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예방접종 뒤 사망 사례에 대한 역학적 평가, 위험 의사소통 (펌)

이 글은 예방 의학전문의인 글쓴이가 대한 의학 학회지에 투고한 글이며

본인이 쓴 영문 저널을 한글로 번역해서 인터넷에 올린걸 다시 개드립에 퍼온것입니다.

최근 백신사망사건에 대해 상세히 정리해서 글을 썼기 때문에 퍼왔습니다.

 

https://pgr21.com/freedom/88485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COVID-19 유행시기 중 보고된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후 사망 사례에 대한 역학적 평가 및 위험 의사소통

 

*어제 올려드렸던 글들이 많은 분들께서 조금 더 정리된형태의 과학적 원고가 되길 바라셔서 저녁에 작업을 했고 Journal of Korean Medical Science에 의견의 형태로 공개되었습니다.
영문저널이긴 하지만, 특별히 한글로도 전문을 병기하였습니다.
https://jkms.org/DOIx.php?id=10.3346/jkms.2020.35.e378
-------------------------------------------------------------------------

Epidemiologic Evaluation and Risk Communication Regarding the Recent Reports of Sudden Death after Influenza Vaccination in the COVID-19 Pandemic


Jaehun Jung1,2
1Department of Preventive Medicine, Gachon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Incheon, Korea.
2Artificial Intelligence and Big-Data Convergence Center, Gil Medical Center, Gachon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Incheon, Korea.


COVID-19 범유행과 2020-21시기 인플루엔자 유행이 겹치는 최악의 상황(Twin-demic)을 예방하기위해 지난 9월 25일 우리나라는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지원사업을 시작하였다. 매년 시행되는 사업임에도 불구하고, 백신 유통과 냉장 이송과정에 대한 규정 위반이 드러나며 국민적 불안감이 커졌고 질병관리청은 2주간 접종을 중단하고 백신의 안정성과 질을 평가하였다.[1] 그러나 최근 여러 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후 사망 사례가 보고되고, 언론을 통해 추가 사례가 확산되어 임상 현장에서 혼란이 발생하고 있으며, 백신 접종에 대한 신뢰가 흔들리고 있다. 이러한 국가백신사업에 대한 불신은 공중보건학적으로 큰 문제를 일으킬 수 있으며, 미국, 유럽 등에서 나타나는 백신 반대 운동으로 이어질 수 있어 우려가 커지고 있다.

2020년 10월 22일 언론은 총 28건의 백신 접종 후 사망사례를 보고하였다. [2] 현재 우니나라는 총 12종의 인플루엔자 백신이 국가 예방접종사업에 공급되고 있으며,[3] 이러한 사망사례는 특정한 제품이나 지역에 국한되지 않고 있다. 하지만 백신 접종과 접종 후 사망에 대한 상관관계의 성급한 추정은 논리적 결함을 내포하고 있다. 대중의 우려는 백신의 부작용으로 인해 발생한 사망이지만, 현재 우리가 보고 있는 것은 사망자가 사망하기 전 백신을 접종한 사례로 큰 차이가 있다. 이는 조건부확률의 전형적인 예시로 인과관계나 상관성을 논하기 어렵다.

아래의 간단한 추론으로 이를 설명할 수 있다. 대한민국에서 매년 약 30만명의 사망자가 발생하며, 동절기에는 사망자가 소폭 증가한다. 따라서 10월 경에는 매일 1,000건의 사망이 발생할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인플루엔자 국가 예방접종률을 50%라고 가정하고, 접종기간이 2달이라면 접종기간 동안 매일 약 1%의 국민이 예방접종을 받을 것이다. 연령과 성별 등의 복잡한 고려없이 단순히 생각한다면 10월의 일일 평균 사망자수 1,000건의 약 1%에 해당하는 10건의 사망이 예방접종 후 24시간 이내 발생할 것으로 예측할 수 있다. 우리나라의 사망자의 사인 중 10%가 기저질환이나 사인을 밝히기 어려운 불명이라고 가정하면 매일 1건의 사망이 예방접종 후 1일 이내 발생하며, 그 원인을 추정하기 어려울 것이다. 즉 단순한 사고실험만으로도 현재 보도되는 수준의 백신 접종 후 사망은 설명 가능하다. 현재 보고된 사망이 접종 후 최대 3일 뒤 발생한 사망까지 보고되는 것을 감안하면 이 수치는 더 늘어날 것이다.

