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일본에서 IT 노예로 살 때 겪은 썰.

대규모 업데이트 해라.

 

 

 

나      [10월까지 대규모 업데이트 하라는 상부 지시 내려왔는데 어떻게 하죠?]

 

야마다 [자주 있는 이야기네요. 대충 UI 몇개 수정하면 끝나니까 신경 쓰지 마세요.]

 

나      [어? 그래도 됩니까? 유저들은 지금이 제일 사용하기 편하다고 평가하던데.]

 

야마다 [분기별 실적 발표 때, 대규모 업데이트 했습니다. 라는 발표가 없으면 주식 가격이 내려가니까 별 수 없어요.] 

 

야마다 [한번 완성된 서비스가 점점 사용하기 불편해지는 건 이런 회사 형편 때문이랍니다.]

 

야마다 [트위터가 가장 유명한 사례네요.]

 

나      [....................]

 

 

 

 

 

 

 

 

생각보다 자주 있는 일.

 

 

 

나      [저번 주에 들어온 A씨는 야마다씨 소개로 들어온 거죠?]

 

야마다 [예, 덕분에 소개비로 20만엔 받았습니다.]

 

나      [같은 시기 들어온 B씨도 야마다씨 소개 아닌가요.]

 

야마다 [그래요. 자유 계약이 되기 전에 반년 정도 정사원으로 일하고 싶다고 해서 소개했습니다.]

 

나      [B씨는 굉장히 우수한 사람이라고 들었는데, 반년 만에 빠지면 회사 부담이 커지는 거 아닌가요?]

 

야마다 [그러니까 회사에는 비밀로 해주세요. 제가 한턱 쏠테니까.]

 

나      [그러고 보니 또 누구가 추가로 사람을 소개할 거라고 말했던 거 같은데.]

 

야마다 [예, C 라는 분입니다. 그녀도 몇달 뒤에 결혼합니다만 그 사이에 일할 곳을 찾고 있었거든요.]

 

나      [.......야마다씨는 다음 달에 이직하는 거 맞지요?]

 

야마다 [예.]

 

나      [회사에서 인력 소개비 얼마 받았습니까?]

 

야마다 [비밀입니다.]

 

 

 

 

 

 

 

화장실을 봐라

 

 

 

 

나      [야마다씨는 자주 이직을 하신 거 같은데, 좋은 회사를 고르는 노하우 같은 거 있나요?]

 

야마다 [그렇네요. 저의 개인적인 경험에 따르면 회사 화장실 독실이 장시간 꽉 차 있는 회사는 위험합니다.]

 

나      [화장실이요?]

 

야마다 [사원들이 화장실에 오래 틀어박혀 있다는 건, 회사 차원에서 변변한 휴식 시간도 주지 않고 노예처럼 부려먹는다는 소리니까요.]

 

 

 

 

 

 

 

스마트폰 게임의 수익

 

 

 

 

나      [우리 회사에서 서비스하는 스마트폰 게임은 생각보다 수익이 안 나네요. 매출은 꽤 나온다고 들었는데.]

 

야마다 [간단하게 설명하자면, 우선 게임 매출로 4000만엔을 벌었다고 칩시다.]

 

나      [뭐 대충 그 정도 나올 테지요.]

 

야마다 [여기서 애플이나 구글에서 3할을 가져갑니다. 남은 건 2800만엔.]

 

나      [여기까지는 납득이 되네요.]

 

야마다 [시나리오나 세계관의 IP 권리를 가진 회사에서 매출 2할을 가져갑니다.]

 

나      [벌써 반이 사라졌어.]

 

야마다 [우리는 꽤 싼 편이에요. 어떤 회사는 IP 권리비용으로 매출 4할을 가져가는 회사도 있으니까.]

 

야마다 [매주마다 캐릭터를 추가하는데, 거기 필요한 음성 녹음으로 150만엔.]

 

나      [성우 출연료에 스튜디오 사용료 등등. 꽤 돈이 나가네요.]

 

야마다 [거기에 일러스트 라던가, 무비를 외주 하는데 대충 120만엔.]

 

야마다 [서버 유지비로 300만엔, 여기까지 코스트를 삭감하는데 정말 고생했습니다.] 

 

야마다 [인건비로 프로듀서 1명, 플래너 3명, 디자이너 3명, 엔지니어 4명]

 

나      [생각보다 사람이 적군요.]

 

야마다 [그래도 인건비는 꽤 나갑니다. 여기서 880만엔 정도가 깎이니까. 그래서 이 시점에서 남은 돈은 얼마일까요?]

 

나      [550만엔.]

 

야마다 [정답입니다. 그리고 대충 눈치챘을 거라고 생각합니다만 아직 여기에 세금 계산 안 넣었어요.]

 

나      [하아...]

 

야마다 [거기다 간접비도 추가로 넣으면....이제 왜 수익이 엉망인지 알겠지요?]

 

 

 

 

 

 

 

이상한 서류

 

 

 

 

나      [이 회사는 이상한 서류가 많은 거 같아요.]

 

야마다 [그래도 여기는 꽤 괜찮은 편이에요.]

