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체검사 간수치가 고민입니다

5bdd3aae 2021.03.03 122

8개월 정도 놀고먹다가, 이제 슬슬 재취업 하라고 집에서 압박이 들어와서 2주 전에 이력서를 넣었습니다.

 

전에 다니던 곳보다 큰 회사라서 어디까지 통과되나 시험적으로 넣어본 것이었습니다만, 예상보다 일이 잘 풀려서 저번주에 면접도 보고, 이번주 금요일날 신체검사를 받으라고 연락이 왔습니다.

 

문제는 제가 돼지에다 지방간을 가지고 있어서 관리를 안 하면 간수치가 정상보다 높게 나옵니다. 혹시 몰라 저번주에 간기능검사와 초음파 검사를 진행했는데, 역시나 수치가 높게 나왔습니다.

 

다행히도 A,B형 간염같은 바이러스성 간염은 아니고, 보균자도 아닙니다. 그냥 살쪄서 지방간이라 높게 나온거구요...

 

내일모레 바로 신체검사를 받는지라 간수치가 낮아지긴 힘들 것 같은데, 간수치가 높다는 걸로 취업이 무산되거나 하진 않을까 고민입니다....

13개의 댓글

4f50018a
2021.03.03

대기업 생산직은 간수치로 막판에 진짜 재수없게 짤리는 경우도 많다..

 

지금이라도 우루사 먹어...

0
5bdd3aae
2021.03.03
@4f50018a

대기업 생산직은 아니고, 뱃놈입니다.

 

오늘 병원에서 우루사 받아서 먹고 있습니다...ㅜㅜ

0
4f50018a
2021.03.03
@5bdd3aae

낼모래면.. 그냥 우루사 잘챙겨먹고 기도하는수밖에 없다..

0
5bdd3aae
2021.03.03
@4f50018a

으으...신이시여....!

0
8b984fd9
2021.03.03

기도하자

0
5bdd3aae
2021.03.03
@8b984fd9

어쩐지 너무 잘풀린다 싶었는데....제발..!

0
8b984fd9
2021.03.03
@5bdd3aae

간수치 약먹고 단기간에 못내리나? 2일동안 운동으로

땀좀 빼봐

0
5bdd3aae
2021.03.03
@8b984fd9

나름 내부 커뮤니티 돌려보니까 한 번에 컷하진 않고, 재검정도는 하게 해 준다고 해서 급하게 관리 시작했읍니다...

0
66bee6e3
2021.03.03

나 간수치랑 혈당수치 높다고 나왔는데 별 말 없었음,,,,

0
66bee6e3
2021.03.03
@66bee6e3

근데 그 이수로 충격먹고 관리 시작했는데 간스치 떨어지니깐 삶이 달라졌다;; 니도 관리해봐랴

0
5bdd3aae
2021.03.03
@66bee6e3

만성적인 피로감이 이거 때문인가 싶기도 하고, 관리해야겠다는 생각이 씨게 들긴 합니다...관리 할 테니까 붙여만 주십쇼 하고 건강검진때 의사센세한테 읍소라도 해야할 듯 합니다...

0
66bee6e3
2021.03.03
@5bdd3aae

만성적인 피로감은 100퍼 간수치 때문이야,,,,검사 전에 약먹고 가면 간수치 낮게 나올껄? 쫄리면 약먹고 간수치 감시 맡아보든가

0
5bdd3aae
2021.03.03
@66bee6e3

신체검사가 내일모레라 당장 뭘 어떻게 할 상황은 아니라...그냥 이번에 받는건 어찌되던지 받아들이려고 합니다...혹시나 재검이나 소명기회가 있으면 저번주에 받은 초음파랑 의사소견 합쳐서 A,B형 간염 아니고, 보균자도 아니며, 단순 지방간이니 관리 열시미 하겠읍니다...하고 읍소 할 생각입니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영어랑 수학잘하는사람 질문좀... 5 429ba07a 7 분 전 19
운전경력 7년차인데, 대리운전 맡겨본적 한번도 없음;;; 2 77e57adc 22 분 전 54
화학 반응식 균형 1 54e66dd1 24 분 전 20
근데 기대수명이 어떻게 140살까지 늘어날수가 있는거야? 3 8d5afb01 27 분 전 50
퇴행성허리디스크 있는사람 ? 12 8ef3a095 33 분 전 26
내가 하고싶었던 것 f9ee5f93 34 분 전 18
얘 나한테 호감있는거 맞지 10 d0cdc8b4 47 분 전 155
뱃살이 빼고 싶은 헬린이인게 고민 3 ee5929bb 56 분 전 77
어찌살아야 할지 모르겠다 4 7be4e4c8 58 분 전 62
혹시 눈충혈 잘되고 바람맞으면 눈 잘 못뜨는거 병인가요? 14 1e5bd3c9 1 시간 전 65
번호 잘따는 사람?? 3 a2e8014c 1 시간 전 147
고객센터 품질 관리자로 하루를 살고있다. 3 8f3b223c 1 시간 전 120
아 결국 홈짐 차렸네ㅋㅋ 6e078a45 1 시간 전 85
안구건조증 고민.. 5 acc2d5e1 1 시간 전 46
800일 선물 10 0942ae7b 2 시간 전 86
정신과 군 면제 취업 가능한지 궁금합니다. 3 ff430150 2 시간 전 104
국가직보고 마킹병에 걸렸는데 어떻게 극복해..? 8 6f9d94c2 2 시간 전 116
골빈년한테 농락당하는 친구가 고민 7 cbd7d55c 2 시간 전 309
머리스타일 추천좀...해주실분 15 afb0b38b 2 시간 전 168
트랙이랑 노상 뛰는거 차이남? 7 b79a2bb4 3 시간 전 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