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지방 썰 푼다.txt real 100000%

때는 2013년 가을 이었어. 


그떄 나는 군인 신분이었어. 그리고 이제 상병이 되고 휴가를 나가는 날이었지.


내가 강원도에서 gop 근무를 스다가 5달만에 휴가를 나가는거라


성욕게이지가 풀로 차있었어.


gop 서본사람은 알거야. 남자들끼리 막 있고 근무 같이 들어가면


보통 2~3명잇는데, 진짜 너무 심심해서, 자기 가정사까지 다 얘기할정도로


할얘기가 없어져 나중에는.


그래서 누가 휴가라도 갔다오기만하면 그 휴가얘기 듣는 맛으로 일주일 버티곤했지.


그래서 나는 보통 후임들이랑 근무를 섰는데, 이번에 휴가나가서 안마방 갈거니까


갔다와서 소감 다말해주겠다고 입을 털어논 상태였어 ㅋㅋㅋ


그래서 이제 아침이 되고, 3번째휴가지만 여전히 설렌 휴가 첫날 아침,


딱 op로 가서 신고하고,터미널로 택시타고 간다음,


편의점에서 맥심 하나 산다음, 롯데리아 햄버거사들고 동서울행 버스를탔지.


아직도 믿기지않은 이 떨림을 간진한채, 동서울에 도착했어.


여기 동서울터미널 가본군인이나, 어쨋든 가본사람은 본적있을거야


동서울터미널 딱나와서 큰 사거리가있는데, 횡단보도 맞은편


3층?쯤에 귀.지.방 이라고 딱 간판이 있지.


원래 갈생각이없고 집갈려했었는데, gop에서 모은 돈도 솔찬히 있고,


그떄 무슨 생각인지 모르겠는데, 발걸음이 거기로 자동으로 향했어 ㅋㅋㅋㅋㅋㅋ


이게진짜 휴가나와서 돈있고, 눈앞에 그게 딱잇으면, 진짜 가고싶은 충동이 엄청나 ㅋㅋㅋㅋㅋ


참을수없엇어.


하지만 나는 침착했지.


이렇게 아무대책없이 갔다가는 왠지 손해만 보다가 뻘짓하다 올거같더라고


그래서 나는 결심을했어.


분명 귀지방이니까 나는 그녀의 무릎에 엎드리고 그녀가 귀지를 파줄거란말이지.


나는 그럼 아가리를 털면서 분위기를 살피다가,


바지를 내려서 내 똘똘이를 해방 시키려고 했어.


이게 내 계획이었어.


그렇게 떨리는 마음으로 전화를 걸어서 예약을 하고,


예약이 찼는지 40분정도 기달려야 한다더라고.


그래서 근처 짜장면집에서 짜장면을먹고,


예약된 시간에 맞춰서 천국으로 향하게됐어.


딱이제 초인종을 눌르고 귀지방에 들어갔어.


들어가니까, 어떤 아재가 안내해주고,


룸으로 되어있는 어느 방으로 들어갔지.


들어가니까, 아저씨가 커피주면서 바로 보내드릴게요~라고 하더라고.


나는 정말 내똘똘이의 흥분을 주체할수 없었어.


그래서 챙겨온 휴지를 찢어서 군복 상의 주머니에 꾸겨넣고, 기다렸어.


그리고 한 3분정도, (체감상30분) 지나고


그녀가 나타났어.


근데 정말정말 구라안치고 딱봐도 어려보이는 20살 대학교 새내기같이


양갈래 머리하고 얼굴작고 딱봐도 이쁜싸이즈의 그녀가


일본식 기모노 복장을 입고 들어왔어 


나는 이렇게 젊은 여자일줄 생각을 못해서 깜짝놀랬지.


하지만 당황하지않고 어색하게 인사를 했어.


"안녕하세요"


예ㅎㅎ 안녕하세요"


웃어주는 그녀가 난 너무나 좋았어.


"휴가 나오셧나부다"


"아 네.. 오늘 나왔어요"


"우와 정말요? ㅋㅋ 제 오빠도 군인인데ㅎㅎ'
 

"아 정말요? 어디서 있어요 지금?'


"아저희오빠는 서울쪽에 수방사에요"


"아.."



대화를 이어나가다가 이제


내 머리를 그녀의 허벅지에 포갯지.


그리고 내 귀를 파기 시작했어.


