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몸에서 좋은 향기 나는 남자가 되자

굉장히 당연한 말들이 쓰여있다

그걸로 시비걸어도 딜 안박힌다

일하기 싫은데 심심해서 쓴다

 

- 서론

 

 나는 냄새에 민감해 그리고 내 냄새는 나쁘지 않다는 평을 들어옴

그걸 기반으로 향기에 도움이될만한 정보를 추출해서 적어보려한다

전문가도 아니고 정보성도 낮으니 유머로 분류해서 올린다

 

 

1. 샤워

 

- 당연히 1일 1샤워 이상이어야지? 겨울에도 물론임

여기서부터 턱 하고 걸린다면 스스로가 냄새가 많이 난다고 생각하면 된다

씻는 방법까지 쓸 필요는 없겠지?

나는 주로 저녁에 샤워하는데 아침에는 물로만 할 때도 있음

사실 너무 자주하면 피부 민감한 사람은 안 좋아

저녁엔 꼼꼼히 씻고 아침에 영 그러면 물로 땀이라도 씻어내자

 

 

2. 빨래

 

- 옷은 매일 갈아입어라, 매일 매일 매일 매일

여름엔 당연한거고 땀이 많으면 여벌 티셔츠 들고다녀

아무데나 입어도 되는 검은색 티셔츠 이런거

 

겨울에도 매일 갈아입어라

 

물론 니트 이런 옷은 매일 세탁하면 빨리 망가지니까 그러지말고

안에 꼭 티셔츠를 입어 도톰한 긴팔 티셔츠, 땀과 냄새를 흡수해줄 그런거

 

3. 섬유유연제

 

 - 냄새에 자신이 없다면 좀 과하게 써라

여름에는 꼭 써라 빨래를 해도 땀냄새가 안빠지는 경우가 있는데

섬유유연제를 쓰면 많이 없어진다

물론 이거 많이 쓰면 피부에 안좋다더라 정확한건 모름

 

 

4. 섬유 탈취제

 

 - 니트같은 겨울 옷에도 해당되고

자주세탁하면 금방 망가지는 옷, 청바지나 이런거에

집에와서 옷 벗으면 뿌려서 걸어놔

그리고 작은 사이즈로 늘 들고 다녀라

향수 가지고 다니는 것 보다 훨씬 효과적이다

 

 

5. 침구류

 

 - 깨끗이 씻고 누워서 자는데 이불, 베개에서 냄새가 난다면

그 냄새가 다시 몸에 옮기는거다

남자들은 잘 때 땀을 많이 흘리는데

과학적인건 모르겠고 주변 통계상 그렇더라 나도 그럼

침구류 세탁 자주 해줘야하는데 쉽지가 않아

아침에 일어나서 나오기 전에 탈취제를 뿌려놓고 나와라

저녁에 누울때에도 더 상쾌할거야

 

 

6. 향수

 

 - 드디어 향수가 나왔네

앞에 것들을 잘 하고 나서 써야하는 거라

가장 마지막에 적는데

향수는 향이 나는 첨가제잖아

이미 냄새가 구리면 뿌려봤자 더 이상해져

몸에서 악취가 안나는 상황에서

적당히 뿌리자

제발 적당히

 

 

나는 좋은데, 누군가는 역겨워해

그래서 은은하게 나는 향이 그 사람을 더 센스있어보이게 만들어줌

 

향수뿌리는 법에 대한 글이 아니라서

뭐 동맥이 어쩌고 이런거 말고

내 몸에서 은은한 향이 나게 한다고 생각하고 썼어

보통 손목이랑 귀 뒤편에 묻히잖아?

 

나는 그게 본인 코에 너무 많이 맡아져서 별로라고 봐

본인은 향이 없다고 느끼고 더 뿌리고 이러는데

주변사람은 토할 것 같고 그러더라고

 

옷 안에서 체취인 척 살살 나오는 향이 매력적이라고 생각해서 저렇게 적음

 

향수 고르는 방법이나 추천은 물어보지마 잘 몰라

올리브영 가서 직접 하나씩 다 맡아보고 고르는 편임

 

 

 

 

 

 

 

 

