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묘한 이야기

파리바게트 포인트 횡령

빵을 좋아하는 개붕이들은 알겠지만 프렌차이즈 빵집은 포인트 적립이 있다.

파리바게트는 해피포인트 뚜레주르는 cj적립이 있음

 

이런 포인트가 있다는걸 어르신들은 모르는 사람이 많음... 알바 할때 느낀건 남성중 70%는 할인, 적립 모름

나머지 30% 중에서도 할인 + 적립 하는 사람은 적고 한가지만함 

젊은 여성의 경우는 90% 할인은 하는것 같음 근데 할인 + 적립 둘다 하는 경우는 많지 않음 30~40대 주부들은 할인 + 적립 둘다 하는편임

 

포스기에서 그냥 적립 번호나 바코드 찍으면 되기 때문에 매우 쉽게 할 수 있음

위에 설명했듯 적립 하는 법은 쉽고 적립을 모르는 사람은 많기 때문에 알바생중 몇몇은 포인트를 자기껄로 적립하는 사람들이 있음

 

어느 지점인지는 모르겠는데 적립하면 영수증 밑에 포인트 적립이 써지는데 영수증을 버려달라고 했다가 나중에 다시 찾으면서 발견하고 이걸 신고했다함

지점에 신고한거라 사장과 잘 타협했지만 다시 사건이 일어나고 본사에 직접 컴플레인을 걸었다 함

 

본사는 그 아르바이트생의 포인트 적립 내용을 보니까 비정상적으로 포인트가 적립된 정황이 나타났고 카드로 계산 시 앞 번호 몇 개가 나오는데 여러 손님 포인트를 자기 걸로 하다 보니 카드가 수십 개가 나오는 거임 결국 고소 당했다고 하고 이런 일이 다시는 없게 하기 위해 사장들 교육에 추가했다 함

 

당연하겠지만 시간이 지나면 사장들은 이딴 교육을 하지 않음 그리고 해도 여전히 몰래 포인트를 빼가는 아르바이트생들이 있음

그래서 SPC는 주기적으로 검사를 해서 찾는데 실제로 1년에 몇 명 나온다고 함

 

근데 내가 아르바이트할 때 한 명이 나왔음 여자였는데 인사성 좋고 착하고 잘 웃는데 뒤에서는 포인트를 빼가는 거였음 SPC(본사)에서 검사했다가 걸리게 되었고 지점 평가 점수는 최악이 나왔음(평가 점수 경고 몇 번 먹으면 장사 못한다 함) 위생, , 진열 등등 여러 가지 점수가 좋았지만 이거 하나로 ㅈ망 되어버림 ㅋㅋ 사장은 자기 잘못이라고 그 여자를 보호해 줌 그 여자는 안짤리고 계속 일 할 수 있게 되었고 일하는 사람들은 한번 실수는 누구나 할 수 있다며 다독여줌 근데 커피집 알바로 바로 도망침 ㅋㅋㅋ

6개의 댓글

2021.02.06

포인트 빼먹는거 한두번이면 몰라도 야금야금 하는애들

본사에서 주기적으로 각 잡고 검수하는 시즌오면 다 잡힘

능지딸린애들이 조그마한 이득에 눈 뒤집혀서 횡령하다 걸리지

0
2021.02.06

범죄라는 인식이 없는건가. 그냥 슈퍼가서 비닐봉지 몇장 더 챙기는거랑 다를바없는 행위라고 생각하나봐.

0
2021.02.06

주유소 알바의 남 포인트 적립 하기의 모방 범죄네

주유소는 몇번 터지고 나서 방지 시스템 구축 된걸로 아는 데

다른곳은 아닌가 보네

 

0
2021.02.08

하루 한두번만 써먹어야지 ㅋㅋ... 나도 편의점 할때 고액인데 포인트 정립 안하고 현금결제하는 사람들꺼 한두번씩 빼묵었는데

그거 하루종일 하다 걸리는 애들 많드라

0
2021.02.08

마트 포인트 횡령사건 2탄 인가

0

편의점에서 저짓하다가 신고먹은 애도 디시에 올라오지않음?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988 [기묘한 이야기] 석류 이야기 3 김츼 1 4 일 전
987 [기묘한 이야기] 기묘한이야기 - 가면 2 이태성 8 17 일 전
986 [기묘한 이야기] [2CH] 404호 11 이태성 4 18 일 전
985 [기묘한 이야기] 20210404 새벽의 더러운꿈 5 성웅모택동 2 19 일 전
984 [기묘한 이야기] 단편소설) 최후의 보루 7 봇이터지고있어요 3 24 일 전
983 [기묘한 이야기] [2CH] 아버지와 지낸 일주일 9 이태성 6 28 일 전
982 [기묘한 이야기] [2CH]시골에서 전해오던 들어가선 안되는 곳 5 이태성 11 28 일 전
981 [기묘한 이야기] [2CH] 옆집에서 이상한 소리가 들린다 1 이태성 8 28 일 전
980 [기묘한 이야기] [2CH] 지장보살님의 선물 이태성 6 28 일 전
979 [기묘한 이야기] [2CH] 이누나키고개 2 이태성 1 28 일 전
978 [기묘한 이야기] [2CH] 저주의 인형이 있는 절 - 2편 5 이태성 5 2021.03.23
977 [기묘한 이야기] [2CH] 저주의 인형이 있는절 1편 이태성 3 2021.03.23
976 [기묘한 이야기] [2CH] 국화꽃 4 이태성 3 2021.03.23
975 [기묘한 이야기] [2ch] 그 곳을 지나가면 (터널사진有 이태성 3 2021.03.23
974 [기묘한 이야기] [2CH] 검은색 풀 2 이태성 3 2021.03.23
973 [기묘한 이야기] 군대에서 죽을뻔한썰 7 seo9494 5 2021.03.09
972 [기묘한 이야기] 군대에서 겪은 무서운일 17 seo9494 7 2021.03.08
971 [기묘한 이야기] 분노)17살에 15년형 선고받은......jpg 6 가가가장 5 2021.03.05
970 [기묘한 이야기] 백령도 썰에 이은 내가 직접 살면서 경험한 소름끼치는 경험 13 Polygon 9 2021.02.11
969 [기묘한 이야기] (긴 글 )2년전에 격었던 기묘한 일 5 아라쯍 9 2021.0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