엄마 뺴고 처음으로 여자한테 귀지를 능욕당하니까 너무 좋았어


그렇게 한 10분쯤 얘기하면서 귀지를 팠지.


이제 그래서 아직도 흥분해있는 내 똘똘이를 꺼내기위해,


난조심스럽게, 물어봤어.


"아 바지가 너무 불편한데, 벗어도 돼지?"


'바지요?'


난 그녀의 대답이 나오기도전에 벗으면서 물어봤어.


그녀는 많이 당황하고, 나는 그래도 바지를 벗었어.


바지를 반쯤벗고, 내 팬티가 사각팬티라서,


그 사각팬티 구멍으로 내  똘똘이를 뺴냇지.


하지만 그녀는 아무 반응도 없엇고,


나는 계속 귀지를 능욕당했지.


그리고 좀 더있다가,


팬티를 내리고


나는 내 똘똘이를 만지작거리기 시작했어.


그러다가 흔들기 시작헀지 격정적으로,


근데, 그녀가


"저기, 여긴 그런데 아니에요 ㅜㅜ"


이러는거야.


나는 그래서 여기서 후퇴할수없어서 아무말도 안했어.


그러자 그녀는 귀지를 그만파더니,


'저기 여기는 그런데가 아니에요. 아니면 있다 다끝나고 비켜드릴게요" 라고 더 강조하듯이 말하더라고.


'아.."


나는 그래서 뻘쭘하게 팬티를 올렸어.


바지까지는 차마 자존심이 허락하지않아서


팬티만 올리고 똘똘이만 세워놨지.


그렇게 20분이 지나고(30분이었나?) 시간이 끝났어.


나는 그녀의 얼굴을 볼수가없었어.


너무나 수치스러웠어.


그녀앞에서 그런모습을 보인게 수치스러운게 아니고,


항복하고 팬티를 올린게 너무 수치스러웠어.


그렇게 조같은 시간이 지나고, 대충 인사만하고, 후다닥


나왔지.


나는 너무 내가 싫었어.


5달만에 휴가를 나와서, 처음으로 간 귀지방에서


내 아들들이 세상밖으로 나오지 못한 내 무능함이 너무싫었어.


그래서 터벅터벅 3만원을 계산하고 나왔지.


난 이대로 참을수 없을거 같아서,


건너편에 있는 성인pc방에 가서


또 2만원을 주고 내 똘똘이의 페스티벌을 열었어


나는 아직도 그녀의 얼굴이 생각나고,


그녀의 립스틱 색깔이 생각나고,


그녀의 옷차림이 생각나고,


그녀의 쌍꺼풀이 생각나.


그녀를 잊을수 없어.


정말로...






76개의 댓글

2014.06.10
@스틸리젼2
존경하고 동의한다.
0
2014.06.11
@양파깡
안녕
0
2014.06.11
@양파맨
안녕
0
2014.06.11
@양파맨
남자(man)는 깡이란다
0
2014.06.11
@양파깡
남자(man)은 깡(허세) 보다 강하지

엣헴
0
2014.06.10
@스틸리젼2
ㅋㅋㅋㅋㅋㅋㅋ

귀청소방이 대딸방같은 곳인줄 알고 병신짓한걸 보고 웃으면 남자가 빡촌가는걸 옹호하는 사람이 됨?

그럼 고승덕 미안하다! 동영상 보고 웃으면 고승덕 지지자 되겠네?

병신짓한게 웃겨서 웃은거지, 남자가 빡촌가려고 가는걸 찬성해서 웃는게 아니야.

이해 ㅇㅋ?
0
2014.06.10
@고침
그렇다면 나로써는 차라리 기쁘지
0
2014.06.10
@스틸리젼2
이분 최소 현자타임
0
2014.06.11
@고침
고침 / 니 말이 좀 변명같은게 그럼 입장 바꿔놓고 여자가 "호빠인줄 알고 갔는데 다방이었음 ㅎ"
이런 글 올라오면 웃기다고 웃을꺼냐 김치년이라고 깔꺼냐? ㅉㅉ 솔직하지 못한 새끼
0
2014.06.11
@앙팡
내가 솔직하지 못하게 변명늘어놓은게 아니라 니가 난독이라 논점일탈한건데.

