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쳐묵쳐묵 in 시부야


날씨 좋았던 주말...녀친느님 쇼핑하고계시는 시부야로 나갑니다....

1.jpg

2.jpg

녀친님이 쇼핑하고 계시는 마루큐 (시부야 109를 일본에서는 마루큐라고 부릅니다)


점심에 피자를 먹고싶어서 개인적으로 값싸고 맛나서 좋아하는 피자집 sbarro로 향합니다.


한국에서도 종종 sbarro 먹었던 기억이 나네요.


3.jpg

sbarro 시부야점


오늘이 휴일인건지 (토요일이 휴일일리가 없는데) 망했는지 Closed 라고 되어있더군요.


아쉽돻..... 할수없이 다른가게를 물색합니다.


4.jpg


그러다 찾은 Pepper Lunch !!


예전에 신주쿠에 살때 집근처에 있어서 자주 먹었었는데 , 정말 오랜만이네요 !


값싼 스테이크집입니다. 


5.jpg

제가 시킨 사로인 스테이크 120그램. 


밥은 소 , 중 , 대 선택가능하며 , 어느 사이즈도 가격은 변함이 없습니다.


이집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건 "비프 페퍼 라이스" 라는 메뉴인데 , 전 질리도록 먹어서 일반 스테이크로 ! 


6.jpg

7.jpg

이렇게 뜨거운 철판에 나오는데 철판이 식을때쯤이면 딱 알맞게 익어있습니다.

8.jpg

고기 느님은 언제나 진리 !!! 


싸고 맛나요 !! 


9.jpg

녀친님 폭풍쇼핑 따라다니다가 얻어먹은 커피한잔


달달하니 맛좋네요. 


저녁엔 시부야에 오면 항상 저녁메뉴로 선택하는 회전초밥집 카츠 ! 


99.jpg

일본 회전초밥의 끝판왕 , 카츠입니다. 

999.jpg

카운터는 직접 종이에 써서 주문하고 , 테이블은 아이패드로 주문합니다.


저희는 오면 항상 테이블에서 식사를 해요. 


카운터는 너무 좁습니다..ㅠㅠ


아이패드로 열심히 주문중이신 녀친느님..


9999.jpg

아카미

99999.jpg

빈토로

999999.jpg

9999999.jpg

언제와도 정말 맛있는 네기토로

999999999.jpg

우나기

9999999999.jpg

부리

99999999999999.jpg

아부리토로사바

999999999999999.jpg

토로

99999999999999999999.jpg

제가 너무 좋아하는 감자튀김 ㅠㅠ 

999999999999999999999.jpg

마무리는 항상 아부리 엔가와 !!


배터지게 먹고도 둘이합쳐 이만원 정도 나왔습니다.


정말 여기 가성비 퀄리티 최고입니다 ! 강추 ! 


99999999999999999999999.jpg

999999999999999999999999.jpg


99999999999999999999999999.jpg

언제나 미어터지는 시부야의 밤

즐거운 밤 되시길 ! 


