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가성비 자취 생활인을 위한 소고기 구매부터 식사까지

Eagle은(독수리 아님ㅎ) 돈에 상관없이 맛있는 고기를 먹기 위한 분들에겐 해당사항이 없으니 뒤로가기를 누릅시다

(그런건 어차피 검색하면 다 나오잖음...)

 


 

Step 1. 사야할 것

 

정육점이나 마트에 전시된 손질된 한우들은 가난한 자취생이 저녁 찬거리로 먹을만한게 못됨.

육우를 사면 된다는 말이 있는데 그래도 그람대비 가격 따져보면 3000~4000/100g 가격대이기 떄문에 마찬가지지 뭐...

 

그래서 사야할 고기는 기본적으로 미국산 소고기임.

호주산의 경우 방목에 풀뜯어먹게 하기때문에(Grass Fed) 냄새가 심해서 패스. 물론 없애는것도 가능은 한데 굳이 귀찮게?

 

Step 2. 사야할 곳

 

보통 미국산 소고기 거하게 사서 싸게 먹어보자 란 마인드로 떠올리는 구매처는 코스트코인데

코스트코가 편의점마냥 다 있는것도 아니고 멀리있는 경우 차로 이동하는것도 다 비용임

 

그래서 인터넷 축산몰을 추천함.

든든한 사이즈의 냉장고가 있고 냉동고 온도가 -15이하를 유지하는 스펙이라면 

도전해 볼만함. 

고기 소비하는 유형에 따라 크게 두 부류로 분류하면 아래와 같음

 

1. 한국인은 밥심 우형

2. 육식이 주식인 탈조선 유형

 

1.의 경우 한 달 이내의 기간에 소비할 양을 한번에 사면 가성비 좋게 먹을수 있음

대표적인 구매처는 쿠팡, 대명축산, 고구스(소시지, 베이컨 등 육가공 식품)를 찾아보고 원하는 부위가 있으면 사면된다.

 

2.의 경우 업소용 박스단위로 판매하는 고기를 사서 주식마냥 삼시세끼를 처묵처묵하는 유형임

한번 사면 이게 바닥이 있는건가 싶을정도로 끝나지 않는 고기식단에 정신을 놓게 될 수도있다.

자기가 몸만 조선에 있지 혀와 위장은 미국에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에게 추천.

구매처는 TYF meat online shop,  Meat box(2~3kg 진공포장도 팜), 금천미트 정도를 추천한다.

똑같이 소고기를 판매하더라도 내가찾는 부위를 찾으려면 저 세곳을 다 봐야 할 수 도있음. (채끝같은 부위가 보통 그럼)

 

 

 

그래서 가격은?

 

마트 판매가 대비 적게는 30% 에서 많게는 60% 이상 싸게 판다.

접근성이 좋은 이마트 기준 미국산 부채살이 100g/2500원 수준이라면, 인터넷 축산몰을 활용하면 100g/1500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특히 박스단위로 사는 2번 유형은 가격할인 혜택이 극대화 되긴 하는데 다먹으려면 고생깨나 해야할거임 ㅋㅋ

 

 

Step 3. 손질

 

가격이 싼 이유는 손질을 직접해야한다는 인건비 부문이 작용하는것도 있음.

근데 하나도 안어려움... 1kg 갈비살을 예로 보자

 

 

4.jpg

 

손질이라고 대단한게 아님

진공 포장을 뜯고 일단 냄새를 맡아보면 진한 우유냄새가 날건데 그러면 괜찮다.(상한냄새 나면 가차없이 클레임 넣고 환불받아 먹지말고)

갈비살은 가장위에 올라와있는 작은 덩이 기준 하얀 지방이 덮고있는게 보일텐데 저걸 회떠내듯 잘라내면 끝임.

삼겹살같은 지방질이 아니라 근육막이기 때문에 잘라내지 않으면 퍼거슨 감독이 씹는 양고기마냥 하루죙일 씹어야댐.

 

3.jpg

 

걍 가로로 칼을 넣고 회떠내듯 잘라주면 된다

 

2.jpg

 

본체와 껍질을 분리해서 소분해서 담아준다.