스틸리젼은 댓글 반응보고 '(개드립에 올라온)네이트판 창녀는 욕하면서 남자가 빡촌가는건 관대하게 생각하네'라고 말한거야.

나는 거기에 이거 보고 웃어도 남자가 빡촌가는걸 관대하게 생각하는건 별개라고 말한거고.

물론 니 댓글내용처럼 호빠인줄 알았는데 다방이었음 ㅎ 이런 게 올라오면 김치년이라고 욕하고 난리나겠지. 근데 그거랑 스틸리전 댓글이랑은 전혀 상관없어.


스틸리전의 댓글은 '이거 보고 웃는 사람=남자는 빡촌가도 된다는 사람'이라는 논리의 비약문제고, 니 댓글은 이건 웃으면서 여자가 호빠로 착각하고 다방간건 씹정색하는 이중성문제고.
0
@스틸리젼2
씹동의 이중성 극혐
0
@스틸리젼2
맞는말인데 개드리퍼들 비꼬면서 부들거리는거보소ㅋㅋㅋㅋㅋㅋ
어휴 이중인격 돋는 병신들 존나 혐오스럽다 시발ㅋㅋㅋㅋㅋ
0
2014.06.10
으이구 !
0
2014.06.10
너가 호구가 아니고 진짜 귀지만파고 3만원받는곳??? ㄷㄷ
0
2014.06.11
ㅄㅋㅋ
0
2014.06.11

[삭제 되었습니다]

2014.06.11
@만판
니가 풀어줘
0
2014.06.11
귀지방이래서 기름진 귀지 같은거 말하는줄 알았네;;
0
2014.06.11
야마모토 미미카키텐..이라고 들어본거같아 일본에서 온거같던데
0
2014.06.11
이기적이네
0
2014.06.11
귀파주는 가게라고 있긴한데 얘들은 4만인가 받고 1시간동안 귀파주고 안마 해주는데..;
여자 네일관리 받는거랑 비슷하게 보면 될듯.
0
2014.06.11
병1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2014.06.11
그래서 컵라면 하나 먹고 나왔냐?!
0
이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병신이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2014.06.1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2014.06.12
네 다음 부멉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222792 (후방주의)AV 배우 소개 - 미즈나레이 .JUNGBO 142 whysoserious 28 2013.08.01
222791 [19주의] BAKKY 사건.. 71 g타 30 2014.01.02
222790 야Dong 스트라밍 사이트가 막혀서 고민인 게이들에게.Howto 77 흑기 32 2012.11.13
222789 (약후방주의)일본클럽 후기 88 히틀러 61 2015.06.08
222788 얼마전 개드립간 백수새끼한테 PS4 도둑맞았던 게이다. 465 함만제발함만 447 2015.03.20
222787 [19금,짤방 후방주의]싹수 노란 오피녀 능욕하고 온 주갤러 52 삼계 44 2015.05.05
222786 VR야동 입문하는 딸쟁이를 위한 안내서.manhwa 81 9해줘 48 2018.03.18
222785 [포켓몬] 인신매매 당하는 만화.jpg 34 미스봉춘 38 2013.07.08
222784 스압,bgm] 실제 성행위 장면이 삽입된 메인스트림 영화들 48 산토낑 20 2015.03.20
귀지방 썰 푼다.txt real 100000% 76 누라리횬 23 2014.06.10
222782 나어때녀 근황 86 기리기리기리상 22 2013.09.12
222781 시드가 0인 토렌트를 다운받아보자 .download 45 Narco 九段 26 2014.05.27
222780 아만다 사이프리드 유출 사진.jpg 147 소심한사람 32 2017.03.15
222779 PS4 도둑 맞았던 게이다 이제 집 왔음.txt 324 함만제발함만 409 2015.03.10
222778 드래곤볼 동인지 - 18호의 과거 35 zzzzzzz 33 2013.10.20
222777 예에에엣날에 백수사촌한테 플스 도둑맞았던 게이다.txt 294 함만제발함만 185 2015.10.24
222776 전세계 CCTV 생중계 사이트 81 썅너메거어 26 2015.12.24
222775 (꼴림주의) 콘돔에 대해 알아보자 36 상하이조 21 2012.08.14
222774 돈 모아서 산 PS4 가 사라졌다. txt 197 함만제발함만 272 2015.03.09
222773 비글커플 양예원 유출사진 사건에 관한 생각임 79 랩부터시작 30 2018.05.1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