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펌] 와 ㅆㅂ~ 세상이 이리무섭냐?

371794c42c2a7f780182dd6311bfab36.jpg


하나 베 에서 퍼왓는대 댓글이 역산타라고 신낫내 ㅅㅂ ㅋ


내 이야기는 아니고 도둑들엇다는대 문을보니 문은당연시 잠겨있고 그냥문도아닌대 이거 가능한거야? 


들어보니까 비번문이던 뭐던 현관문 쉽게 뚫는다던대 이게 말이되는세상이야? 어떻게살아 ㅠㅠ


그리고 듣는말에 따르면 건장한 성인남자라도 밤에 집에 도둑드는거 눈치채도 대채로 겁먹어서 몸이 얼어버린다는대 ㄷㄷ 


아니 이렇게 잠겨있는문도 밤중에 몰래 따고들어올수있다는게 넘~무서운대? 어떡함?  빌라촌 이런대는 그래서 좀도둑 많고 성범죄도 많겟네? ㄷㄷ


잠을 안잘수도없고 , 


1.내가 생각하는 최선책은 진돗개정도 되는 체급의 용맹성도있는 개한마리 키워두는건대 그럼 거의 무적이라봐도 됨?


아 진심 여자거나 혼자사는애들은  셰퍼드같이 나까지 물어죽일거같은개 아니라도 진돗개라도 한마리 키워라

189개의 댓글

2014.12.25
이거 댓글 쭉 읽고있는데 구글 번역기로 돌린거같음ㅋㅋㅋㅋ
0
2014.12.25
좀만 더 힘내면, 개드립에서도 기적의 언어 장애인 썰 하나 생길듯 ㅇㅇ
0
2014.12.25
@파란돼지
내가 주인공되는거냐? 영광이군
0
2014.12.25
말을 두서없이 아무렇게나 하니깐 사람들이 이해를 못하는거야 문 얘기했다가 저 얘기 했다가 갑자기 개가 나왔다가
하나 베,역산타,듣는말에따르면,비번문이던 뭐던, -대-데, 아니라도 진돗개라도 등등 시발
어순이 틀렸단게 아니라 문장 자체가 어색하다고!!
그리고 켄XX 저 사람이 친절하게 설명 다 해주고 있구만 댓글 읽다가 병걸리겠네
0
2014.12.25
@슈밍앓
ㅇㄱㄹㅇ
'밤에도둑집에 도둑드는거'
이것도 띄어쓰기 극혐..ㄷㄷ
0
2014.12.25
@파란돼지
아......으아아아아아아ㅏ아아아아ㅏ
0
2014.12.25
@슈밍앓
내가 한마디로 또 하고싶은말이

그럼 왜 상황이 두서없는 상황이구나? 그상황이 그런느낌이구나

이글에서 그런 추가적인 유추를 충분히 할수있는거아니야?

이유도없이 그렇게 썻을거라 생각해?

= 즉 이럴떈 원래 이렇게 생각 않해보냐?
0
2014.12.25
@정의를찾자
도움!!! 이 말도 해석불가!!! 일베충은 이 말을 해석해달라!!!
0
2014.12.25
@슈밍앓
내가 한마디로 또 하고싶은말이 - 내가 한마디 또 하고싶은 말이 있는데

그럼 왜 상황이 두서없는 상황이구나? 그상황이 그런느낌이구나 - 그럼 왜 "상황이 두서없는 상황이구나? 그상황이 그런느낌이구나"

이글에서 그런 추가적인 유추를 충분히 할수있는거아니야? - 라고 유추를 충분히 할수 있는거 아니야?

이유도없이 그렇게 썻을거라 생각해? - 이유도 없이 그렇게 썼을거라 생각해?

= 즉 이럴떈 원래 이렇게 생각 않해보냐? - (= 이 부호를 왜 썼는지 이해불가) 이럴땐 원래 이렇게 생각 안해보냐?

