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멕시코 또 처묵

멕시코 출장중 처묵은거 올려봐여

MEX001.jpg


맨날 똑같은 라운지밥..흑흑


MEX002.jpg


휴스턴공항에서 먹었던 모닝 샌드위치


모닝의 분위기가 아닌데 이건...


MEX003.jpg


저녁 숙소근처 몰에있는 중국집


여기 완전 혜자임 ㅠㅠ 양도 엄청 많은데 저게 한국돈 삼천원 하나..


MEX004.jpg


휴일 낮에는 호텔에서 느긋하게 맥주


멕시코에서 맥주 시키면 그냥 먹는거랑 뭔 토마토나 살사같은거랑 곁들여 먹는거 있는데


호기심에 시켜봤지만 으으..전 안맞네요.


MEX005.jpg


MEX006.jpg


칠면조와 닭고기 아보카도 토마토등등 엄청나게 가득들어있는 샌두위치로 점싐


MEX007.jpg


저녁에 세뇨리따 만나서 가볍게 한잔


왼쪽 메뉴가 Guacamole with chapulines인데


차풀리네스가 뭔가 했더니 메뚜기볶음 이라네요.


워낙 작아서 고기 튀겨올린건줄 알았는데..그래도 고소하니 맛나더라구요.


MEX008.jpg


점심 부페


MEX009.jpg


호텔 마지막날 아침


MEX010.jpg


MEX011.jpg


MEX012.jpg


이날은 세뇨리따와 데리고 슈라스코 + 샐러드바 전문점으로


샐러드바가 워낙 종류가 많아서 슈라스코 안시켜도 됬을듯..정작 사진에엔 슈라스코 사진도 없네여 ;ㅅ; 


MEX013.jpg


내사랑 보헤미안 맥주


일본에 예전에 팔았었는데 이제 안팔음 ㅠㅠㅠ 


그래서 6병 사옴! 아껴 마셔야지


MEX014.jpg


휴스턴공항 가성비킹 판다익스프레스에서


아아 멕시코 출장 완전히 끝나버렸네요 ㅠㅠ 출장으로 여러나라 많이 돌아다니지만 멕시코가 젤 좋았음 !! 한 반년 살고 싶어요 ㅠㅠ


다음엔 독일출장 처묵으로 돌아오겠습니닿


14개의 댓글

2018.04.12
당신 흑흑 너무 잘먹고다니잖아
2018.04.12
@쓰테이끼
잘먹고 잘사는것도 제 일이에요 ! ㅋ0ㅋ
2018.04.12
ㅋㅋㅋㅋ 여전히 너무나 잘 보고 있어요 감사합니다!!
이번에 7월쯤 해서 일본에 가보려고 하는데
밥 맛있는 집이나 맛잇는 밥이 있는 숙소 같은데는 따로 이용하시는 웹사이트나 카페 같은게 있나요?
그게아니고님 가는 루트로 여행할까 생각중이라서요
2018.04.12
@dlehfks1
밥은 장르 정해서 타베로그 보면되옇 !
한국 블로그 같은건 이용 전혀 안하고 일본 웹(구글)로 검색하는 경유가 많아요.
어디 놀러가시네요? 7월은 더위로 생지옥이겠네요 밥맛도 없어지는 여름 ㅠㅠ
2018.04.14
@그게아니고..
으엌... 일본여름 덥고 습하고 지옥같다고 들었던거 같네요
같이 일하는 형이랑 제대로된 맥주! 맛있는 음식! 신선한 초밥! 은 역시 일본이지 하고
여행가려고 했어요 ㅋㅋ
마쯔리 때문에 7월로 정햇는데
일단 타베로그가 큰 도움이 되겠네요 고마워용~
2018.04.14
@dlehfks1
7월에 간다면 홋카이도가 좋겠네요. 제대로된 맥주 ! 맛있는 음식 ! 신선한 초밥은 거기에 다있어요 ! 물론 도쿄에 더 잘되있지만 너무더워..
2018.04.14
@그게아니고..
ㅋㅋㅋ 거기로 가보도록 할게요! 고맙습니다~
2018.04.12
진짜 돼지되겠다 ㅋㅋㅋㅋ 너무 잘먹네
독일출장이라니 여기저기 많이 돌아다녀야하는구나
2018.04.12
@커피맛커피
그만큼 운동도 해요 ㅎ-ㅎ
멕시코 출장 다녀오고 다음날 독일 갔다가 이제 왔네요 아오 피곤해
2018.04.12
출장갔다 오고나서 몸무게 재면 3킬로는 늘어있을듯
2018.04.12
@아롱사태
출장가도 운동은 항상 웬만하면 해서 ㅎㅎ
2018.04.12
외국음식 다양하게 접해보는게 내 꿈인데 부럽다
2018.04.12
@청어내딸청어
요즘엔 외국 안가도 외국음식을 다양하게 접할수있는 세상이니까요.
한국은 로컬라이징이 심한 이미지인데 요즘은 어떤지 모르겠네용
우와..나 맥시코가면 살조온나쪄서올듯
맛있겠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요리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3 overflow 2 2013.09.14 16864
1508 [잡담] 처묵 처묵 10 그게아니고.. 4 1 일 전 332
1507 [잡담] 할머니의 잔치국수 5 9급교정직도전 5 2 일 전 429
1506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182 20 ron 4 7 일 전 509
1505 [수제 요리] 닭갈비 볶았다. 4 몽실언니 7 8 일 전 498
1504 [잡담] 하테루마지마 처묵 - 1 20 그게아니고.. 6 8 일 전 384
1503 [외식] 딤섬 코스 먹었다 16 백탁 4 9 일 전 522
1502 [잡담] 처묵 처묵 10 그게아니고.. 6 11 일 전 314
1501 [수제 요리] 닭도리탕 끓였다 12 돼지머리한보따리 5 11 일 전 546
1500 [수제 요리] 에어프라이어 통삼겹 10 참치참치님 6 12 일 전 969
1499 [수제 요리] 주방노동자 점심 2 고기좋아함 5 12 일 전 557
1498 [잡담] 한식 다이닝 8 전자연필 4 13 일 전 364
1497 [수제 요리] 고기 구웠다. 13 보털도사 4 13 일 전 582
1496 [수제 요리] 월급받아서~ 4 고기좋아함 5 14 일 전 439
1495 [외식] 해산물요리 2 갯강구 5 14 일 전 328
1494 [수제 요리] 떡볶이 누나가 만들어줌 12 민규코클라리넷 6 15 일 전 845
1493 [수제 요리] 피-자 27 빅라이터 5 15 일 전 506
1492 [외식] 피자랑 맥주 조합..음... 10 존슨폭발 13 16 일 전 521
1491 [외식] 태풍오는날 글램핑다녀옴 18 실연의아픔 4 16 일 전 416
1490 [수제 요리] 남은도우 처리하기 5 묘롱 5 16 일 전 378
1489 [잡담] 처묵 처묵 10 그게아니고.. 5 16 일 전 34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