특히 이 문제를 더 복잡하게 만드는 것은 회상편견(recall bias)이다. 회상편견은 역학적 연구를 수행할 때 가장 중요한 문제 중 하나로 특정한 사건이 발생하였을 때 도덕적 책망 또는 기억할 만한 사전 사건이 있었다면 그것에 대한 기억과 진술이 강화되는 현상을 의미한다. 백신 접종은 그 자체만으로 건강하고 특별한 일이 없는 사람에게 회상편견의 대상이 될 수 있다.

2020년 10월 21일 질병관리청은 잠정적인 역학조사 결과를 발표하였다. 발생가능한 백신 부작용을 시나리오 별로 살펴보자.

1) 백신 제조공정상의 문제
백신 제조공정의 문제가 있었다면, 반드시 특정회사의 제품이나 동일 로트 번호에서 주로 문제가 발생해야 한다. 그러나 현재 조사결과 백신 제조사와 로트 번호는 보고된 사례에서 다르게 나타난다. 이는 제조공정상의 문제일 가능성이 낮음을 의미한다. 현재 보고된 28건의 사례 중 2쌍이 동일한 로트 번호를 가지고 있다. 그러나 이 현상 또한 간단한 과학적 상식으로 설명 가능하다. 생일 패러독스(Birthday paradox)라고 불리는 문제는 임의 수를 가진 집단에서 두 사람이 같은 생일을 가질 확률에 대한 간단한 계산이다. 23명의 사람만 모여도 그 중 생일이 같은 사람이 존재할 확률은 약 50%이다. 우리나라 인플루엔자 백신의 로트 번호는 약 200개로 추정된다. 그러므로 2개의 동일한 로트 번호를 가진 쌍이 발생하는 것은 합리적으로 설명 가능하다.

 
2) 부적절한 백신 운송과정 및 냉장유통
무료 백신 대량운송과정에서 변질, 훼손이 있다면 지역적 유사성이 나타나야 한다. 백신 운반은 지역별로 냉장차량을 통해서 이루어지므로 접종 후 사망사례에서 지역성이 관찰되어야 한다. 즉 동일 지역에서 유사한 사례가 나타나야 한다. 그러나 현재는 보고된 사례가 지역적으로 넓은 분포를 보이고 있다. 따라서 운송과정의 문제를 배제할 수 있다.


3) 백신 소규모 운송, 의료기관 내 보관 문제
백신을 소규모 운송하거나 보관하는 과정에서 냉장고 오류 등으로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그러나 그 경우 동일 의료기관 내 접종 환자들에서 경증 부작용이나 유사사례가 발견되어야 한다. 하지만 의료기관 내 집단 부작용 발생은 보고되고 있지 않다.
 

4) 백신 자체의 부작용
대표적인 백신의 부작용은 아나필락시스, 길랑바레증후군 등을 꼽을 수 있다. 그러나 아나필락시스는 접종 후 매우 단시간 내에 일어나야 한다.  현재 보고된 사례는 아나필락시스라고 보기에 너무 시간이 길다. 길랑바레증후군은 백신 접종 후 발생할 수 있는 심각한 부작용 중 하나이다. 그러나 대부분 반나절에서 몇 주 사이의 기간을 두고 근육 무력증이 발생하기 때문에 증상의 진행을 관찰할 수 있다. 현재 사례들은 급성 사망으로 보이며 그런 증상에 대한 보고는 없다.
따라서 역학조사 결과만으로도 백신접종과 사망사이의 인과관계는 낮은 것으로 추론함이 타당하다. 또한 노령층만큼 많은 백신을 접종하는 영유아에서 이러한 현상이 나타나지 않는 다는 사실은 또 다른 근거가 된다.
2013년 수행된 미국의 백신 안전 데이터링크(Vaccine Safety Datalink; VSD)를 활용한 연구에 의하면 인구집단 전체에서 백신 접종 이후 일주일 이내 사망률은 백신접종 10만회당 약 6명에 이른다.[4] 특히 65-74세 인구집단은 백신접종 10만회당 약 11.3명이며, 75-84세는 10만회당 약 23.2명이다. 이는 백신 접종 후의 사망은 자연스럽게 보고되는 일이며, 고연령층의 사망률은 이미 매우 높기 때문에, 현재 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사망 보고에 대한 언론보도가 전수감시에 가깝다 해도, 이례적인 수치라고 보기 어렵다. 

