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지

6253154e 2021.01.27 53

이젠 갔구나

 

실감이 든다

 

흔적만 남고

 

이젠 갔구나

 

 

잘 갔으면 좋겠습니다.

 

나도 조금이라도 좋은 흔적이 되었기를

 

많은 일들이 있었지만

 

이젠 다 잊고 행복한 추억만 보렵니다.

 

 

잘가세요. 잘가요.

 

하려했던 일들 다 잘되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나도 함께하고 싶었지만 이젠 그럴 수도 없네요.

 

끔찍한 기억 감정 경험 모두 희미해지고 결국에는 행복해질 겁니다.

 

나도 그럴겁니다.

 

 

내가 끔찍한 기억으로만 남았다면 미안합니다. 그러지 않을 수도 있었을텐데 그 순간엔 그게 잘 안됐나 봅니다.

 

대신 나보다 훨씬 더 좋은 무언가가 기다리고 있을 겁니다.


그러니 행복하게 가세요.


며칠간 여기 들여다보느라 힘들었을텐데

 

이제서야 써서 미안합니다. 쓸 생각은 없었는데 이제 실감이 나서 혹시나 기다리고 있을까 싶어 쓰네요.

 

 

나한테 와줘서 정말 고마웠고 이젠 행복하게 잘 가세요.

2개의 댓글

a0709b96
2021.01.28

직접 말하면 될걸

개드립에다 쓰고 았네 ㅉ

1
ec0906c0
2021.01.28

누군지 모르지만 직접 말해줘ㅠㅠ 진짜로 기다리고 있을지도 모르자나

뭔 일인진 모르겠지만 글이 담담하면서도 슬퍼서 위로해주고 싶네...

힘내!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청년내일채움공채 안해주는데는 왜그런거임?? 4 f74ec2a5 16 분 전 54
썸녀답답한거냐 방어기제가 심한거냐?? 8 5f3002f6 23 분 전 69
입꼬리쪽 염증 4 156e6504 24 분 전 26
신체검사 간수치가 고민입니다 6 5bdd3aae 25 분 전 24
33살 아재가 어린 친구들하고 어울릴려니 힘들다 7 e3de0cb9 28 분 전 96
컴활 작년 책으로 공부해도 될까? 5 15cd1d6e 1 시간 전 41
편입생 단톡방 인사해야할까요? 13 d0a6c2f0 1 시간 전 107
아무한테도 말 못하는 고민인데 3 f72398e3 1 시간 전 62
나 아무래도 꽃뱀한테 물린것같다... 18 d5d30c91 1 시간 전 245
신발 320mm 라서 퇴사하게 생겼다 14 e352aadd 1 시간 전 165
여사친 좋아하는데 어떻게 해야되냐 9 535d402c 1 시간 전 132
공시생 독서실대신 자취방?은 어떰 7 f73e8bd4 1 시간 전 94
결혼식 혼자 가는게 고민 4 dd700af8 1 시간 전 97
이거 정상이냐? 4 f7c44c12 2 시간 전 91
갑자기 심장이 빨리뛰는데 4 246edbd6 3 시간 전 109
뒷구르기가 안되는게 고민 2 9aa8e023 3 시간 전 63
직장고민 19 6871b042 3 시간 전 199
음식점 위생신고했는데 13 df393de7 3 시간 전 259
고정성 유지장치는 졸업 언제하는거? 6 0befab97 3 시간 전 91
요즘 정신병이 이상해서 고민 3 967c2073 4 시간 전 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