 

저렇게 제거된 근막을 버리게되면 100g당 돈주고 산만큼 손해를 보게 되겠지만

국물용으로 쓰면 그 맛이 기가 막히니 버리지말고 저렇게 포장해두자.('스지요리'처럼 해먹어도 맛있음)

 

 

1.jpg

 

시식을 위해 작은 덩어리만 테스트로 잘랐음

고기 결이 보일텐데 저 결에 수직하게 자르면 더 보드라움.

 

6.jpg

 

가격이 싼만큼 마블링은 기대 못하지만 원래 갈비살 자체가 기름이 많은부위라서 육향도 진하고

결대로 부서지면서 아삭하게 씹히기 때문에 꽤나 사치를 부리는 기분이 듬 ㅋㅋ

(1kg 2만원 = 삼겹살 급)

 

다시말하지만 가성비를 따지는 방법이기 때문에 막 엄청나게 진한 기름맛과 풍부한 향을 기대하지는 마...

그래도 가격 부담없는 고급진 찬거리를 마련하기는 좋으니 한번 시도는 해보는건 어떨까?

 

 

8개의 댓글

2019.06.12

고기 맛있어 보이는데?

0
@므앙

우와 개쩔어! 역시 소고기야! 이정도는 아니다 라고 말하고 싶었음 ㅋㅋ

그래도 맛있어!

0
2019.06.12

코스트코/트레이더스 통갈비살 같은데?

확실히 손질하고 보관하면 좋긴한데 손질의 대한 개념이 없는 사람한테는 좀 어려워 보일 수 있겠더라

속에있는 지방, 힘줄까지 잘라내는 경우도 많이봐서ㅠㅠ

0
@Miron

쿠팡입니다 고갱님

0
2019.06.13

와 꿀팁 고마워 나도 밥없이 고기만 먹는거 좋아해서 고맙고밥

고기 ㅇㄷ

0
2019.06.13

정보추 ㄱㅅ

0
2019.06.13

마트 알바할때 저녁 즈음에 수입산 갈비살 저렇게 슥슥썰고 빨간 조명받으면 존나 잘팔려서 재밌었는데 ㅋㅋㅋ

0
2019.06.18

요리하는 편도 올려줘!!!!!!!!!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요리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3 overflow 2 2013.09.14 41088
1732 [외식] 일본 가서 먹은 거 9 德板王 4 1 일 전 315
1731 [외식] 이연복 쉐프 목란 13 S4rcastic 7 3 일 전 1032
1730 [잡담] 사는게 너무 힘들어서.... 5 므겡므겡 4 3 일 전 347
1729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61 13 zl존호현짱123 4 4 일 전 448
1728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60 15 zl존호현짱123 5 5 일 전 441
1727 [외식] 돼지국밥 2 국밥충 4 5 일 전 434
1726 [수제 요리] 에어프라이어로 계란빵 만들기 4 한심하다ㅉㅉ 5 7 일 전 1519
1725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59 21 zl존호현짱123 5 8 일 전 528
1724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57 18 zl존호현짱123 4 10 일 전 495
1723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56 13 zl존호현짱123 4 11 일 전 522
1722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55 14 zl존호현짱123 7 12 일 전 586
1721 [잡담] 여기가 요리판...? 14 헛소리하는애 5 12 일 전 450
1720 [수제 요리] 백종원 만능양파로 닭도리탕! 4 샤컬 4 14 일 전 622
1719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54 13 zl존호현짱123 5 15 일 전 534
1718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53 19 zl존호현짱123 6 16 일 전 556
1717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52 42 zl존호현짱123 21 17 일 전 713
1716 [잡담] 점심먹다가 식당에서 싸우는거 봄 20 한화우승 4 17 일 전 592
1715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50☆ 38 zl존호현짱123 10 19 일 전 669
1714 [수제 요리] 파닭이야 3 한심하다ㅉㅉ 4 19 일 전 283
1713 [수제 요리] 비오는날 집에서 연어회와 샐러드 23 사자는밀림의왕이... 13 20 일 전 44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