 

백신은 오랜 기간 동안 감염병에 대한 최고의 대응 수단으로 확립되어 있다. 과거 일부 심각한 부작용의 사례가 있었지만, 현대적인 백신 제조공정과 운반체계가 확립된 후 백신은 매우 안전하다는 것이 많은 연구를 통해 증명되어 있다.
물론 면밀한 조사가 수반되어야 하나 인플루엔자 백신의 심각한 부작용 특히 사망과 관련된 사례는 거의 찾아보기 어렵다. 기전상으로도 사망에 이를 만한 원인을 제시하기 쉽지 않다. 이번 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후 사망사례에 대한 우려는 백신 유통과정에서 드러난 문제와 이로 인한 불신에서 비롯되었으나 COVID-19라는 특수한 상황과 과도한 언론의 관심이 상황을 극단적으로 만들고 있다. 이러한 점을 과학자와 의사, 행정가들은 시민들께 잘 전달하여 현재 감염병 위기에 슬기롭게 대처하고, COVID-19 백신 접종에 대한 신뢰까지 이어가야 한다.
 

References
1. https://www.youtube.com/watch?v=QSq_ZMn1UVg&t=196s. Accessed October 23, 2020.
2. https://www.chosun.com/.../10/22/QOG5IW6KSNCS7CHKECOZY2TTNY/ Accessed October 23, 2020.
3. https://m.blog.naver.com/ksb983192/222086648626. Accessed October 22, 2020.
4. Natalie L. McCarthy, Eric Weintraub, Claudia Vellozzi, Jonathan Duffy, Julianne Gee, James G. Donahue et al. Mortality rates and cause-of-death patterns in a vaccinated population. Am J Prev Med 2013;45(1);91-7.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글을 보시면서 여러 의문이 드실 수 있는데 관련 질문들도 게시글 속 댓글에 상세히 답변이 되어 있으니 원문링크도 확인해주시길 바랍니다.

https://pgr21.com/freedom/88485

8개의 댓글

솔직히 회의감 드는건 사실임... 근데, 또 사실이던 아니던 안믿는 것도 자유니 독감걸리고 죽으면, 아이고 불쌍하네하고 넘어가야함...

 

정의로운 의사는 다르겠지만 그냥 내생각은 그럼

0
2020.10.25

ㄹㅇ 이걸로 정치공세 하는 의료계에 가슴이 웅장해진다....

2
2020.10.26
@마술예장

확률적으로 봤을 때 그냥 예년 수준의 사망률인데 이걸 언론에서 일단 올해것만 취사선택해서 "백신 접종 후 사망"만 대문짝하게 쓰는거지.

 

더 얘기하고 싶긴 한데 읽판에서 옭그떠 얘기 가능한지 모르겠다.

2
@마술예장

“백신 접종을 중단하지 않겠다”는 ㅇㅇㅇㅇㅇㅇㅇㅇ의 입장에 대해 ㅇㅇㅇ 의협 ㅇㅇㅇㅇ는 이날 “백신 접종을 계속해야 한다는 것은 전적으로 동의한다”면서도 “국민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잠정 유보하자는 것”이라고 했다.

 

다만 의협은 “이미 독감 예방접종을 받은 환자들 대부분은 안심해도 좋다”며 “신체의 불편을 초래하는 특이증상이 발생하면 인근 의료기관을 즉시 방문해 진료받을 것을 권고한다”고 했다.

 

이게 정치공세임? 며칠 유예하다가 접종시키자는거잖아.... 일주일정도 유예인데 무슨

2
2020.10.26
@아스클레피오스

http://m.medworld.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7358

????