일베충 아님 ㅠㅜ나도 몇번씩이나 읽어본 결과 이런 뜻인것 같다...
0
2014.12.25
@파란돼지
돼지// 뭐야 알아먹내 심지어 내가 심사햇는대도 말이지

그러면 좀 &*$&** ,,,,
0
2014.12.25
@정의를찾자
그래. 알아먹었어. 졸라 몇번씩 읽어가면서.
문학작품도 아니고 일상에서 언어라는게 뜻이 명료하고 전달하는바가 간단하고 쉬워야지
이렇게 몇번씩이나 읽어야되는건 의사소통의 목적에 위배된다고 생각하는데?
0
2014.12.25
@파란돼지
나도 컴플레인 들어오면 내가쓴글이나 한말도 다시검토하는편인대

솔직히 이글에서는 도가 지나치다고 생각했지 , 댓글보고 나도 내글 몇번 천천히 읽어봣거든 = 뭔소린지 모르겟다고 할정도는 아니야

너가 구라안치고 몇번이나 읽어서 알아먹엇다면 내가 생각을 다시해봄
0
2014.12.25
@정의를찾자
진짜 구라안치고 몇번씩이나 '얘가 하려는 말이 뭘까'라는 생각으로 읽어봤다.
아니 그리고 당최 이해가 안가네..;;
나뿐만 아니라 대다수의 개드리퍼들이 니 글 이상하다는데
아직도 인정을 못하겠어?ㅡㅡ
0
2014.12.25
@파란돼지
1.내가 말하고 표현하고싶은대로 말하면 어떄? <-- 이런 그냥 가치관이고 여기서 말할이유는 원래없엇지

2.왜냐면 적당히 알아들을거 그리고 내가 몇번다시읽어봣는대 도저히 그런말이 나오는게 이상해서

"이건 그냥 흔히있는 꼬투리잡아서 꼬장부리는거다" 이런확신에서 시작된말이였지
0
2014.12.25
@정의를찾자
1.내가 말하고 표현하고싶은대로 말하면 어떄? <-- 이런 그냥 가치관이고 여기서 말할이유는 원래없엇지
이런 그냥 가치관이고?.......음...? 이런 그냥 가치관이고 이건 또 뭔소리냐.
니가 말하고 표현하고싶은대로 말하면 어떠냐고? 그래 그럴수 있지. 근데 그래서 남들이 이해하기 힘들자나.
예술쪽처럼 너의 높은 수준을 남들이 못쫓아오는게 아니라고.
언어는 의사소통을 위한 약속이기때문에 대다수를 위해 개인이 맞춰야지.
너만의 개성을 위해서 그 약속을 어기는건 개성도 아니고 뭣도 아니다.

2.왜냐면 적당히 알아들을거 그리고 내가 몇번다시읽어봣는대 도저히 그런말이 나오는게 이상해서

"이건 그냥 흔히있는 꼬투리잡아서 꼬장부리는거다" 이런확신에서 시작된말이였지

그래 시작은 그랬다고 치자. 이제 이만큼 많은사람들이 너 말투 이상하다고 말해줬으니
이상한거 알겠냐??
0
2014.12.25
@파란돼지
1.가치관은 그래도 가치관이죠 각각 물건의 성질이 이렇다 저렇다 하는것처럼

2.생각해봄
0
2014.12.25
@파란돼지
친절한 게이ㅠㅠㅠ
0
2014.12.25
일베는 자신이 할 말만 하고, 항상 자신 말만 옳고,
다른 사람 말은 듣지도 않냐? 아님 이해를 못하는거냐 아오
0
2014.12.25
@슈밍앓
내가 무슨 어떤 진리를 강요하는것도아니고 종교설득 하는것도아닌대

이러지않냐? 생각해보면 저러지않냐? 자꾸 물어보고있잖아

그리고 내가 내 의견말하는거지 그걸 더 나아가서 강요하는모습이 보엿냐? [ 의문문]
0
2014.12.25
작성자 글 대충은 이해가 간다만 자신만의 언어를 구사하면서 이해못할 문장도 몇몇있네..
(하나베 라던지... 하나베가 난 다른 사이튼줄 알았는데.. 일베라네.. 그냥 일베라고 하면 될것을?)

자신만의 세계에 사는 사람을 강요하지마라.

말해도 안들어 쳐먹는다.

관종이 아니고 그냥 이해력 종범....차라리 관종은 귀엽지..

여러 사람이 글귀가 좀 이상하니 바르게 고쳐 작성하거나, 이해 안되는 부분이 있어서 설명해달라는데

이상한 댓글 쳐달면서 지가 아니꼬워 인정을 안하는데...

