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대에서 들은 개소리 甲.jpg

1-1.jpg : 군대에서 들은 개소리 甲.jpg


안 맞으면 나중에 바꿔 줄테니까 대충 가져가.

85개의 댓글

2018.04.17
12년도 논산이였음
바꿔줌.
2018.04.17
훈련소에서 발품팔면서 다 털음.
2018.04.17
저기가 훈련소냐 시발 장터지
2018.04.17
군화 사기 당한 애들 많구나. 나도 밖에서 260~265 신었는데, 큰거 써야 한다고 275주더라. 뭣도 모르고 계속 275쓰다가 발 씹창 잘나걸래 전역하는 선임꺼 265물려 받았더만 그 뒤로 발 아픈적 없음. 무좀 걸릴까봐 치약 풀어서 담궈 놓고 한달동안 햇빛에 말리고, 구두약 존나 쳐발러 썼음
2018.04.17
16년 짬찐데 전투화 275신는데 260받았다고 바꿔달라했는데 너 자대가면 알아서 늘려진다고 ㅋㅋㅋ
훈련소에서 계속 260신고다님 씨발 분대장 개새꺄!!!
발 존나아프더라 ㅋㅋ 자대서 275받고 260전투화버림
씨발 석원아 너무한거아니냐
2018.04.17
@부엉부엉찌
와 시발 13년군번인 나도 280이 없으니까 어디서 주워온거 신으라고 주고 자대 가기전에 280 보급해줬는데 ㅋㅋㅋㅋ
2018.04.17
난 이상하게 군대에서 보급받는건 다 한사이즈 작게 받게되더라
밖에선 상의 95~100정도 입는데 군복은 90받으니 딱 맞음 군대옷이 좀 큰가 봄
2018.04.17
개씨발새끼들 내가 옷 너무크다거 바꿔달라고 세번이나 말했어도 없다고 지랄했지 나뿐만 아니라 옷을 교환받은애들이 없어
아 저기 있던새끼들은 진짜 쳐죽여도 모자름
2018.04.17
힙찔이인데
평소 옷 크기대로 110 바지 36 받았음
분대장이 병신새끼가 존나 지랄하면서 몸에 맞춰서 받으라고 얼차려 존나 주더라
고마운새끼...
2018.04.17
공군가면 옷 딲 맞춰줌
2018.04.17
@진지충
2018.04.17
15군번인데 이 병신같은 전통은 그대로 이어져내려오고 있다. 다만 우리 땐 보급계원이 고생하는 걸 훈육조교들이 엄청 강조했음 그래서 다들 군말없었음
군복 한치수 크게 받은거 신의 한수 예비군 개꿀따리임
왜 시간이 지나도 개선이안되냐 한국군대는....
이상한 개선책이나 생기고,,
2018.04.17
306보충대에서 저녁에 바꿔줬는데 저녁쯤에 방송으로 사이즈안맞는사람 나오라함
2018.04.17
옷은 1~2치수 작게
신발은 5~10mm크게해야 군인 간쥐지
2018.04.17
@풀발한 사춘기
부질업다
2018.04.17
나 306보충대에서 보급품 지급받을때
처음으로 따블백 받잖아.
그 때 63년도 따블백 받았는데 너무 허름한거야
그래서 내가 바꿔달라니깐
저 소리함 ㅋㅋㅋ
2018.04.17
건조장에서 팬티만입고 담배물면서 탁구치다가 그걸 본 행보관이 오함마로 탁구대 다 때려부심... 그때 살짝 지렸었지...
2018.04.17
@아다공룡둘리
탁구대도 부대 예산으로 산 물품인데 그걸 오함마로 부신다고?? 말이 되는소리좀
2018.04.17
지금도 생각나는게
조교새끼중에 어차피 자대가면 다시 받을 수 있니 마니 하면서
지 비급하고 훈련병 에이급하고 바꿔가는 놈 있었는데
2018.04.17
?? 나중에 다 모아서 사이즈 하나하나 체크하고 안맞는거 있으면 바꿔주는데
2018.04.17
이거 쓴새끼 군생활 존나 못했을거같다 불만만 존나많고

