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 떨면 복 떨어진다고 무릎 친 것을 주물렀다고 적었어요'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jpg



106개의 댓글

2018.03.14
썅년
2018.03.14
중학교에 야자가있어?? ㄸ
2018.03.14
그냥 지 기분 따라 무고한 사람을 아예 범죄자로 만드는 개잡년들
2018.03.14
@아졸려
이건 학생들이 잘못한게 아님 저분이랑 평소에 사이 안좋던 체육교사가 애들 속이고 선동해서 신고한걸로 알고있음

학생들은 이후에 그거 알고 오해 였다고 진정서랑 편지같은거 엄청 보냈는데 교육청 인권 어쩌고에서 다 씹고

님 성범죄! 성범죄자! 낙인 찍어대서 못견디고 자살하신거임
2018.03.14
@맛자랑
옆에서 누가 막 뭐라고 한다고 다른 사람을 성범죄자를 만들었는데 그게 잘못이 아니라고?
2018.03.14
@아졸려
그래 내가 말을 좀 이상하게 했네 성추행 당했다고 거짓제보한건 분명 잘 못한거 맞고 그 이후에 탄원서 받고도

이 신고가 사실이 아닐경우 신고한 학생이 처벌 받는다고 협박한 인권위는 시발새끼고 애들 선동해서 거짓신고한 테육교가는 개씹새끼
2018.03.14
@맛자랑
ㅇㅇ 걔들이 더 씹새끼인 거고 여학생들도 썅년이긴 한데 어려서 그런지 겁 먹고 발 빼고 싶어진 것일 뿐
2018.03.14
@아졸려
애들이 적극적으로 엿먹이려고 그런게 아니라
체육교사가 바람 넣기도 하고
그냥 학교 내부적으로 조사 받고 교장쌤한테 불려가고 그러고 끝날거라 생각한게
(실제 학교에서 성추행 사건 발생시 1차적으로 교장이 판단하도록 되어 있음)

체육교사가 일 크게 벌리려고 일부러 경찰서랑 교육청에 찌른거임.
신고야 본인 판단이긴 한데 학교에서 정해놓은 행정절차가 무시된 부분이 있음.
추후에 밝혀진 내용인데 심지어 신고자인 체육교사가 일부러 악의적으로 학생들에게 조작(과장해서 쓸 것)을 강요했었고.

학생들은 교육청 올라가고 경찰 출동하고 그러니까 쫄아서
경찰 출동하자마자 그런거 아니라고 취하했고
실제로 두어시간만에 종결난 사건을

그걸 인권센터에서 물고늘어진거임.
2018.03.14
왜 이부분만 올리냐 올릴거만 다 올리지
2018.03.14
@맛자랑
니가 쳐올리세요
2018.03.14
@라똑간
개병신새끼네 앞뒤 다짜르고 선동글이나 쳐올리는 새끼가

욕짓거리나 처하네
2018.03.14
@라똑간
인성
2018.03.14
이건 썅년이라고 문제시할게 아니라 피해자라고 신고했던 본인들이 아니라고 탄원서까지 보냈는데 지랄한 인권센터가 문제 아니냐
2018.03.14
@ㅇㅈㅇ
원인제공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문제를 고발한 애들이 '이거 사실 아니에요 저희가 잘 못 한거에요'라고 탄원서를 보냈는데 '좆까 저새끼는 성범죄자야!'라고 지랄하는 센터라구요? 그게 왜 필요하죠?
2018.03.14
@멈뭄밈밈
당사자들이 아니라고 탄원하는데 싹다 씹고 넌 성범죄자다 이 더러운새끼야 거리면서 지랄하는게 일하는거면 그걸 어디다 써먹어...
2018.03.14
사람 죽이는 인권센터 시발 ㅋㅋㅋ 헛웃음이 나온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바랍니다. 남은 유가족분들 부디 사과 한마디라도 받을 수 있길 바랍니다..
2018.03.14
아직 중학생이야 사리분별도 제대로 못할나인데 마냥 썅년이라고 욕할 일은 아닌것 같다

