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동

공감되는 취준생의 영상

원서를 이곳저곳 집어넣고, 
떨어질때마다, 함께 곤두박칠 치던, 자존감..

하고싶고, 꼭 해야만 하는 일보다는,
어디든 붙고 싶은 맘에 이곳저곳 왕창 몰아썻었는데...
돌아보면,
떨어지는건 어쩌면 당연한 일이었는지도 모르겠다.


공감되는 뮤비..
와닫는 노래가사....


///비교하지 마 상관하지 마
누가 그게 옳은 길이래 
옳은 길 따위는 없는 걸
내가 택한 이곳이 나의 길 ///



4개의 댓글

2015.04.01
처음엔 진짜 이력서 50군데 넘게 돌리고 다 떨어졌을때 죽고 싶었는데
이제 100군데 다 채워가니까 슬슬 떨어졌다는 문자 받아도 무감각해져간다...
0
2015.04.01
@절↑대↓
눈을 좀 낮춰바
0
2015.04.01
졸업하자마자 취업되서 난 사실 취준생의 서러움을 잘 모름.
그치만 취업이 잘 되는 길은 알고있음.

박끄네 말대로 해외로 나가면 됨 물론 저게 대통령이라는 사람 입에서 나오면 안되는 말이지만 -_-
해외 한국 교민사회는 항상 인력난에 허덕이고 있음.
내가 일하고 있는 여행업 뿐만이 아니라, 토목 / NGO단체 / 교민 서비스 등 여러분야에서...

단, 숙련/교육된 인력을 비교적 쉽게 구할 수 있는 북아메리카 또는 유럽은 사실상 힘듬.
조금 못사는 나라로 가면 고졸이고 지잡대고 상관없이 대우받으면서 취업할 수 있음.

한국에서 노력충은 극혐이지만, 해외취업은 말 그대로 직접 발품팔고 인터넷 품 팔아서 알아봐야함.
아직 노력이 통할 여지가 있는 부분이라고 보기 때문에...


취업은 니 잘못도 아니고 내 잘못도 아님. 우리는 각자 나름대로 충분히 노력했음.
내 또래 취준생들이 한국에만 목매는 상황을 빠져나왔으면 좋겠음. 세상은 넓음.
0
2015.04.01
@번째인생
ㄹㅇ 우리학교도 이젠 3,4학년 거의 미국으로 보냄
졸업 전에 취직 못하면 큰 일 나는구나 싶은지 학생이고 학교고 알아서 외국으로 눈 돌렸는데 상당 수가 안돌아온다는게 좀 그렇지만 뭐 어쩌겠음 살아야지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500 [감동] 자작시 3편 읽어볼래? 18 번째 헬반도환생 3 12 일 전
499 [감동] 알카트라즈의 조류학자 로버트 R 스트라우드 5 자외선살균기 4 2021.08.27
498 [감동] 엄마 생각나서 쓰는 글 8 일간주간월간 1 2021.06.03
497 [감동] 군대에서 읽은 책들 37 김산소 3 2021.03.31
496 [감동] 오늘읽은책ㅡ 냉정과열정사이blu 29 프린이 0 2021.03.31
495 [감동] 수필) 꽉찬냄비 아무도안물어봤지... 4 2021.03.30
494 [감동] 웃는 모습 정보통신cv 2 2021.03.29
493 [감동] 수필) 외길이길 8 아무도안물어봤지... 22 2021.03.27
492 [감동] 나로부터의 시작 2 지극히미묘 1 2021.02.13
491 [감동] 진정한 친구관계의 기준 4 지극히미묘 4 2021.02.10
490 [감동] 젊은이에게는 실패라는 말은 없다 2 지극히미묘 2 2021.02.09
489 [감동] 그게 무슨 사랑이요? 2 지극히미묘 3 2021.02.07
488 [감동] 스님의 주례사 8 지극히미묘 8 2021.02.06
487 [감동] 평등은 같음이 아니라 다름을 인정하는 것 13 지극히미묘 6 2021.02.05
486 [감동] 남을 나쁘게 생각하는 건 자신을 학대하는 사고방식 9 지극히미묘 20 2021.02.02
485 [감동] 누구나 다 행복할 권리가 있다 25 지극히미묘 17 2021.02.01
484 [감동] 열등감에 우는 아이 눈물 멈추게한 진리 16 지극히미묘 23 2021.01.28
483 [감동] 이 시국 종교쟁이들 줘패는 필독서 21 개구Li 3 2021.01.28
482 [감동] 너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니? 1 지극히미묘 3 2021.01.27
481 [감동] 어느날 제자가 물었다. 7 지극히미묘 4 2021.0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