역사

한국의 최초 해외 건설 수주 그리고 이면

떄는 1965년 

bm910-43296-350342.jpg

현대 건설이 태국에서 우리나라 최초로 해외수주 건설 사업권을 가지게됬다 

파타니와 나라티왓을 연결하는길이 98km 고속도로 공사를 사업권을 얻었으며 

16개국 28개 경제업체를 제치고 따낸사업이며 입찰 가격은 522만달러였다 (1965년당시 한국1인당 gdp 108달러)

내용

도로건설이 약속한 공기(공사기간)보다 3개월 늦고 공사비도 300만달러 이상 초과되어 손실봤지만 결국어찌해서 도로를 건설했다  하지만

 

이뒤에는 큰 문제가 생기게된다 태국토양의 파악이 부족했으며 건설 기술부족으로인해 해외 최초의 수주였지만 현대가 지은 고속도로는 몇달이 못가 금이 가버린것다 결국 도로는 쓸수없는 상태가 되었다 

 

그뒤에 이도로를 어찌했냐인데 

일본정부가 무상으로 고속도로 다시 깔아준다고 하고 일본차에대한 세금감면 20퍼센트 및 일본자동차에 대한 무이자 최대 10년까지 되는 파격적인 혜택을 받았다 

 

지금도 일본정부는 혜택 보고있는상태  태국 자동차 90퍼가 일본제 ..

9개의 댓글

2021.01.15

65년도 기술력이면 진짜 어떨지 상상도 안간다

0
2021.01.15

이게 이명박이 뺑이쳤다던 그 공산가?

0
2021.01.15
@charlote

댓글떠 씨게 밟네ㅋㅋ

번외로 그공사는 맞음

0
2021.01.16
@구시대유물

읽판도 ㅇㄱㄸ룰 적용임?

0
2021.01.15

건설쪽 수출은 원래 저럴수밖에 없는거같다

일단 국내에서 도로도 많이 깔아보고 건물도 많이 짓고 그래야지 경험이 쌓여서 퀄리티가 올라가는데

일단 국내에 돈이 없는데 어케 경험을 쌓냐 ㅠㅠ

그래도 저 시공으로 경험쌓아서 한국에서 경부고속도로 시공하는 등 성장의 주축돌이 되었으니

결과적으론 잘한거같음

우리가 잘사는게 중요하지 일본이 못사는게 중요한게 아니잖아

0
2021.01.15

아니 글이 왜 이래...

0
2021.01.15
@번만안아보자

아까 유개에도 글썼던데 없는거보니 ㅂㅁ 먹고사라진듯

1
2021.01.15

처음부터 잘 할 수 있나 하면서 배우는거지..

 

0
2021.01.15

보통 다른 개도국은 OEM도 겨우 따내거나 선진국 하청만 하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기술도 없으면서 수주 따내고 싸구려 취급 받을지언정 자체 브랜드 만들어서 리버스 엔지니어링으로 물건 만들어 수출했던 거 보면 깡 하나는 타고난 듯.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970 [역사] 러시아군의 티어1 특수부대 - SSO와 자슬론(Zaslon) (내용추가) 14 다크모드 14 4 일 전
969 [역사] 3.1절 기념 ) 대만 타이난에서 대비되는 건축물들 8 누구누구인가요 4 5 일 전
968 [역사] 한 명의 소녀와 파키스탄에 관하여 12 골방철학가 18 6 일 전
967 [역사] 밀덕지식) A2/AD란? 2. 현실은 시궁창이야 9 밀덕 11 6 일 전
966 [역사] 러시아의 PMC '바그네르 그룹' 18 다크모드 17 7 일 전
965 [역사] 밀덕지식) A2/AD란? - 1. 간단한 배경지식등 3 밀덕 13 8 일 전
964 [역사] 김구를 변론하다 (2) – 친일파가 만든 민족영웅? 19 이제시작 0 10 일 전
963 [역사] 법학박사 램지어의 위안부 자료 왜곡 논문 사건 15 안티파굳 26 12 일 전
962 [역사] 김구를 변론하다 (1) - '김구 청문회'의 저자는 누... 9 이제시작 7 12 일 전
961 [역사] 미얀마는 민주화의 꿈을 꾸는가? 43 골방철학가 65 14 일 전
960 [역사] 공산당 활동이 금지되어 있거나 금지였었던 국가들 8 LG벨벳 9 16 일 전
959 [역사] 한비자가 말하는 나라가 망하는 47가지 징조 36 개월째창업중 17 16 일 전
958 [역사] 병자호란) 아! 임진년의 맹장들만 있었더라면! 10 팽배수 7 19 일 전
957 [역사] 약스압) 고려시대 유물을 알아보자 9 틱택톡탁 4 19 일 전
956 [역사] 이라크전쟁의 역사적 재평가에 관하여 50 골방철학가 31 20 일 전
955 [역사] 더 이상 아즈텍을 욕하지 말자 - 잘못된 인식 바로잡기 46 포치테카 43 28 일 전
954 [역사] ㅇㅎ) 에도시대의 안드로이드 오토마타, 가라쿠리(からくり)... 11 식별불해 8 28 일 전
953 [역사] "소련의 붕괴는 지정학적 재앙이었다" 64 골방철학가 102 2021.02.03
952 [역사] 임진왜란) 명나라 장수들이 말하는 이순신 18 팽배수 19 2021.02.02
951 [역사] KEDO 신포 경수로 사업의 경과 25 핑그르르 13 2021.0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