탄원서까지 써서 낼 정도면 얼마나 맘고생 심했겠냐


인권센터와 학교측의 문제가 제일 컸던것 같네 내가 보기엔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적어도 얘네들은 반성하고 죄를 뉘우치고 있으니까

그런 애들이랑 비교하는건 쫌 그렇네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본인이 했다는 잘못은 인정하고 바로잡으려는 노력을 했잖아

탄원서를 무시하고 강압적인 수사를 감행한 인권센터의 잘못이 더 크지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아직 중학생이고 사태의 심각성을 모르고 한 실수인데

이걸 빌미로 교사를 협박해서 자기들 실적 채우려고

자살까지 몰고간 주요 원인은 인권센터지


교사 자살의 책임은 학생보다 인권센터쪽에 있다고 생각함


이걸 학생탓으로 돌려서 살인마라고 몰아가는것도 나는 쫌 그런거 같다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그건 정말 몰상식하고 이기적인 생각임

저정도로 심적으로 몰린 사람은

자살하면 안되는거니까 선택 할 수 있는게 아님


정신병이 왜 정신병이고 치료가 필요하다고 하겠냐

그런 상황에서 이성적인 판단? 절대 못함


결국 마음을 병들게 해서 죽음 까지 몰고간건 인권센터지

인권센터가 없었으면 그저 그런 해프닝이였을텐데


지네들 실적올리자고 자기가 지키고자 하는 학생을 인질삼아 교사를 협박해서

결국 죽음으로 몰고간거잖아

굳이 살인마를 찾자면 인권센터 쪽이겠지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심적으로 몰린 사람의 자살이 본인의 선택에 의한거라고 생각하면 정말 큰 문제


저정도로 극단적인 스트레스를 받아서 우울증에 걸리면

너가 하는 말처럼 하면 안되니까 안해야겠다 라는 사고 자체가 안된다고

그런 사람 앞에서 정상이니 논리니 아무 소용없다


PTSD걸려서 벌벌 떨고있는 군인에게 정신력의 문제다! 라고 하는거랑 똑같아

우울증이란게 너가 생각하는것처럼 절대 만만한게 아니야

그게 정신력의 문제고 의지의 문제라면 정신과는 왜있고 우울증이란 병은 왜 있겠냐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자살은 하면 안된다는거부터 가치관이 다른 것 같긴 한데

심적으로 몰린 사람한테서 상식을 찾기보다
맨정신으로 업무를 봤을 인권센터 직원들한테서 상식을 찾는게 빠르지 않을까.

그리고 자살한 교사에 대해서 자살을 선택한게 잘못이라고 해버리면
원인 제공을 한 학생들 욕하던 니 모습이랑 앞뒤가 안맞아버리는데..

원인 제공이라는게 사람 죽은거에 대한 원인제공이 아니라
없는 사실 때문에 인권센터가 비효율적으로 업무를 처리하게 만든거에 대한 원인 제공 얘기하는거였니 설마.
2018.03.14
@멈뭄밈밈
모든 사람이 우울증이 온다고 자살하지는 않아

모든 사람이 암에 걸렸다고 죽지 않는 것처럼

암으로 죽은 사람한테 다른 사람은 암에 걸려도 죽지도 않던데 그 사람은 나약한 사람이였나 보구나

라고 말하는거랑 똑같은거다


저정도로 심적으로 몰린 사람이 자살이라는 극단적인 결말로 끝났을떄

그걸 본인의 정신력이나 의지가 박약하다고 생각하는것 자체가 정말 몰지각하고 위험한 생각임

우울증이란건 너가 말하는 정상적인 논리를 하지 못하게 되는 병이고

그래서 나타나는 결과가 자살인데

그걸 범죄라고 하는건 아픈 사람을 죄인으로 치부하는 중세시대 상식이다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좀 다른 얘긴데
왜 자살을 '당연히 하면 안되는거'라고 생각하는지 궁금하네.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아 자살을 살인의 한 종류로 보는거네.
이해했다. 더이상 안들어도 되겠음.. 대화 오래하긴 피곤한 타입인것 같으니.. 전 이만 빠지겠슴당.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예이예이 너구리 한마리 몰고가세요~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http://www.dogdrip.net/157068469

대화 오래하긴 피곤한 타입일거라고 얘기했는데 바로 예지력 상승시켜주죠.
2018.03.14
@멈뭄밈밈
그리고 자꾸 죶같게 나오길래 키배 시작합니다.