바꿔달라면 사이즈있는 한도내에서 다 바꿔주고

전역자면 인원 한두명아니여서 진짜 저렇게 줄서서 받고갈때 안맞다고 징징대는놈 개빡치는거 이해도 안되나
2018.04.17
@아쿠로
조교 어서오고
2018.04.17
나 군생활 시작할때 비만이었는데, 훈련소 끝날때 정상 체중 되버려서
군복 존나 컸던것만 기억나네 ㅋㅋㅋ
2018.04.17
잉? 바꿔 주는데
걸을때마다 쥐날정도로 쪼끄만거 줬었음 씨빨
2018.04.17
보급품을 군인에게 낮추는게 아니라 군인이 보급품에 맞춰가는거야임마
2018.04.17
발 사이즈 285~290 바꿔주기는 커녕 자대가서도 그 사이즈는 추가보급 나오기 힘들다고 행보관이 나보고 자비로 사라고 했음
2018.04.17
@DrMushroom
그거 보급병이 일 안한거임
신발 310 받아서 쓰는 사람 봄
2018.04.17
ㄹㅇ 시발 내바지 통바지다 ㅋㅋㅋㅋㅋ
2018.04.17
옛날엔 안맞으면 니 몸을 맞추라고 했는데
2018.04.17
저 방송때 있던 조교중 하나가 나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ㅅㅂ 다 바꿔줬당
2018.04.17
바꿔주던데?
2018.04.18
오른쪽에서 3번째 탈모?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73161 '개드립으로' 를 누르면 2002년으로 돌아갑니다 149 뭐라코요 1150 2016.08.01
173160 [롤,자작,스압] 영혼의 불꽃 308 그로녹 727 2015.01.31
173159 유입된 일베충 개새끼들아 457 노블린 724 2017.01.18
173158 유명 사이트 대충 둘러보자. manhwa 241 유동 581 2014.07.12
173157 개드립 분석하는 만화 195 트라이아 560 2016.11.05
173156 [만화] 코르셋 실존한다. 191 하이스톨 542 2018.06.22
173155 '여기 일베 멀티인거 몰랐음?' 이딴 말 하는 놈들 봐라 371 미래지향 506 2017.02.27
173154 [스압,자작주의] 개드립동산의 하루 185 도랏뇽 461 2014.02.15
173153 얼마전 개드립간 백수새끼한테 PS4 도둑맞았던 게이다. 466 함만제발함만 427 2015.03.20
173152 PS4 도둑 맞았던 게이다 이제 집 왔음.txt 325 함만제발함만 406 2015.03.10
173151 쿠팡에서 아이스크림 택배 시킨 썰 231 멕시코리아 389 2018.07.17
173150 유게의 '정말 리얼한 출산후기'를 보고 쓰는 긍정적인 출산 ... 265 떼이껄룩 388 2017.01.25
173149 아까 데리버거 빌런이다 보육원 다녀왔다 214 남자간호사 381 2018.01.16
173148 잘 갔다왔다 235 녹정기 372 2016.05.21
173147 16세기 중갑옷 118 마리 비둘기 370 2014.04.18
173146 우리 아들 많이 호전되서 잘 웃고 잘먹고 잘놀게되었다 178 습습후후 364 2015.02.19
173145 김정은 고양이 근황 103 JRR톨킨 363 2017.11.29
173144 [노잼] 이십년넘게 열심히 살아서 전재산 천만원 된 썰. SSUL 226 좀팽이구두쇠 348 2015.12.05
173143 추석날 개드립하는 사람 특징 .txt 89 겅찰아저씨 342 2016.09.15
173142 스압) 강물에 빠진 개 구해준 디시인 141 콜라한잔시원하게 335 2018.08.1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