59개의 댓글

2015.01.24
@dlehfks1
후쿠오카 간적이 없엉...
0
2015.01.25
@그게아니고..
그렇구나! 알겠어~
0
2015.01.25
@dlehfks1
후쿠오카는 스시가 타지역에 비해 그냥 그렇고, 하카타역 지하에 식당들 있는데 줄서는 집있더라.기억이안나는데 오코노미야키랑 야키소바같은것들 다루는집인데 테이블바로 앞에서 쇼같이 조리과정 보여줘 꿀잼이더라 ㅎㅎ
0
2015.01.25
@뽀록로
호오 그렇구나?? 좋다.. 이번에 방사능에 안전하다고 해서 가는데
혹시 요코야마는 좀 그렇겠지?
일본 여행 일생에 한번가는거라 맛있거나 재미난거 있으면 도쿄까지도 가볼 생각인데
그런 정보같은것도 찾기가 힘들어서
그냥 친구말만 듣고 관광지 찾고 그러고 있음 ㅠㅜ
0
2015.01.25
@dlehfks1
후쿠오카는 그냥 좀 심심하고 할거없는 이미지라서...
도쿄 올거라면 맛집 소개는 해줄수 있엉 ㅎㅎ
0
2015.01.25
@그게아니고..
호옹~~~ 그럼 도쿄에 맛집 2-3군데만 알려줄 수 있어?
0
2015.01.25
@dlehfks1
후쿠오카쪽은 의외로 볼게 꽤있어하카타역 주변으로 해서 캐널시티쇼핑몰까지볼게좀 있구..여름에가면 기온마쯔리라고 축제있어 그리고 사람들이 텐진텐진거리는데 가지마 볼게없다ㅠㅠ ..마지막일정으로 오이타현쪽에 아소산이랑 벳푸쪽 온천마을 돌아보면 꽤 괜찮을거야
후쿠오카에 친구가살아서 좀 떠들어봤어 ㅎㅎ
0
2015.01.25
@뽀록로
히잉.. 고마워
친구랑 첫 외국 여행이라 많이 들떠있어서
뭐든지 재밋게 보고 올려구
정말 좋은 정보 !!! 고마워
0
2015.01.25
@dlehfks1
도쿄라면... 2-3 군데라면 스시는 비싼데서 (인당 4-5 만엔) 먹을거 아니고 맛나게 먹을라면 이 글에 잇는 "카츠" 강추!!
야키토리도 정말 맛난데 있는데 가부키쵸에 있는 "토리하나" 라던지 , "세이코우" 라는곳 정말 맛남 ! 내 단골집 !
다른데는 뭐가 있으려나....

아 요즘 규카츠 많이 먹으러 가던데 별로크게 맛난것도 아니니 그돈으로 그냥 돈까스 먹는게 나음 !!

"오레노 프렌치" "오레노 이탈리안" 등등도 강추함 ! 저렴하고 엄청 퀄리티 좋은거 먹을수 이쓤
1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요리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3 overflow 2 2013.09.14 42309
27741 [수제 요리] 안녕하세요 숟가락 빌런입니다 334 헛소리만하는놈 21 2018.12.18 15850
27740 [수제 요리] 자취생) 집에서 해먹음 215 거짓말제조기 57 2018.08.23 12132
27739 [잡담] 아랫글 빌런 보고 느낌점. 134 세우 3 2017.05.09 859
27738 [잡담] 각자 선호하는 치킨 브랜드/메뉴는 뭐임? 88 일만에 끝내는 개... 0 2017.12.11 833
27737 [잡담] 기무치하고 김치하고 다른 음식이란 건 또 무슨 시대착오냐 ㅋㅋ 84 ff 0 2013.12.11 372
27736 [잡담] 현직 나폴레옹 과자점 제빵사 임니다 74 오라우라우 1 2017.08.09 800
27735 [잡담] 일본외식7) 와이프 만나게된 이야기 2 73 치킨왕국 12 2019.09.24 765
27734 [잡담] 수입 맥주에 대해 얘기해보자. 67 흰눈내리던그날 0 2015.11.11 822
27733 [잡담] 솔직히 난 그 빌런이.. 66 분 있다가 출근 5 2017.05.08 661
27732 [수제 요리] 시드니 청소쟁이 하루한끼 먹어영 61 룩스라잌 3 2017.07.28 627
27731 [잡담] 오늘의 회사점심 마지막 (1세대) 59 ron 22 2018.11.23 1366
[잡담] 쳐묵쳐묵 in 시부야 59 그게아니고.. 7 2015.01.15 1097
27729 [외식] 학교 옆 라멘집 58 헤헿? 0 2019.03.25 607
27728 [잡담] 꼰대 상사 때문에 미칠꺼같다 57 빵테온 0 2016.03.07 1310
27727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157 (회장님의 밥에대한 의견) 56 ron 1 2018.09.04 707
27726 [잡담] 요리관련 질문 싸그리 다 받음 56 뚝배기파괴마스터 0 2017.09.04 460
27725 [잡담] 유학72일차 내 생각? 54 전자연필 1 2017.07.30 617
27724 [잡담] 아부지가..스떼끼를 사오신다더니 54 석굴암말기 4 2017.06.29 1452
27723 [잡담] 떡볶이집 창업할라는데 이름좀 지어주라 54 존G 0 2015.11.11 1259
27722 [잡담] (스압) 한국에서의 처묵 52 그게아니고.. 7 2015.09.23 119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