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

일본외식 31) 고오급 스시가 먹고싶을때

3년간 같이 일했던 동료가 텍사스로 이직을 하게 됬다고 해서 송별회를 함

또 새로 들어온 신입도 환영할겸!

1.jpg

 

스타트부터 성게를 만지고 있는 셰프를 보니 이가게 잘왔다!

2.jpg

 

아니나 다를까 에피타이저부터 진한맛으로 

좋습니다.

3.jpg

 

고등어가 진한맛이라서 좋았다, 너무 많이 맛을 뽑아내지않고 

4.jpg

 

게살 + 샤인머스켓 또 우니? 또니

샤인머스켓의 향과 우니가 생각보다 잘어울린다고 생각했음 

40알 정도 샤인머스캣 한송이에 5000엔짜리라고 자랑하시던 ㅋㅋ

후배가 눈치없이 그럼 100엔밖에 안하잖아요! 라고 해서 머쓱 

 

 

6.jpg

 

새우 알을 연어알처럼 조미해서 올리는건 처음봤음

보통은 갈아서 껍질이랑 볶아서 올리는건 많이봤어도 

근데 색감이 좀.. ㅋㅋㅋ 

7.jpg

 

비싸지 않은 가게라 평범한 오토로

8.jpg

 

게의 엄지살을 쓰는

 

이쯤되면 셰프님이 정말로 인상적으로 남으려고 특이한재료 + 진한맛으로 공격하는느낌

 

11.jpg

 

연어알을 이렇게 쥘수있는건 

기본기가 엄청좋다는 이야기죠 

 

12.jpg

 

 

인당 16000엔 가격대에 비해서 구성이 좋은데 가격을 올려도 될꺼같다고 말하니까 

 

아직 제 실력에 과분하다고 생각합니다 라고 말하는 정직한 셰프님 

사진을 안찍었지만 스시 12품에 요리 8품 해서 20품정도 나왔음 

 

송이로된 국물정도 나오고 푸아그라 구이, 안키모, 소 생간(일본에서는 잘 안먹는재료) 로 

 육해공 간 3종도 나오고 

 푸아그라 기름을 발라서 구운 장어는 맛이 특이해서 인상적 

 

 솔직히 진한맛 일색이라서 취향에는 별로 맞지 않았지만 

 이런 실험적인 도전을 계속 하는 가게는 잘될수밖에 없다고 생각 

24개의 댓글

2019.11.02

엌 비싸

0
2019.11.02
@キュゥべえ

20품인데 16000엔이니까 800엔... 고오급 카이텐스시수준으로!

0
2019.11.02

바로 밑에 쿠우쿠우 오져따리 조져따리 하고 있는데 이런거 올리면 내 삔또가 마이 상해

2
2019.11.02
@므겡므겡

같은 일식이니까 봐주세요 ㅠ ㅠ

0
2019.11.02
@므겡므겡

ㅋㅋㅋㅋㅋ

0
2019.11.02

난 엔가와가 제일 좋다

0
2019.11.02
@노뭉이

인정 또 인정임세

0
2019.11.02

가격올려도 될거같다고해서 진짜 가격올리면 손님떨어져나감 ㅋㅋㅋ

0
2019.11.02
@좆커

ㅋㅋㅋㅋㅋ 쉿 너도알고 나도아는 진실은 ㅠㅠ

0
2019.11.02
0
2019.11.02
@짱구아빠

아조시 빨리나아요

0
2019.11.02

와 신기한 조합이 많네요

0
2019.11.02
@dcigs

셰프님이 좀 독창적인것같다고 생각했습니다 ㅋㅋㅋ

특히나 버리는걸 엄청 아까워서 자꾸 활용한다길래

앞으로 또 또 갈예정

0
2019.11.02

한국도 저런집 많이 생겼던데 가보고싶다

0
2019.11.02
@묘롱

한국에서 스시야라고 하는것들은 20만원에 퀄리티는 저거 반이드라.. ㅠㅠ

딱 도쿄의 절반가격정도 퀄리티

0
2019.11.02
@치킨왕국

헐.. 이시국씨 끝나면 일본가서 가봐야겠다

0
2019.11.02
@묘롱

한 한달전에 미리예약하고 가는걸 추천 !

호텔통해서만 예약받는곳도 있으니까 ㅠㅠ

0
2019.11.02

흐아.. 진짜 맛있어보인다

첫짤에 만드시는 저 성게랑 연어알이랑 컵에담긴 요리? 는 어찌 먹는거야?

컵 째로 마시듯이 훌훌 털어넣는건가...

0
2019.11.03
@어설

그냥 호로로록 털어마시면 됩니다 ㅋㅋㅋ

근데 딱 한입에 들어오게 계산된양이어서 좋았따

0
2019.11.03

게 초밥 진짜 맛있겠다

0
2019.11.03
@아섹스섹스

나도 게는 조금 놀랐음 흔한 다리살이 나올줄 알았는데 ㅋㅋㅋㅋ

0
2019.11.03

고등어회 먹어보고싶다

0
2019.11.03
@전자연필

고등어회는 요즘엔 한국에도 많이있으니까!

곧 날씨가 추워지니까 고등어철입니다~!

0
2019.11.03
@치킨왕국

고등어회가 아무데서나 먹을수있는게 아니잖아 잡히면 바로죽는다는데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요리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3 overflow 2 2013.09.14 41868
1884 [잡담] 가끔 맘스터치 먹을때마다 느끼는거 8 ABC초콜릿 4 6 일 전 551
1883 [잡담] 혈관 다 뒤졌다ㅋㅋㅋ 7 ron 7 11 일 전 849
1882 [잡담] 마트스시 21 백탁 5 12 일 전 672
1881 [잡담] 김치 볶음밥들 좋아해 ?? 13 점프성 8 12 일 전 466
1880 [수제 요리] 가지새우탕수 4 분 있다가 출근 5 12 일 전 543
1879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447 5 zl존호현짱123 4 14 일 전 532
1878 [수제 요리] 동태찌개 좋아함? 13 엘칸 6 16 일 전 432
1877 [잡담] 라면과 계란볶음밥김밥 7 백탁 5 17 일 전 657
1876 [수제 요리] 일본외식 38) 니가타 향토요리(?) 23 치킨왕국 7 18 일 전 532
1875 [수제 요리] 요리가 취미인 공돌이12_샤무에 쿠키 10 젊은노동자 4 19 일 전 406
1874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442 5 zl존호현짱123 4 21 일 전 502
1873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441 4 zl존호현짱123 4 22 일 전 412
1872 [잡담] 우울의 편의점혼술 3 블란 4 23 일 전 471
1871 [수제 요리] 굴 다디져따 ㅋㅋㅋㅋ 10 어우야좋다야 6 25 일 전 499
1870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438 7 zl존호현짱123 4 25 일 전 511
1869 [수제 요리] 오랜만에 해보는 에어프라이어 통삼겹 22 참치참치님 4 27 일 전 641
1868 [레시피] 반갑읍니다. 새로가입하였읍니다.(레시피추가+) 15 SmileyFace 4 27 일 전 417
1867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437 8 zl존호현짱123 4 28 일 전 538
1866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436 11 zl존호현짱123 9 29 일 전 575
1865 [수제 요리] 검머외의 아침밥상 모음 12 리를릴리힐빌리 4 2019.11.13 61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