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없어서 고민이다.

c9c2a50c 2020.10.18 344

원래부터 친구가 많은편이 아니라서 동네친구 2명이랑 고딩때 친구들 3명정도 제외하면

 

진짜 거의 연락안하고 살았다. 심지어 고딩때 친구들 3명도 2~3달에 한번이나 보나? 할 정도로

 

자주 못보고 지내고 있었는데 사실상 진짜 자주보고 친한 동네친구 2명이 올해 연초에 한명 저번달에 한명

 

입대하고 2~3달정도 지났음 처음에는 이제 놀 친구도 없고 자기계발이나 열심히해야지 하면서

 

별 생각 없었는데 점점 평소에 이제 진짜 카톡하는 친구도 없고 통화도 잘 안하고 그냥 아무랑도 연락안한채로 1주일씩 흐르고

 

이러다 보니까 점점 사회에서 고립되어가는 느낌이 들어서 너무 힘들다.

 

그나마 자기계발은 취미로 보컬이랑 맨몸운동 열심히 하고있고 수학 과외 받고 있어서 착착 진행되는 느낌이긴 한데

 

원래같으면 주말에 친구만나서 놀고 힐링할 시간에 자기계발하고 매일같이 일하고 공부하고 하는 느낌이라

 

너무 외롭다 자존감도 점점 떨어져서 사람이랑 말하는 법도 가끔씩 까먹을 때 있음

 

심지어 우리회사 분위기가 존나 개인주의라 밥먹을 때도 얘기 잘 안하고 거의 다 따로놀아서

 

회사사람들이랑 친해지기도 힘들고.. 존나 억지로 주말 쥐어짜서 취미라도 하나 더 추가해야되나 싶다

 

아니면 주말알바를 할까 그냥 집에 가만히 있는시간이 너무 힘들고 주늑들고 소외된 느낌이 든다.

11개의 댓글

8e6eae9f
2020.10.18

그래서 보통 다들 비슷한 시기에 입대하지... 나도 친구들 다들 입대했을때 약 1년간 존나외로웠는데...

 

동오회라도 찾아봐 ㅠㅠ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난 진짜로 못견디겠더라 그거

0
c9c2a50c
2020.10.18
@8e6eae9f

ㅠㅠ 본인은 친구들 입대했을 때 어떻게 견뎌냈음? 동호회 같은거 해볼까 생각은 해봤는데

 

차라리 알바같은건 "일" 이라는 공통된 목표가 있으니까 좀 편하게 친해질 수 있을거 같은데

 

무슨 침목 도모 동호회 이런건 단체로 친구들이랑 논지도 오래되서 오히려 찐따짓할거같아서 좀 무섭다

0
8e6eae9f
2020.10.18
@c9c2a50c

나같은경우 그때 걍 학교인맥 박살난 아싸였던 상황이라

부끄러움 무릎쓰고 혼자서 컴퓨터 동아리(평소 관심있었음) + 보드게임 동아리(취미임) 들어갔어.

솔직히 지금 여기서 같이 논 애들중에 연락하는애들 하나도 없다고 봐도 무방한데, 이당시엔 너무 외로워서 열심히 활동했었음.

 

평소 취미같은거 연관된 동호회로 한번 찾아봐...

 

난 평일 출근 주말 알바생활 못견딜것같다.

0
c9c2a50c
2020.10.18
@8e6eae9f

아.. 역시 주말 알바는 좀 에반가 음.. 동호회는 운동같은 경우 평소에 많이 하니까

 

좀 앉아서 할만한거 찾아봐야겠다 결국 걱정이 문젠거지 막상 들어가면 다르겠지...? ㅋㅋㅋ

0
8e6eae9f
2020.10.18
@c9c2a50c

ㅇㅇ 네가 정말로 소심해서 남들이 말걸었을때

아... 괜찮아요 이것만 반복하는 스타일 아니면 알아서 잘 어울릴 수 있을거야. 난 동호회는 안해봐서 모르지만... 다들 놀러 나온 상황이잖아 ㅋㅋ

아니면 웨이트 약간 포기하고 조깅이나 자전거, 볼링같은 동아리도 나쁘지 않을 것 같아!