 

야마다 [제가 예전에 일하던 곳은 사내 인감 증명서라던가, 점심시간 변경 신청서라던가, 사복 통근 신청서 같은 것도 있었으니까.]

 

야마다 [사복 통근 신청을 해서 허가가 안 나오면 정장에 가죽 구두 신고 근무를 해야 합니다. 그거 괴로웠지요.]

 

나      [원리원칙도 좋지만 거기까지 가면 일하기 힘들 거 같네요.]

 

야마다 [제가 썼던 서류 중에 가장 재미있는 건 pc 재기동 허가 신청서 였습니다.]

 

나      [뭡니까, 그게. 허가를 못 받으면 pc 껐다가 다시 켜는 것도 못 하는 거에요?]

 

야마다 [예, PC를 껐다가 켜면 정보 시스템에 기록이 날아가는 모양이라 신청서 없이 하면 크게 혼납니다.]

 

나      [Hang-up (시스템이 먹통 되는 것) 되면 어떻게 해야 됩니까?]

 

야마다 [그렇게 되면 신청서를 써서 올릴 수 없으니까 거기서 막힙니다.]

 

야마다 [그래서 매일 아침 출근할 때마다 신청서 서식을 인쇄해둡니다.]

 

야마다 [출력 일자를 자필로 쓰면 안 된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매일 인쇄해서 문제 생길 때마다 사유를 써서 제출했습니다.]

 

나      [..............]

43개의 댓글

23 일 전

재밌다

0
23 일 전

와시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23 일 전
1
23 일 전

역시 일본 기업, 구시대적 사고방식이 잔존하고

허례허식이 많구나

0
22 일 전
@날카로운입담

난 제일 병신같다느낀게 일본에서 시험 신청할때 아직도 우편씀 근데 거기 서식지에 뭐더라 어떤 문장이 써있는데 그걸 두줄 긋고 잘부탁드립니다였나 아무튼 예의를 갖추는? 문장을 자필로 쓰는 허례허식이 있었음

 

ㅅㅂ 내가 내돈 내고 시험치는데 이딴걸 왜 해야하나싶었음

0
23 일 전
0
23 일 전

나도 일본 IT노예인데 마지막거는 너무 오바같은데;

요즘도 저래 하는애들 있을라나;;

한 10년전일이면 납득

0
@아주가끔

너도 이런거 써주라 재밌다

0
23 일 전
@사바하할렐루야

지금 있는 곳은 외국계회사라 그런지 이런거 없어서 잘 몰랑

0
@아주가끔

일본에 있는 외국계 회사야 ?

내년에 일본 취업으로 넘어가는데 배우자 비자라서 시간은 많은데 취업한 경로 이런거 찾기 힘든데

썰 풀어주면 재밌게 볼겡

0
23 일 전

실화냐..

0
23 일 전

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와 씨발...

0
23 일 전

마지막 ㄹㅇ레전드

0

더 써주라 재밌다

0
23 일 전

개재미있네ㅋㅋㅋㅋㅋㅋㅋㅋ

0
23 일 전

마지막은 시발ㅋㅋㅋㅋㅋㅋㅋ

0
23 일 전

개웃겨 ㅋㅋ

0
23 일 전

야마다씨 흑막이냐

0
23 일 전

야마다, 그는 대체 누구인가

0
23 일 전

야마다 개유능하네 조선에서 장교 같은 거 하면 에이스일 스타일

0
23 일 전
@합성캐

시스템을 잡는건 저런 새끼겠지 ㅋㅋ

0
23 일 전

야마다 만렙전사네 ㅋㅋㅋㅋㅋㅋ

0
23 일 전

야마다상ㅋㅋㅋ

0
23 일 전

나가노에 있는 일본 호텔에서 일할때 거짓말 안하고 엑셀을 사용할줄 아는 사람이 한명도 없었다. 주임은 주판을 사용하고 있었는데 실제로 주판이 실업무에 사용되는 모습을 본건 5살 정도때 면사무소에 가서 봤던 이후로 근 20년만이었다. 산속에 있는 스키리조트에 가면 식사를 할때마다 서류를 제출해야 했다. 서류 작성이 귀찮은 나머지 아무도 회사 식당에서 식사를 하지 않게 되었다. 호텔 로비에 가면 와이파이가 사용 가능했는데 1200명의 학교 전교생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의 스키 리조트 호텔에서 사용가능한 유일한 와이파이였다.

나가노 시골에서 버스를 타니 아직도 표를 끊고 타고 있었다. 시골의 철물점에 가니까 카드 사용이 불가능 해서 현금을 가지러 되돌아 가야했다. 그외에도 일본에서 정말 허례허식과 서류주의같은거 어이없었던거 많았는데 .. 정말 짜증났었음.

"일단 일하고 나서 서류를 올려도 되는거 아니냐?" 고 말하면

-"문제가 생겼을때 책임이나 질 수 있습니까? 책임질 일을 만드느니 문제가 터지더라도 서류를 작성하는게 보신을 위해 좋습니다."

라는 말을 들었다.

생각해보니 어차피 언젠간 떠날 일본의 회사의 일이라 더 이상 신경쓰길 관두었다.

