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였다

70aa77bb 2021.05.05 385

행복했다

자살마렵다

 

15개의 댓글

d8f7300b
2021.05.05

Was u car ?

0
70aa77bb
2021.05.05
@d8f7300b

내일아침이면 유쾌하게 반응할 수 있을까..

사귄다는게 꿈같다고 주변에 말하고 다녔는데

이젠 헤어졌다는게 꿈같다고 말해야겠네

0
37856d6e
2021.05.05
@70aa77bb

야...나도 어제 소개팅나가서 애프터 거절당함 ...시련이다..

0
36432704
2021.05.05

얼마나 사귐?

0
70aa77bb
2021.05.05
@36432704

3월9일부터

0
36432704
2021.05.05
@70aa77bb

2달밖에안됐네

왜헤어짐?

0
70aa77bb
2021.05.05
@36432704

고백했을 당시 여친은 전남친과 헤어짐으로 정신적으로 불안정했음

난 위로해주면서 널 행복하게 만들어주겠다고 했다

이후 일주일에 한번씩 만나다가 지난주말부터 고민이 있다면서 연락이 뜸해짐

오늘 새벽 2시 관계에 대해 얘기를 꺼냈고 자긴 주변인의 눈치와 본인이 내키지 않아서 관계(야스)를 하고 싶지 않다 이게 고민이다 라고 말함

난 그게 고민이냐 난 좋아하는 사람이 싫다는데 강제할 사람 없다고 하고 넘어갈라는데

전남친으로 힘들어하는게 아직 있다 이걸로 나랑 자꾸 이야기하고 하는게 나한테 미안하대

그래서 헤어지재

헤어졌음

0
d03a08a1
2021.05.05
@70aa77bb

결국 야스를 못하고 헤어졌구만... 상실감이 더 크겠다 힘내

0
70aa77bb
2021.05.05
@d03a08a1

야스를 목적으로 만난게 아니고, 얘가 웃는게 너무 귀여워서, 예뻐서 계속 웃게 해줘야겠다고 생각해서 고백하고 사귄건데.. 상실감이 있긴 하네 해줄거 다 생각해두는게 하루의 낙이었는데 이제 뭐하고사나 ㅋㅋ

0
d03a08a1
2021.05.05
@70aa77bb

알지 근데 야스는 뭐라고 할까... 상대의 몸까지 가졌다는 점에서 남자에게 행복감과 정복감까지 주는 행위잖아 그러니까 더 아쉽겠다는 거지 너가 나쁜 마음으로 다가갔다는 말은 아님

0
36432704
2021.05.05
@70aa77bb

결국 사귀기는 한건데 여자애는 너를 좋아서 사귄느낌이 아니네

정신적 안식처로 쓰다가 버린거같이 느껴진다 ㅅㅂ

 

애초에 꼬신건 너지만 좋아하지도 않는데 사귀는애들 난 너무 싫음 사람 진심을 가볍게 여기는거 같아서

0
70aa77bb
2021.05.05
@36432704

내가 정신적 안식처를 자처해서 그냥 호구 취급해줘도 할말없게 내가 이미 밑밥을 깔아놨어 ㅋㅋ 그냥 그래.. 그렇다 마음이 내가 7살차이 연상이라 더 해주려고 하고 그랬는데.. 역시 마음이 없으면 힘든가봐

매주 한번 만나서 더 좋은데 데려가지도 못하고 밥 오락실 룸카페만 다녀서 내가 미안했는데

하 주접 그만 떨고 자야겠다 위로 고맙다

0
dbac5c62
2021.05.05

녀석..

0
1dc70754
2021.05.05

널 잠깐 남친 대용품으로 쓰고 버린 년이니까 아쉬워 말고 좋은 사람 찾자

0
37fed2f9
2021.05.05

개붕아 마음 아픈거 이해한다

너는 좋은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아무렇지않게 잘 지내진 못해도 너무 목매진 않았음 좋겠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0696 흙수전데 이젠 엄마가 불쌍하다 7d828870 1 분 전 2
330695 다음웹툰 인터넷으루 보는데 8b8b6343 3 분 전 10
330694 알바 공고에서 6개월 이상 1년이상 이러는거 질문 eaff1d37 4 분 전 8
330693 짝남 연락 중인데 8 22ea4514 5 분 전 32
330692 블로그에 같이 찍은 사진 올리면 2 02cb3635 6 분 전 17
330691 취미로 목공 배워본사람 질문~~ f2fb2735 10 분 전 15
330690 유부남/녀 들에게 물어볼게. 4 2798490c 23 분 전 81
330689 회사 안 좋게 퇴사한 게이 있나 7 964283ee 29 분 전 55
330688 19 입으로 받는거 안좋아하는 남자도 있어?? 10 69d43514 31 분 전 221
330687 추가된지 얼마 안되는 약 끊어도 될까..? 4 e4bafa67 32 분 전 27
330686 손절당한놈한테 연락왔는데 역손절 해야될거같다.. 1 43949679 42 분 전 82
330685 공채였다고 경력직으로 간사람있어? 2 36bf8c08 43 분 전 26
330684 아버지랑 의절하고 2년지났는데 13 4b0012ac 49 분 전 132
330683 너희들은 왜 살아? 10 082a0d87 54 분 전 90
330682 성남 인근 시중 어디가 집 사기에 좋다고 볼 수 있을까? 4 8dc09a8a 1 시간 전 35
330681 여붕이 궁금한거 있음! 10 0c00f8e3 1 시간 전 201
330680 헤어지자고 말못하던 놈인데 오늘 헤어졌다.. 2 3bffa560 1 시간 전 166
330679 개붕이들 가정을 해보자 가정 6~7억 현금있다면 22 1d4d15ab 1 시간 전 121
330678 얘드라 노래하나만 찾아주라 7 89415265 1 시간 전 56
330677 슴가 고민.. 16 f8fba669 2 시간 전 4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