109개의 댓글

2019.07.23
@로큰코끼

탈취제 추천 왜 안해주냐거

0
2019.07.23
@족냥이

페브리즈 무향이 최고다

0
2019.07.23

어디서 읽었는데 샤워하고 팔 안쪽 굽혀지는데 바로 앞 에다 한방씩 칙칙하고 발목뒤에다 한번씩 칙칙하랬음

0
2019.07.23
@일째백수

그러면 옷입었을때 향수 향 옷타고 냄새난다고했음

0
2019.07.23
@일째백수

그래서 저는 거기다가 뿌리는데 향수는 ck one 하나랑 몽블랑 레전드 하나 이렇게있으

0
2019.07.24

1주일에 4~5번은 양고기(빨간가루소스ㄴㄴ 양고기는 온리 쯔란이 진리)에 마라탕(땅콩버터안들어간 매운버전)을 6개월 가량 먹으니까 땀흘리면 겨드랑이에서 쯔란냄새가나더라.... 그래서 양고기랑마라탕을 한달에 한두번으로 줄이니까 쯔란냄새가 사라짐ㅋㅋㅋㅋ 진짜 신기하드라.... 그리고 샤워는 아침 저녁 두번하는데 한번은 타올에바디워시로 닦고(일끝나는 저녁) 아침 출근전에는 미온수로 자면서 흘린 몸에 땀 닦아내는정도로만 하면 냄새안나드라

아 그리고 세수할때 무조건 귀뒤 귓바퀴 깨끗하게 씻어라 귀에서도 냄새 많이난당

0
2019.07.24
@호노예

마유라고 중국식 쌀국수에 넣어먹는 향신유가 있는데 내가 이걸좋아해서 국수에 아주 퍼부어 넣거든. 한번 이렇게 먹으면 1주일동안 소변에서 마유 냄새가 진동을 함. 머리카락에서도 존나나고... 진짜 사람은 먹는대로 체취가 나는듯

0
2019.07.24

비누냄새 나는게 젤 섹시함 이상한 향수 뿌리지 마

0
2019.07.26

보드라운 냄새 좋아하면 클린 웜코튼이나 페라리 라이트에센스 추천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753 [유머] 일본에서 IT 노예로 살 때 겪은 썰. 43 IT막노동노예 40 6 일 전
752 [유머] 디즈니의 백성들 : 영화 알라딘의 미래는? 11 년쨰빽수 1 15 일 전
751 [유머] 아무도 안궁금해하는 배달알바 이야기 44 고민킹 3 2019.10.13
750 [유머] 군대) 눈물의 혹한기 막기 똥꼬쇼 썰.txt 40 말많은악당 23 2019.10.10
749 [유머] 맑은 물에 물고기가 살지 않는 까닭 61 한그르데아이사쯔 20 2019.10.07
748 [유머] 어마어마한 순발력 17 다온지 4 2019.09.20
747 [유머] 그림 보고 떠오른 잡념 (11) 16 한그르데아이사쯔 7 2019.09.15
746 [유머] 판 더치페이와 그 반박 22 유동식 8 2019.08.28
745 [유머] 나도 신의손? 등짝 스매시부른 오락실 꼼수 아이템 17 아리아나 3 2019.08.23
744 [유머] 준마 꼬리에 붙어 천 리를 가는 삶 18 한그르데아이사쯔 9 2019.08.15
743 [유머] 평소에 위 안 좋은 사람들 보셈 11 한그르데아이사쯔 17 2019.08.12
742 [유머] 약 1년간 머리 기른 후기 141 로큰코끼 18 2019.07.22
[유머] 몸에서 좋은 향기 나는 남자가 되자 109 로큰코끼 7 2019.07.21
740 [유머] 남자 구해주기 어렵다. 111 하요하요 18 2019.07.20
739 [유머] (후방) 뉴스 보고 떠오른 잡념 52 한그르데아이사쯔 14 2019.07.07
738 [유머] 우리 가게 직원과 홀,주방알바들 37 고기좋아함 7 2019.06.28
737 [유머] 초 중 고 동창 인생 레전드들 33 하요하요 12 2019.06.14
736 [유머] 눈물의 유격 썰3.txt 45 말많은악당 3 2019.06.12
735 [유머] 본인 눈물의 유격 썰2.txt 2 말많은악당 1 2019.06.12
734 [유머] 눈물의 유격썰 1.txt 16 말많은악당 0 2019.06.1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