0
@마술예장

ㅇㅎ 전의총도 의료계니까 의료계에서 정치공세를 한다고 판단했던거구나 너는.

그래도 전의총보다 더 의사를 대표하고 법적으로도 공신력있는 단체인 의협에서는 백신에 문제가 있다고 보진 않아

https://www.chosun.com/national/welfare-medical/2020/10/22/N3DM2IQNUZHPTMV64CUDB4TC4M/

여기 기사 막줄 읽어보셈.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010231982i

그리고 같은 의료계 내에서도 백신에 문제가 있을 가능성은 낮다고 보고 있어.

정재훈 가천대의대 예방의학교실 교수(길병원 인공지능빅데이터센터장)는 “23명만 모여도 생일이 같은 사람이 존재할 확률은 50%”라며 “백신 제조번호가 365개에 이르더라도 백신 접종 후 사망 사례가 23건만 수집돼도 같은 로트가 존재할 확률은 50%”라고 했다.

https://www.chosun.com/national/2020/10/23/BFKOKPBEANGO3NLKFQ77EGYEHA/

여기 이 사람도 우연일거라하고

의협은 유보라고는 해도 백신접종 필요성에 대해선 절대적으로 지지하는 입장이야.

0
2020.10.26

잘봤다 덕분에 글쓴이 글들 보러간다

0
2020.10.27

상온노출을 걱정했었는데 동일지역의 사망사례가 없었다니 기우였나보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471 [과학] 러시아의 기초과학 기술력은 어느정도 되는걸까요? 세기전에는뭐했을까 0 13 분 전
470 [과학] 협력과 배반 중 어느쪽이 우월한 전략일까? 44 동식 16 1 일 전
469 [과학] 도카이촌 핵 임계사고 환자들의 초기 치료 결과 4편 55 바른말고운말하는사람 24 4 일 전
468 [과학] 도카이촌 핵 임계사고 환자들의 초기 치료 결과 3편 17 바른말고운말하는사람 17 7 일 전
467 [과학] 도카이촌 핵 임계사고 환자들의 초기 치료 결과 2편 25 바른말고운말하는사람 13 8 일 전
466 [과학] 도카이촌 핵 임계사고 환자들의 초기 치료 결과 1편 26 바른말고운말하는사람 14 10 일 전
465 [과학] 딥러닝 시리즈 ) GAN이 몰까요 2 (그림넣음!) 20 공정한비교 1 11 일 전
464 [과학] 딥러닝 시리즈 ) GAN의 원리가 몰까요 57 공정한비교 6 12 일 전
463 [과학] 쓰나미의 발생 원인 13 白猫 13 20 일 전
462 [과학] [혐] 대한민국 최초의 급성 방사선 피폭 사건 97 바른말고운말하는사람 22 2021.01.26
461 [과학] 스압) 2020년 12월 해외 가축전염병 발생 동향 1 디다케 1 2021.01.23
460 [과학] 코로나와 비타민D 연관성 57 나뭉비토 12 2020.12.28
459 [과학] 개드립간 복합부위 통증 증후군(CRPS)에 대한 간단한 설명 22 케리만 16 2020.11.23
458 [과학] 반도체 관련 질문이 있습니다. 선생님들. 15 주9일근무 0 2020.11.21
457 [과학] [장문, 초스압]개드립간 코호트자료 비판적으로 이해하기. 16 도리토스00 23 2020.11.21
456 [과학] 모더나 백신 3상 잠정결과 발표 및 자주 묻는 질문 정리(펌) 8 헬테이커 4 2020.11.18
455 [과학] (의학)록큰롤 황제의 사인(死因), 약국에서 살 수 있는 변비약 4 고오오옴 7 2020.11.16
454 [과학] Pfizer COVID-19 백신 효과 발표에 대한 이해(펌) 35 헬테이커 40 2020.11.10
453 [과학] 빡쳐서 적는 게임은 질병이다. 에 관한 글 26 몰랑말랑 11 2020.11.05
452 [과학] 수면과 청색광, 그리고 불면증 23 알비놀 13 2020.1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