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러 괴담

[영구 미제 사건] 필립 케언스 실종 사건

한동안 영상을 안올리고 캡쳐본만 올렸었는데요

 

영상 평가좀 받고 싶어서 같이 올려봅니다.

 

영상과 캡쳐본은 동일 내용을 담고 있으니 편하신걸로 감상해주세요

 

항상 봐주시는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01.jpg

02.jpg

03.jpg

17개의 댓글

2019.12.01

필립 어쨋누 영감님

0
2019.12.01

ㅇㄱㅅ...

안타깝당

0

지미호파 실종사건이 떠오르내요

0
2019.12.03
@우당탕탕몽실이

아이리쉬맨?

0
@뿡뿌

넵 ㅎ

0
2019.12.03
@우당탕탕몽실이

그제 넷플에서 아이리쉬맨보고잤는데 진짜있ㅇ었던 사건이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2019.12.02

그대는 필립 필립 필립

0
2019.12.02

어떻게된걸까

0
2019.12.02

영상은 안보고 켜놓고 소리만 들었긴하지만

미스테리, 사건류 유툽 좋아해서 즈밌게 잘 봤음

 

피드백을 주자면

1. 발음 발음이 약간 부정확한데 고치면 더 좋을 듯

아마 발성이랑 같이 바꿔야할 듯

2. 의문문을 말할 때너무 부자연 스러움 마지막을 너무 높임

3. bgm선정

마지막 직전 이야기끝나는 bgm도 그렇고 처음 bgm도 뭔가 이런 미스테리한 사건보다는 희망차차거나 멜로 혹은 해피엔딩에 더 잘 어울리는 것 같음

 

그냥 단순히 더 좋은 영상 만들었으면 좋겠어서 하는 피드백이니 너무 기분나빠 하지는 않았으면 좋겠다

1
2019.12.02
@반박시대머리

피드백은 언제나 환영이야!

0
2019.12.02
@반박시대머리
0
2019.12.02

항상 재밌게 보는 독자입장에서 영상도 다 봤음.

영상 만듦새나 짜임새는 너무 좋은데 윗개붕님이 말씀하셨듯 발음이 약간 뭉개지고 톤이 어중간한 느낌이 있어요. 발음을 좀더 정확히 하고 말하는 톤을 조금만 자연스럽게 바꿔보면 더 좋을듯.

그건 그거고 내용이나 영상 짜임같은건 전 너무 좋아요. 항상 재밌게 잘 보고 있어요. 사랑해요♡

1
2019.12.02
@MorbidAngel
0
2019.12.02
@MorbidAngel

발음과 억양. 이거 진짜 고치기 어려운 ㅠㅠ 노력중!! 게다가 현실에선 말더듬기도 해서 더 힘들어요. 그 머리로는 생각하는 단어가 입으로 안나올때가 많음.

0
2019.12.04

나를 찾아줘 보고왔는데

실종상태가 시체로 발견되는것보다

가족들에겐 더 숨막힐것 같다.

희망이 있는게 더 잔인해

0
2019.12.04

항상 재밌게 보고있어!

영상에 관해 얘기하자면 위에 다른 개붕이가 말한의견에 공감해. 그리고 영상은 사진 자료랑은 다르게 조금 파트로 나누는 부분이 있으면 좋을거같아.

1. 사건의시작~~~ 해서 하고 2.~~~ 마지막 : 그래서 누가 그를 죽였는가? 식으로 약간 그것이 알고싶다의 기법?을 참고해보면 어떨까싶어.

1
2019.12.04
@데헤헷

나누는건 내가 능력이 부족해서 좀 경험치를 쌓아야할듯. 스토리텔링 어렵 ㅠ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1901 [호러 괴담] 알래스카에서 5명을 죽인 살인범의 최후 9 그그그그 2 1 일 전
1900 [호러 괴담] [서양 번역 괴담] 캠핑할 때 듣기 좋은 괴담 (유툽주의, 이어... 8 년차ASMR 4 3 일 전
1899 [호러 괴담] 마을에서 아버지라 불릴정도로 친근했던 남성. 그의 죽음 후 ... 17 그그그그 14 4 일 전
1898 [호러 괴담] 유명 여배우의 죽음, 체포된 범인은 과실치사를 주장하는데.... 2 그그그그 4 6 일 전
1897 [호러 괴담] [서양 번역 괴담] 미국 서부 여행하다 생긴 무서운 사건 (유... 25 년차ASMR 6 7 일 전
1896 [호러 괴담] [결말분노주의] 치마입은 사탄이라 불린 여성 6 그그그그 9 8 일 전
1895 [호러 괴담] 유괴 하루만에 싸늘한 주검이 된 상태로 발견된 소녀.... 12 그그그그 7 11 일 전
1894 [호러 괴담] (서양 번역괴담) 안마사 여자친구가 나를 감금했어요 (약후, ... 19 년차ASMR 3 12 일 전
1893 [호러 괴담] 67명을 죽인 중국 남성, 사람들은 그를 '몬스터 킬러&#0... 12 그그그그 11 13 일 전
1892 [호러 괴담] 워싱턴 해군공창 총기난사 사건 12 그그그그 5 15 일 전
1891 [호러 괴담] [슬픔, 사랑이야기] 이름 없는 무덤에 씨앗을 심었습니다... ... 9 년차ASMR 3 16 일 전
1890 [호러 괴담] 블랙 위도우(검은과부거미)라 불린 여인 11 그그그그 12 16 일 전
1889 [호러 괴담] 친구라 생각했던 남성이 그에게 과연 무슨짓을 벌였을까? 11 그그그그 5 19 일 전
1888 [호러 괴담] [서양 번역 괴담] 이 세상에 귀신은 없어, 제발!!! 철 좀 들... 8 년차ASMR 4 23 일 전
1887 [호러 괴담] [미제 사건] 그들이 저녁마다 현관의 불을 켜두는 이유는? 20 그그그그 4 23 일 전
1886 [호러 괴담] 산타복장을 한 남성의 방문, 그리고 펼쳐진 지옥 21 그그그그 10 24 일 전
1885 [호러 괴담] West Memphis Three [우리는 죄가 없습니다] 6 그그그그 4 26 일 전
1884 [호러 괴담] [Reddit] 포켓몬 괴담 I 간호순의 끔찍한 진실? 35 년차ASMR 2 26 일 전
1883 [호러 괴담] [Reddit] 내가 먹방을 보지 않는 이유 (유툽 주의) 29 년차ASMR 7 27 일 전
1882 [호러 괴담] 사라지는 남성들, 그리고 유력한 용의자의 죽음 8 그그그그 5 28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