9
23 일 전
@신군

하루는 청소중 사고가 났다. 오래된 호텔이라서 파이프들이 부식되어 보일러로 가는 경유와 수돗물이 섞여 그걸 마신 스탭이 구토를 하고 마비증상을 호소하며 호흡곤란을 일으키더니 곧 말을 못하게 되었다.

급히 구급차를 불러 구급요원들과 함께 들것을 들고 구급차로 가고 있는데 지배인이 멀리서 뛰어오더니 서류를 내밀며 "사인 가능해? 사인 가능해?" 라고 연신 물었다.

뭐 이런 병신같은 상황이 다 있나? 라고 생각했었다.

 

7
22 일 전
@신군

무슨일 있을시 너가 비용적인 부분을 책임지겠다 이런 사인?

0
23 일 전

잼게 잘 쓰넼ㅋㅋㅋ

0

저기 중간 일화보면 알겠지만

구글이랑 애플이 진짜 개 양아치임

이래서 독점을 하면 안됨

1
22 일 전
@햄치즈휠렛버거세트

저러면서 수익은 전부 광고로 내던데 수수료 좀 낮춰주면 안 되나

0
22 일 전

야마다 만렙전사니?

0

ㄷㄷ

0
22 일 전

마지막이랑 화장실 빼고는 한국하고 별반 큰 차이 없네...;;

근데 주 40시간 들어오고 나서는 한국도 비슷비슷해져가고 있슴.

0
22 일 전
@진지버거

어디다니길래 저게 비슷하냐 ㅋㅋㅋㅋ 동종업계들 한국 저정도 절대 아님

0
22 일 전
@망치든철학가

아니 우리 회사 이야기는 아니고....다른 회사들 썰 들어보면 저거랑 비슷한 케이스들 국내에도 종종 있더라능...

게다가 내가 겜업계다 보니....스마트폰 게임 수익에 나온건 그냥 넷마블 썰이랑 완전 똑같고...;;

0
22 일 전

나는 다른것보다 성우비용이 그래픽&영상 비용보다 더 나간다는게 충격이네

 

일본은 성우 대접 좋고 애니메이터 대접 최악이라더니 그래서인가

0
22 일 전
@Earlgrey

ㅇㅇ 애니메이터의 5배이상

0
21 일 전
@Earlgrey

성우가 인기에 차지하는 비중이 워낙에 높으니까..

0
20 일 전
@Earlgrey

저 150만엔중 성우 손으로 실제로 떨어지는건 2~3만엔 수준 ㅋ

1
22 일 전

와 한국보다 훨씬 더 심각한데

0
22 일 전

야마다상 나쁜사람인줄 알았는데 유능한 인재였네

0
22 일 전

만화로 만들면 재밌겠다

0
21 일 전

화장실 시발ㅋㅋㅋㅋㅋ 어느동네 15분룰이 생각나네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753 [유머] 판)세상 꿀팁 다 끌어모은 글 38 왕꿈틀이 15 12 일 전
[유머] 일본에서 IT 노예로 살 때 겪은 썰. 43 IT막노동노예 41 23 일 전
751 [유머] 디즈니의 백성들 : 영화 알라딘의 미래는? 11 년쨰빽수 1 2019.11.05
750 [유머] 아무도 안궁금해하는 배달알바 이야기 44 고민킹 4 2019.10.13
749 [유머] 군대) 눈물의 혹한기 막기 똥꼬쇼 썰.txt 40 말많은악당 23 2019.10.10
748 [유머] 맑은 물에 물고기가 살지 않는 까닭 61 한그르데아이사쯔 20 2019.10.07
747 [유머] 어마어마한 순발력 17 다온지 4 2019.09.20
746 [유머] 그림 보고 떠오른 잡념 (11) 16 한그르데아이사쯔 7 2019.09.15
745 [유머] 판 더치페이와 그 반박 22 유동식 8 2019.08.28
744 [유머] 나도 신의손? 등짝 스매시부른 오락실 꼼수 아이템 17 아리아나 3 2019.08.23
743 [유머] 준마 꼬리에 붙어 천 리를 가는 삶 18 한그르데아이사쯔 9 2019.08.15
742 [유머] 평소에 위 안 좋은 사람들 보셈 11 한그르데아이사쯔 17 2019.08.12
741 [유머] 약 1년간 머리 기른 후기 141 로큰코끼 18 2019.07.22
740 [유머] 몸에서 좋은 향기 나는 남자가 되자 109 로큰코끼 7 2019.07.21
739 [유머] 남자 구해주기 어렵다. 111 하요하요 18 2019.07.20
738 [유머] (후방) 뉴스 보고 떠오른 잡념 52 한그르데아이사쯔 14 2019.07.07
737 [유머] 우리 가게 직원과 홀,주방알바들 37 고기좋아함 7 2019.06.28
736 [유머] 초 중 고 동창 인생 레전드들 33 하요하요 12 2019.06.14
735 [유머] 눈물의 유격 썰3.txt 45 말많은악당 3 2019.06.12
734 [유머] 본인 눈물의 유격 썰2.txt 2 말많은악당 1 2019.06.1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