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직보고 마킹병에 걸렸는데 어떻게 극복해..?

6f9d94c2 19 일 전 262

혹여나 마킹 잘못하진 않았을까 싶어서 너무 불안해

가족한테 괜히 점수 말했나 싶고 지방직 공부해야되는데 신경쓰여죽겠네

8개의 댓글

90c01686
19 일 전

살면서 마킹 실수한 적 있음?

0
6f9d94c2
19 일 전
@90c01686

없어.. ㅠㅠㅠ 근데 생각보다 점수 너무 잘받아서 부모님이 막 좋아하는거 보니까 갑자기 무섭고 숨막혀ㅜㅜ

0
90c01686
19 일 전
@6f9d94c2

마킹 실수 안하는 사람은 계속 안해.

마킹하는 순서나 습관 같은게 자연스럽게 몸에 베여있어서 실수했으면 시험장에서 바로 느꼈을거임.

0
6f9d94c2
19 일 전
@90c01686

그랬겠지? 시험 직전에 수정테이프 쓴거랑.. 공시omr 첨봐서 선택과목 순서대로 했는지 등등 걱정이 많이 됐네ㅠㅠ 고마워 몬가 안심된다

0
f4a99824
19 일 전

그냥 마킹 잘했다 생각하고 기다리는 수 밖에 없는듯 어처피 너 손을 떠난거잖아 ... 만약에 그렇게 생각하기 힘들어도 엄청 긴 시간은 아니니까 감내해야지 좋은 결과 있기를 빌께 ╰(*°▽°*)╯

0
6f9d94c2
19 일 전
@f4a99824

고마워 이모티콘 너무 귀엽다 !! ╰(*°▽°*)╯

 

0
0b4df87a
19 일 전

아 자랑하지말라고ㅋㅋ

0
6f9d94c2
19 일 전
@0b4df87a

아니..ㅜㅜ 부모님이 막 주변사람들한테 말하니까 이렇게 설레발떨다 떨어지면 어쩌지 불안해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앗.... 아빠한테 미안하다.. 1 db31442a 11 분 전 18
하... 둘중 하나 고민중... 도와주셈 2 5e76ed23 20 분 전 24
여붕이들아 질문좀. 호감있었던 남자가 접근하면 싫어해? 4 94d798fd 23 분 전 55
우리아빠 폰 바꿀려는데 조언좀요.! 2 b3d4a704 28 분 전 23
모솔너무 늦게 탈출함 6 de6c7728 32 분 전 122
심리상담센터 가려고 한다 7 440f48e6 34 분 전 30
할머니 한번씩 꿈에 나올때마다 울음벨이라 싫다 1 cea063e6 38 분 전 16
다들 얼마정도모았음? 3 7c883190 39 분 전 32
누수 잘 아는 사람 있어?! 6 0bd67920 40 분 전 24
나이먹은 비자발적 모쏠은 결혼을 설거지라 생각하는구나 15 479c52df 48 분 전 118
실비 약제비 수령어찌함? b3d9e61d 1 시간 전 15
그동안 나는 꿈 속에서 살고 있었나봐 10 b730e9f0 1 시간 전 140
너무 소심한 상사 5 71c81cd0 1 시간 전 98
남의돈 벌어먹기 힘들다 3 e5a87793 2 시간 전 122
윗집 런닝머신 어케해야함 하.. 12 9271a24f 2 시간 전 147
스타벅스만 가는 이유 10 5eecb68d 2 시간 전 205
아 사람눈보고 말하는거 너무 힘듬ㅜㅜ 7 061e2fba 2 시간 전 118
첫키스가 기억이 안나면 오또카지 9 f5ee33eb 3 시간 전 123
헬린이임 헬스장이 너무 안좋은데 어떡하냐 8 0b5b0e54 3 시간 전 117
생각할 시간을 달라는건 보통 어떻게 끝나냐 11 1dd3b527 3 시간 전 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