사회생활을 이렇게 안하길 바란다만... 상당히 피곤한 타입이네..
0
어우시발 난 내집 저렇게 해놓으면 나죽고 너죽자고 카미카제할 듯
0
본문은 어느정도 알아듣긴 하겠는데 댓글은 못알아겠다 ㄹㅇ
0
2014.12.25
작성자 게이야 니가 하는 말을 알아 들을 순 있겠어. 근데 한번에 이해가 안되고 몇번 읽게 만들어. 물론 말이라는건 표현의 자유가 있고 정해진 틀안에서만 사용해야 되는건 아니야. 근데 남과 대화 할땐 적어도 상대방도 쉽게 알아들을 수 있도록 말해야지. 표현방식 이전에 그게 언어의 기본적인 배려라고 생각해.
0
2014.12.25
@vlookup
알아듣는다 = 사실관계 = 의무는 다했음

이상하다,느낌이 ~하다 = 개인의 주관 철저하게 감정

마치 공과 사는 구분해주세요~ 라는 의미 , 내가 듣기 안좋다고 , 글도 알아볼수없는글이라고 연관 시킬수없음
0
2014.12.25
@정의를찾자
너의 말을 알아 들었다고 의무를 다한건 아냐. 그건 마치 식당에가서 음식이 맛없다고 하는데 식당주인이 나는 음식을 너에게 재공했으니 내 의무는 끝이라는 무책임한 말이랑 다를거 없어.
그리고 네 글이 '이상하다, 느낌이 ~ 하다'가 아니라 실제로 너의 글은 문법자체로도 틀린 부분이 많아.
또, 내가 마지막에 한말은 공과 사를 구분해 주세요라고 한말아냐. 누군가랑 대화할때는 누구나 알아 들을 수 있게
'보편성'이라는 배려가 필요하다는 이야기야. 지금 덧글만 봐도 네 말을 알아듣기 힘들다고 게이들이 얘기하잖아.
0
2014.12.25
@vlookup
음식을 서비스 햇는대 맛잇다 맛없다 이거는 주관적인 평가 즉 가치관이지 그래서 느낌이지 맛은 개인마다 다를수있으니까

그런말은 들을수있다 이거야 그런대 닭을 튀긴것이 펙트인대 닭튀기지도 않앗내 , 닭이안왓내 사기를쳣내

이렇게 내가 할일도 하지않앗다는말은 들을수없지
0
2014.12.25
@정의를찾자
너가 알아 듣기 쉽게 비유를 해준말이야. 고지곳대로 받아들이지 말자.
'개인마다 다를 수 있으니까'라고했는데 그럼 왜 뉴스에서는 표준어를 고집하는데? 너의 논리라면 뜻만 전달되면 의무는 다한거잖아?
그런데도 표준어를 쓰는 이유는 어떤 사람이 들어도 알아들을 수 있는게 표준어이기 때문이야.
여기 덧글만 봐도 네가 하는 말이 두서도 없고 문법적으로도 맞지않아 이해하기 힘들다고.
그러니까 받아들이고 남들이랑 순탄하게 대화할려면 고치는 편이 좋을 것 같다.
0
2014.12.25
작성자는 초딩이거나 언어구사력이 매우많이 떨어진사람이거나 루게릭병 초기증상입니다
0
2014.12.25
@갈증엔쥐약
그런 논리라면 나도 똑같이 너한테 그런말할수있음

너가 내말을 못알아먹는대 , 나는 충분히 그 느낌하나 까지 다 미세하개 캐치하니까 쓰는말일수있고

그걸 너가 캐치못하니까 나도 충분히 너한테 그런식의 논리가 가능함

= 너역시도 다른것=틀린것 인줄아나보내
0
2014.12.25
무엇을 말하려 하는지는 알겠지만
납득이 안되는 문장력이다
0
2014.12.25
@그냥그래
ㅇㅇ 그럼 진짜 이렇게 말하면 될것을

