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읽을 거리가 늘어남으로써 좋아하는 분들도 있고

한사람의 글로 인해 다른 분들의 글이 뒤로 넘어가 좋아하지 않는 분들도 있습니다


그래서 도배가 되지 않을 정도로 올릴것을 권장 드립니다


하루의 반인 12시안에 올릴 수 있는 게시글을 10개로 제한 하겠습니다







글의 제목에 대하여


일드 1

일드 2

일드 3

...

와 같은 방식으로 글을 올리게 되면

게시글을 읽기전에 어떤 내용인지 알기 어려워

그 글에 대해 접근성이 떨어진다고 생각됩니다


제목에는 내용에 관한 제목으로 입력 해주시기 바랍니다



27개의 댓글

2013.08.11
탑승
1
2013.08.11
헤헤 이거 내가 건의한거
0
2013.08.11
그렇다고 합니다
1
2013.08.11
누구한명을 겨냥한 공지가 올라오다니..
0
2013.08.11
@흑곰
저격 제대로 맞았네 ㅜㅜ
0
2013.08.11
죄송합니다 제목도 전부 수정했고 도배도 확실히 눈에 반성했다는게 보일만큼 줄이겠습니다 ㅜㅜ
0
2013.08.11
@쿵쾅이
오늘은 그만올림 ㅜ
0
2013.08.11
@쿵쾅이
권장 드린다는 내용이라 죄송할것 까지는 아닌거 같습니다
비슷한 분류(일드)를 순서만 다르게 붙여서 한페이지 이상 올리시다 보니
불편해 하는 분들도 있기 때문에 적어놓은 공지입니다

읽을거리가 많아지는것에 대해서는 환영합니다
0
2013.08.12
@쿵쾅이
와 제목 수정의 노고에 박수
1
타앙~!
0
2013.08.11
이거 한번 올라올줄 알았음 ㅋ

승희 홧팅
0
2013.08.11
Overflow=승희? 뉴비라 잘 모르겠네. 하여간 쿵쾅이형 일드 이름만 붙여줘라 화이팅
0
2013.08.12
@Repair
http://www.dogdrip.net/32333446



http://www.dogdrip.net/32333446
0
2013.08.11
승희화이팅! 자주자주 보이면조켓엉
0
2013.08.12
올ㅋ
0
2013.08.12
영자가 살아있네
1
2013.08.12
읽판이 살아나니 좋구나

헌데 난 글을못쓰고있으니 한심하구나ㅜㅜ
0
2013.08.12
나도 조만간 글 써야겠다
오랜만에 혐자료 포스팅거리 모으는 중

유학왔는데도 논문 준비하느라 정신이 없어서
읽판에 자주 들를 수가 없는게 함정
0
2013.08.12
@이과
혐자료는 닥추임 많이 싸줘
0
2013.08.12
@이과
이과성님 헠헠
0
2013.08.12
지나가다 굵은글씨라 뭔가했는데, 오버플로우였네
0
2013.08.12
예전엔 다섯개 제한 걸었는데 많이 좋아졌넹
0
2013.08.12
예전엔 다섯개 제한 걸었는데 많이 좋아졌넹
0
2013.08.13
읽을거리 많은게 좋은데

이게 도배인데 나쁜 도배도 아니고 좋은 도배인데
0
2013.08.13
오 좋네요.
한 번에 많이 올리는 것 때문에 게시글 넘어가서 좀 그랬ㄴㄴ데
0
2014.05.05
붐업.. 붐업을 줘야 하는데 버튼이 없어..
버튼이... 없어!!!
0
2014.07.29
난 왜 5개만올려도 제한이지
2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89 overflow 6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3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7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238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신의 명령에 범행을 저지른 부자(父子) 2 그그그그 0 1 일 전
2383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피를 먹어야 병이 나았다. 새크라멘토의 뱀... 3 그그그그 2 3 일 전
2382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기절했다 깨어나보니 아내가 사망해 있었다? 2 그그그그 3 6 일 전
2381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할로윈 때 아들이 받은 사탕에 독이 들어있었다 5 그그그그 2 8 일 전
2380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그 간호사가 범죄를 저지른 어이없는 이유. 4 그그그그 6 10 일 전
2379 [호러 괴담] 똑같은 일상의 벤자민씨 2 Nomen 2 11 일 전
2378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트럭에서 그가 도로로 던졌던 것은? 6 그그그그 5 13 일 전
2377 [호러 괴담] 예전에 봤던 리얼돌방 창업 썰 16 김내가그린기린그림 9 13 일 전
237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마을에서 가장 친절한 사람이 어느 날 살인... 2 그그그그 4 15 일 전
2375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현관에 나타난 풍선과 꽃바구니를 든 광대 1 그그그그 2 17 일 전
237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어느날 자신의 집에서 사라진 여성. 4 그그그그 3 20 일 전
2373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두 아내의 생명보험금으로 530만 달러를 가... 2 그그그그 3 22 일 전
2372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범행 장소에 그는 카드를 놔두고 떠난 &quot... 그그그그 1 24 일 전
2371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피해자들의 이름을 노렸다? 알파벳 살인사건 4 그그그그 6 27 일 전
2370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어떤 증거가 발견됐습니까?"아내... 2 그그그그 5 29 일 전
2369 [호러 괴담] reddit 괴담) 물이 끓고 있었다 12 넹넹 그렇습니당 10 29 일 전
2368 [호러 괴담] reddit 괴담) 그는 그걸 사랑이라 불렀다 5 넹넹 그렇습니당 8 29 일 전
2367 [호러 괴담] reddit괴담) 뭔가가 우리 집에 침입했었고, 이게 돌아올 거라... 6 넹넹 그렇습니당 7 29 일 전
236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어릴 적 학대를 받은 남성은 커서 살인마가 ... 1 그그그그 5 2021.11.07
2365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사람들은 그를 『지혈대 살인자』라고 불렀다. 5 그그그그 6 2021.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