자살을 살인의 갈래로 본다면
살인미수처럼 자살미수도 처벌하겠네?
오잉? 근데 자살미수죄는 없네?
우리 사회가 자살과 살인을 별개로 본다는 명백한 증거가 아닐까?

할말 없으면 짜지시고 ^^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바로 짜지는 모습 잘 봤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결국 너가 하는말이 의지박약이라는 뜻이랑 똑같지

"우울하다고 사람 다 죽냐? 거기서 죽으면 안됬었지" 라고 말하는게

결국 하면 안되는걸 해버린 의지력 약한 사람으로 치부해 버리는거랑 똑같다


암환자가 직장에서 발암물질 흡입하고 암으로 죽으면 암환자 본인의 책임이냐?

발암물질을 흡입하고도 버틸만큼 건강한 몸을 평소에 만들어 놓지 못한 잘못?

우울해서 자살하면 이해해라 라고 이해했다면 넌 정말 상식이 크게 잘못된거다


그냥 우울한거랑 극도의 스트레스를 받아서 우울증에 걸리는거랑은 전혀 다른 문제고

정상적인 판단과 상식이 통하지 않는 상태에 그걸 강요하는것도 굉장히 위험한 생각이다


애초에 우울증을 잘 모르는것 같은데 괜히 시비걸고 비꼬려고 하는게 아니라 계속해서 말하지만

너 본인에게도, 혹시 있을지 모르는 주변 우울증 환자에게도 굉장히 안좋은 생각이다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우울증환자의 심리는 극도의 스트레스를 가지고 있는게 아니라

극도의 스트레스를 받으면 우울증이 발병하는거고

심리의 문제를 떠나서 뇌의 도파민 세로토닌 같은 호르몬 분비장애가 생겨서

너가 좋아하는 논리적 사고까지 못하게 되는 병이다


당연히 치료를 하던가 무고를 밝히거나 하는 논리적인 사고를 본인 스스로는 하지 못할 뿐더러

주변에 너같이 상식적이나 논리를 들먹이며 본인의 의지력 문제라고 치부해버리면 사태는 더더욱 악화가 돼

이성적인 판단을 못하는 사람에게 이성적인 판단을 요구하는것 자체가 남의 고통을 전혀 이해하지도, 이해하려고도 않는

존나 이기적인 마인드라는거지


아직도 계속해서 우울증이 있으면 치료를 하던가 해야지 자살을 왜하냐 라는 말을 하는데

이게 우울증 환자 앞에서 하면 대가리에 총맞을 소리라는거야

제발 부탁이니까 우울증이나 정신병에 대해 조금만 알아보고

너 주변 사람에게 그딴 소리는 함부로 하지 마라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왠만하면 빡대가리인갑다 하고 넘어가는데

아주 일반상식적인 것이니 본인이 스스로 이겨낼 수 있다고 생각하는것 자체가

너 주변 혹시 있을지도 모르는 우울증 환자에게는 그야말로 독이되는 말이고

우울증은 절대 본인 스스로 이겨낼 수 없어 그렇게 해서 자살을 한것도 그 사람의 책임이 될 수 없고


너가 하는 말이 결국은 의지력 문제라고 생각하는것과 똑같다는거야

그렇다면 발암물질 마시고 암걸렸을때 그동안 발암물질을 견뎌낼 만큼 건강한 몸을 만들지 못한 자신의 책임이라 생각해라


그리고 우울하면 자살해라 라고? 여태까지 내 글을 어떻게 읽었는지 모르겠지만

진짜 걱정되서 하는말인데, 너가 아니라 너 주변사람들이 걱정되서 하는 말인데

그런 좆같은 생각은 인터넷에서만 싸고 밖에서는 입밖에 안꺼냈으면 좋겠네

더이상 할말 없으니까 모자란애 상대는 그만 할래
2018.03.14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3.14
@멈뭄밈밈
다른 교사가 꾸중받은 중학생 꼬드겨서 진술서 쓰게 했는데

그게 학생의 잘못이라고 할 수 있을까?

