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러 괴담

요양원에서 엽기적인 행위를 저지른 그녀들의 최후

18개의 댓글

2019.12.03

와 이상성욕이또

1
2019.12.03
@작은투자자
1
@그그그그
0

왜 그놈의 이상 성욕자들이 항상 문제지...

저러니까 이상 성욕자들한테 이상한 편견 생길거 같음...

0
2019.12.03

이상성욕 범죄자들 글을 꾸준히 보면서 생각되는 점은 목조르는 성벽같은 이상성욕이 문제라기 보단, 난교를 즐기는 맥락과 비슷한 이상성욕이 더 큰 문제인거 같단 생각이 드네요. 같이 하는 파트너가 있음에도 계속 다른 상대를 추가로 가져오려는 점 때문에 자꾸그렇게 생각이...

 

그리고 그보다 더 큰 문제는 자신이 갖고있는 폭력적 성향을 타인에게 행위할 때 이상하리만큼 이기적으로 자신의 쾌감을 타인도 느끼리라 투사하는 거 같네요... 결국 공감능력의 문제겠죠

0
2019.12.03

이래서 섹스 못하는 모쏠 개붕이가 낫다 ㅉㅉ

0
2019.12.03
@재잘재잘
0
2019.12.04
@재잘재잘
0

항상재밋게봅니다 껄껄

0
2019.12.04
@병신보면개구리콘
0
2019.12.04

이런거 그냥 무급 노동하시는건가요?

돈받고 해도 될 정도로 퀄 좋은거같은데

0
2019.12.04
@매일좋은날

유튭올리면서 커뮤니티에 캡쳐해서 올리는거. 오타나 피드백도 받으니 저로선 이득. 그리고 댓글 보는거 좋아해서리 ㅋ

0
2019.12.04

선생님. 항상 잘보고 있습니다. 선생님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0
2019.12.04
@ㄴㅌㄹ

감사합니다

0
2019.12.04

아조씨 태그에다가 유튜브 링크좀 달아줘요

0
2019.12.04
@행복하고싶어

https://www.youtube.com/channel/UCpXjV9ljdj1mwr2BJ-2r62w?view_as=subscriber

 

하지만 캡쳐로 보는걸 추천!

0
2019.12.04

205kg인데 환자가아니라 근무자라고??? 어메이징

0
2019.12.05

구와아아악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1907 [호러 괴담] 페루에서 18명을 살해해 [죽음의 사도]라 불린 남성. 4 그그그그 1 4 시간 전
1906 [호러 괴담] 하루아침에 발생한 일가족의 몰살, 경찰은 유일하게 살아남은... 15 그그그그 7 2 일 전
1905 [호러 괴담] 여행용 가방에서 발견된 두구의 시체, 트렁크 살인 사건 6 그그그그 5 5 일 전
1904 [호러 괴담] 부활절날 11명의 일가족을 죽인 차남. 9 그그그그 4 7 일 전
1903 [호러 괴담] 군대괴담) 생령 허병장 46 이디나후이 18 8 일 전
1902 [호러 괴담] 5년동안 20명을 죽인 남성. 그는 모든 살인은 악령의 유혹때... 9 그그그그 6 9 일 전
1901 [호러 괴담] 알래스카에서 5명을 죽인 살인범의 최후 9 그그그그 3 11 일 전
1900 [호러 괴담] [서양 번역 괴담] 캠핑할 때 듣기 좋은 괴담 (유툽주의, 이어... 8 년차ASMR 4 13 일 전
1899 [호러 괴담] 마을에서 아버지라 불릴정도로 친근했던 남성. 그의 죽음 후 ... 17 그그그그 15 14 일 전
1898 [호러 괴담] 유명 여배우의 죽음, 체포된 범인은 과실치사를 주장하는데.... 2 그그그그 4 16 일 전
1897 [호러 괴담] [서양 번역 괴담] 미국 서부 여행하다 생긴 무서운 사건 (유... 25 년차ASMR 6 17 일 전
1896 [호러 괴담] [결말분노주의] 치마입은 사탄이라 불린 여성 6 그그그그 9 18 일 전
1895 [호러 괴담] 유괴 하루만에 싸늘한 주검이 된 상태로 발견된 소녀.... 12 그그그그 8 21 일 전
1894 [호러 괴담] (서양 번역괴담) 안마사 여자친구가 나를 감금했어요 (약후, ... 19 년차ASMR 3 21 일 전
1893 [호러 괴담] 67명을 죽인 중국 남성, 사람들은 그를 '몬스터 킬러&#0... 12 그그그그 12 23 일 전
1892 [호러 괴담] 워싱턴 해군공창 총기난사 사건 12 그그그그 5 25 일 전
1891 [호러 괴담] [슬픔, 사랑이야기] 이름 없는 무덤에 씨앗을 심었습니다... ... 9 년차ASMR 3 25 일 전
1890 [호러 괴담] 블랙 위도우(검은과부거미)라 불린 여인 11 그그그그 14 26 일 전
1889 [호러 괴담] 친구라 생각했던 남성이 그에게 과연 무슨짓을 벌였을까? 11 그그그그 6 29 일 전
1888 [호러 괴담] [서양 번역 괴담] 이 세상에 귀신은 없어, 제발!!! 철 좀 들... 8 년차ASMR 4 2019.12.2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