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98

20190917_120052.jpg

중간에 저 꽃게 더럽게 맛 없더라고요

뭔가 싶어서 먹었는데 앞으로는

여기서는 절대 안 건드릴거예요

걍 여긴 국 없으면 밥 먹기가 굉장히 힘드네요.

10개의 댓글

2019.09.17

국이 체고존엄이네요

0
ron
2019.09.17

와 해산물!

0
2019.09.17

그래도 장족의 발전이다야 이정도면 사람이 먹을 수 있을 정도는 올라온듯

0
2019.09.17

국이 마지막 희망이면 다시다분말 갖고다니면 어떰

개노맛일때 넣어먹으면 좀 나을거같은데

0

하... 누가 뉴스기사 하나 안써주나

0
2019.09.17

2회 남아따

0
2019.09.17

1대 2대야 신고좀 대신 해줘라

이 고통을 물려줄 필요는 없잖아

0
2019.09.17

어카냐... 윗글보고오니 이게 진수성찬처럼 보인다

0
2019.09.17
0
2019.09.18

저꽃게 맛없기도힘든데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요리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3 overflow 2 2013.09.14 41647
26701 [수제 요리] 안녕하세요 숟가락 빌런입니다 334 헛소리만하는놈 21 2018.12.18 15803
26700 [수제 요리] 자취생) 집에서 해먹음 215 거짓말제조기 57 2018.08.23 12083
26699 [잡담] 아랫글 빌런 보고 느낌점. 134 세우 3 2017.05.09 850
26698 [잡담] 각자 선호하는 치킨 브랜드/메뉴는 뭐임? 88 일만에 끝내는 개... 0 2017.12.11 824
26697 [잡담] 기무치하고 김치하고 다른 음식이란 건 또 무슨 시대착오냐 ㅋㅋ 84 ff 0 2013.12.11 362
26696 [잡담] 현직 나폴레옹 과자점 제빵사 임니다 74 오라우라우 1 2017.08.09 787
26695 [잡담] 일본외식7) 와이프 만나게된 이야기 2 73 치킨왕국 11 2019.09.24 705
26694 [잡담] 수입 맥주에 대해 얘기해보자. 67 흰눈내리던그날 0 2015.11.11 818
26693 [잡담] 솔직히 난 그 빌런이.. 66 분 있다가 출근 5 2017.05.08 653
26692 [수제 요리] 시드니 청소쟁이 하루한끼 먹어영 61 룩스라잌 3 2017.07.28 623
26691 [잡담] 오늘의 회사점심 마지막 (1세대) 59 ron 22 2018.11.23 1342
26690 [잡담] 쳐묵쳐묵 in 시부야 59 그게아니고.. 7 2015.01.15 1092
26689 [외식] 학교 옆 라멘집 58 헤헿? 0 2019.03.25 600
26688 [잡담] 꼰대 상사 때문에 미칠꺼같다 57 빵테온 0 2016.03.07 1304
26687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157 (회장님의 밥에대한 의견) 56 ron 1 2018.09.04 696
26686 [잡담] 요리관련 질문 싸그리 다 받음 56 뚝배기파괴마스터 0 2017.09.04 454
26685 [잡담] 유학72일차 내 생각? 54 전자연필 1 2017.07.30 608
26684 [잡담] 아부지가..스떼끼를 사오신다더니 54 석굴암말기 4 2017.06.29 1442
26683 [잡담] 떡볶이집 창업할라는데 이름좀 지어주라 54 존G 0 2015.11.11 1247
26682 [잡담] (스압) 한국에서의 처묵 52 그게아니고.. 7 2015.09.23 118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