중학생 만 13세 언저리 애 앞에 있는 어른의 말은 절대적이지

비록 거짓을 쓰긴 했지만 이게 잘못이라는 사실을 쉽게 인지할 수 있었을까


그리고 인권센터는 잘못인지도 몰랐던 학생을 인질삼아 학생들을 무고죄로 기소당하지 않으려면 죄를 인정해라

라는 협박을 한 인권센터는?


굳이 원인을 찾는다면 학생들은 난 죄가 없다고 본다

악용할 목적으로 진술서를 쓰게 한 동료 교사

그 진술서가 악용된걸 알면서도 실적을 위해 압박한 인권센터가 죄인이지

아무것도 모르고 이용당한 학생을 살인자라고 손가락질 하기엔 저 둘이 너무 악질이라고 생각되는데

그리고 후에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뉘우치고 바로잡으려고 까지 한 애들한테까지 손가락질 하는건 더더욱 악질이라 생각한다


이걸 범죄자 옹호라고 생각하고 내가 자살까지 옹호를 한다고 생각한다면

진짜 너는 멍청한걸 넘어서서 생각회로 자체가 뒤틀린 새끼라고 밖엔 생각이 안되네


다시 말하지만

발암물질 마시고 암걸렸을때 그동안 발암물질을 견뎌낼 만큼 건강한 몸을 만들지 못한 자신의 책임이라 생각해라

너도 차단하는게 정신건강에 이롭겠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47012 (6.57mb) 판다 괴롭히는 인간 44 스마일 남자 34 2018.03.14
147011 티라미수 처음먹어봄 70 NTR 29 2018.03.14
147010 강간당해서 우울한 언냐.jpg 57 응기이잇 41 2018.03.14
147009 동기화 완료 17 Sann 30 2018.03.14
147008 옆나라의 어떤 자살. 53 하라케켁 24 2018.03.14
147007 슬슬 똥이랑 된장은 구분함 29 네개쉐끼쬠뽕 36 2018.03.14
147006 난 불륜 문제없다고 보는데 이상하냐? 122 의미없다 27 2018.03.14
147005 겉모슺 만으로 판단하지말자 56 멍뭉이와친구들 27 2018.03.14
147004 7.5MB 배그 - 우승후보 패기에 지려버림 73 NTR 29 2018.03.14
147003 끔찍한 압사.gif 9 빙그르르르돈다 33 2018.03.14
147002 (ㄱㅅ주의)잘시간이다 감성이 벅차올라 생각나서 올려본다 42 쏭퀴 30 2018.03.14
147001 이래도 갓껄룩이 아닙니까? 61 멘탈이상함 50 2018.03.14
147000 찐따 공감.jpg 43 TS 42 2018.03.14
146999 알바하면서 겪은 진상고객 썰.ssul 50 퉤퉤퉤에엣 62 2018.03.14
146998 악마도 고민하게 만드는 짤.jpg 112 귀엽 36 2018.03.14
'다리 떨면 복 떨어진다고 무릎 친 것을 주물렀다고 적었어요' 106 라똑간 44 2018.03.14
146996 전술BBQ쉐프.jpg 28 월요일이다 33 2018.03.14
146995 손흥민 뽑은 피파18 유튜버.gif 59 빙그르르르돈다 34 2018.03.14
146994 시간을 멈추는 AV - 웃음참기 편.gif 47 빙그르르르돈다 39 2018.03.14
146993 따귀 안 아프게 때리는 법.gif 16 기분이너무나좋아연 38 2018.03.1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