이런거 까지 걸고넘어진다고 내가 뭐라 하겟냐 이거야
0
2014.12.25
@정의를찾자
맨 처음 내가 한 말 이말인데. 참 내 뭐 기분에 따라 판단하지 말라더니 결국 자기도 기분에 따라 판단하네. 봤냐? 글은 전적으로 독자에게 달려있다고.
0
2014.12.25
@켄트지
내가 처음에 들은말은 못알아먹겟다 이런차원의 의견이엿어

문장력=글력=필력=표현력= 순전히 느낌차원이지

사실은 왜곡되지 말아야할거아니야 안그래?
0
2014.12.25
@정의를찾자
문장력과 표현력은 순전히 느낌 문제가 아닌데요. 조리있게 잘 설명하는 것도 문장력이자 표현력이죠. 그게 어떻게 순전히 느낌 문제입니까? 오개념을 맞는 개념인것처럼 서술하지 말아줄래요?
0
2014.12.25
@켄트지
나의글은 철수 , 필통 , 집 ,

이런식으로 있으면 주어 대상 보충설명 즉 아무리 다르게 해석해도 사실관계는 변하지않지

철수는 무조건 철수지 영희가 될수없지 의미를 잃지도않고 의미가 변하지도않고

분명히 듣기에 거북하다는것과는 좀 다른문제 백번 생각해도 다른문제
0
2014.12.25
@정의를찾자
아니 문장력 이야기 하자더니 왜 또 사실관계를 따지고 있어요? 님이 지금 그런다고 문장력이라는 단어의 의미가 바뀌진 않아요. 빼도박도 못하고 글 쓰는 힘이 문장력인데요. 그리고 나 정말 가야되니까 이제 진짜 진짜로 앙녕!!!
0
2014.12.25
@켄트지
문장력이 표현력범위인대 철수가 변하냐고요 ㅡㅡㅋ
0
2014.12.25
난 괜찮은디
0
2014.12.25
여러 사람이 이상하다고 말을 해줘도 끌까지 저 모양이네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663 동남아녀가 일부러 남편의 폭력을 유도하는 이유~~~~~~~~~~ 794 킥숑 2013.01.20 1148
45662 2부 레일건의 등장과 항공모함의 몰락을 ARABOJA 572 이너 2017.04.10 2807
45661 다문화가 친일매국노의 민족말살정책의 일환으로서 이루어지... 386 정한 2013.01.05 804
45660 아이폰시리의 무서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52 반로이스텔리 2012.09.05 3922
45659 한국과는 너무나 다른 싱가포르의 외노자정책~~~~~~~~~~~ 329 킥숑 2013.01.23 634
45658 빨대 논란 논리적으로 종결 314 매직킹덤 2019.01.05 4002
45657 [슬픔(브금)] 불쌍한노찡.. vs 쪽바리 이명박! 내용추가 304 아니,이년이 2012.05.13 2486
45656 [노잼][처녀글] 자꾸 기독교 얘기가 나와서 글 싸질러봄 247 오동나무 2013.06.10 1532
45655 오바마가 한국에 싸놓은 똥 모음 225 존못을보면짖는개 2018.03.27 2476
45654 게이들에게 경고한다. 220 Daniel 2012.12.26 1698
45653 내일 수능 연기될거다 217 세라복간호사복메... 2017.11.15 5664
45652 (충격주의) 여자들이 허지웅을 좋아하는 이유 212 알코 2015.09.18 4925
45651 건물주 욕을 많이 하길래, 상가 지어보고 세주는 입장에서 말... 203 맛춤법빌런 2019.07.12 2663
45650 논란이 되는 행정고시문제.. 논란이 되는 이유 설명. txt.. 200 hellsong 2016.03.14 3996
45649 여자도 군대를 가야한다고? 190 37564 2017.09.02 3853
[베펌] 와 ㅆㅂ~ 세상이 이리무섭냐? 189 정의를찾자 2014.12.25 2115
45647 인간의 눈은 144 프레임을 전부 활용 할 수 있을까? 183 totototolk 2018.01.18 1498
45646 [노잼주의][처녀글]오덕들아 잘들어라.. 175 포커페이스ㅅㅂ 2013.08.02 626
45645 익게 공익월급문제....헬조선 174 나모 2016.04.10 3546
45644 방글라데시인의 한국국적 취득하는 방법~~~~~~~~~~~ 174 킥숑 2013.01.19 246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