0
c9c2a50c
2020.10.18
@8e6eae9f

ㅋㅋㅋㅋ 아.. 괜찮아요는 아닌데 1:1 에서는 진짜 말 많이하고 공감잘해주고 그런 성격인거 같거든?

 

근데 뭔가 주위에 사람이 많아지면 말 수 줄어들고 주목받아서 말 하는걸 별로 안좋아해서 이러면 모임같은거에서

 

배척당하기 쉽지 않을까 해서;;; 존나 찐따같은 고민인가 ㅋㅋㅋㅋ

0
8e6eae9f
2020.10.18
@c9c2a50c

ㅋㅋㅋㅋ 난 좀 적극적인 성격이어서 일부러 술자리에서 자리 돌아댕기면서 1:1로 대화하고 아 얘랑 놀면 재밌겠다 이런애들 찾아다녔는데...

 

찐따같은 고민은 없어. 너가 그렇다 느끼면 약간 그런 경향이 있는걸거야. 근데 그게 잘못은 아니잖아? 그런 부분이 싫으면 이번엔 가면쓰고 안그래보려고 시도해보고, 문제 없어보이면 거기서 마음맞는 사람 찾으려고 노력하는거지뭐.

 

근데 밑에 친구가 댓글단것처럼 외로움에 익숙해지는것도 해결책이지만, 그게 싫다면 처음 간 곳에서 좀 마음맞는 사람 한명정돈 빨리 찾아야 거길 계속 가고싶은 이유가 생기더라

0
fac476c7
2020.10.18

사람들 다 그래.... 카톡해도 친구들 반년에 한번보고 1년에 한번보고 그런다 다들 취업하고그러면

0
c9c2a50c
2020.10.18
@fac476c7

그런가.. 불금이다 뭐다 해서 금요일엔 무조건 약속있어야 될 것 같고

 

쓰고보니까 내가 약간 이런거에 강박증이 있었던거 같기도 하네 ㅋㅋㅋㅋ

0
812ba159
2020.10.18

뭐야 그냥 흔한 열심히 사는데 현탐온 친구네

 

걍 딸이나 쳐 친구

0
ea73d2bd
2020.10.18

고독을 즐기자 ㅎ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3542 하체가 좋으면 왜 그거할때 좋다고 하냐 60b9026b 9 분 전 20
323541 전세 원룸 형광등 안정기 교체 고민 8 73bc4db3 29 분 전 32
323540 20대 중반인데 성장통?이 올 수있음? 6 2dace161 29 분 전 55
323539 내가 내마음을 잘모르겠다 . 2 5350bdad 31 분 전 22
323538 다시 군대가고 싶은게 고민 6 b04fe5d6 32 분 전 39
323537 남자친구를 믿어도 될까 17 4ac65150 48 분 전 176
323536 오래 사겼는데 헤어진 개붕있어? 4 26897d7c 54 분 전 81
323535 여사친이 호감이 있는건지 궁금 7 cf8f4a42 1 시간 전 177
323534 한 사람 잊는데 얼마나 걸릴까 10 40110712 1 시간 전 106
323533 개붕이 도와줘 여자사람 관련 8 ee8d8ea0 1 시간 전 185
323532 나진짜너무 무서운꿈꿨어 3 de18d66c 2 시간 전 94
323531 회사에서 전직장 원청징수서 빼먹고 연말정산함 14 81f4ff38 3 시간 전 247
323530 목이 좌우 불균형한게 고민 4 a4cdff75 3 시간 전 114
323529 나를 만만하게 보는 남자친구 21 497502fb 3 시간 전 438
323528 잘하는게 하나도 없어서 사람 안만나는 사람 있냐 65 6015ddba 3 시간 전 225
323527 체형이 변하는게 기분이 이상해 5 c69e3f08 3 시간 전 155
323526 언제 이혼하는게 좋을까 23 f0ccb362 3 시간 전 297
323525 밖에서 사온 물건 다 소독함? 20 ac886708 3 시간 전 95
323524 새벽내내 개새끼가 짖어댄다 6 1815ce98 5 시간 전 137
323523 친구한테 손절 당한거 같은데 우짜냐? 18 dcbbfc7a 5 시간 전 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