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폭 후임 받은 썰.txt

난 사회 있을땐 걍 웃긴놈이였는데

군대 가서는 이것땜에 정말 개고생 햇다

생각이 독특해서 고문관 노릇좀 했음 8ㅅ8



빨갱이 관심병사 타이틀을 벗고 

여느 짬찌와 같이 

눈뜨면 눈감는 시간까지 뭘 하는지도 모르는데 

그냥 존나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었다.


하루는 병장 빨래 돌리고 있는데 


행정병 고참 하나가 다가오더니


"야 xx 오늘 니 후임 오더라~"


하고 씨익 웃더라.

나는 당연히 관등성명 외치고 속으로 씨익 웃엇지..


그때가 일병 3호봉 정도였는데 

드디어 나도 말동무+꼬봉이 생긴다는 희망에 

그 좃같은 고참 빨래돌리기도 신이 나더라


일과 시간이 끝날때쯤인 6시쯤에 막사 앞에서 

전투화 닦고 있는데 

두돈반이 멈추고 거기서 빵모자쓴 신삥들이 내리는데 

왠 인상 존나 드럽고 떡대 좋은 새끼가 눈에 띄더라 


순간 덜컥 겁이 나서 

아 저새끼만 아니면돼 했는데

당연하게도 그 인상 드러운 새끼가 내 후임이 되더라^^


내무반에서 신병 더블백 풀어서 주기 해주고 있는데

말년 새끼가 신병한테 


"어이 신병 사회에서 머햇냐?"

"이병 xxx 그냥 뭐 .. 생활좀 했습니다!!"

"무슨 생활??"

"그냥 룸에서 애들 관리좀 했습니다!"


일순간 내무실에 정적이 조금 흐르고 

말년 새끼는.. 어..그..그래 라는 소리와 함께 TV를 지켜보고

주기 하는 내 손이 덜덜 떨리더라..


나때도 그랬듯이 신병이 오면 우선 씻기라고 시키는데 

당연하게도 맞고참인 내가 신병을 데리고 샤워장으로 갔다 

가기 전에 상병 새끼가 나한테 

잡혀먹히기 싫으면 초장부터 기잡으라고 신신당부 하더라..


이런 저런 이야기 하면서 

탈의를 하는데..


이곳 저곳 문신이 있는게 아니라..당연히 문신 있으면 군대 못오지..

문신지운 자국이 존나 많은거야...

배에 칼빵같은 자국도 있고 ㅠㅠ 진짜 존나 무서웠다.

그냥 내가 후임 하고 싶더라..


실화구나..첫 후임이..조폭이라니..


바짝 쫄아서 덜덜 떨면서 비누칠 하던 와중에 

고개를 돌려보니 

그 조폭 후임 새끼 물건이...

진짜 구라 안치고 한 30센티는 되보이더라


흑형들만 가질수 있다는 그것...


남자들은 알잖아

경.외.감...존..경,심....

이윽고 밀려오는 자괴감...


진짜 태어나서 저렇게 큰 물건을 내 눈으로 본것은 처음이라

비누칠 하다 말고 멍하니 그것을 쳐다봤다 


근데 여기서 내가 참 정신병자 인게 

그거를 보는순간 이거다 라는 생각이 드는거야

사이어인의 약점이 그 긴 꼬리이듯이

저새끼의 약점은 저 큰 저거..저거 구나!!


아까 신신당부 하던 상병의 말이 떠으로면서

어디서 나왔는지 모를 용기가 샘솟더라 

그래서 비누칠 하다 말고 


그새끼의 그 ..흑형의 그것과도 같은 그것..바로 그것을

꽉 잡았다 


그리고 씨익 웃으면서 


"잘하자^^"


라고 했어. 근데 비누칠하던 손이라 미끌미끌해서 

꽉 잡으려다 보니

스냅을 몇번 했어 ...당연하게도 목적이 있었던것은 아니였지...



내 잘하자는 말이 끝나기가 무섭게 

그 인상 험악하고 몸에 흉터도 있고 사회에서 생활 했었단 새끼가

거의 울음을 터트릴듯한 표정으로 "으아아아아아아아아~"

괴성을 지르면서 알몸으로 샤워장을 뛰처 나가더라..채 말릴새도없이...



그길로 나는 완전군장으로 연병장을 3시간 동안 돌았고 

중대장실로 불려가 성저체성 취조를 받았으며 

B급 관심병사에서 A급 관심병사가 되었다..


다행인건.,.그 조폭 후임새끼가.군생활동안.내말은 잘듣더라..시발..



팟수넷 펌

밑에 102보에서 빨갱이된 놈임

55개의 댓글

2015.10.15
말년병장 "어...그...그래" 에서 이미 주작.
0
2015.10.15
문신하면 군대 못간다는것도 옛말인거같더라 등에 호랑이 대문짝만하게 그려지고 가슴에 도깨비그린 놈들도 잘만 오더라
그놈들 형님들이 무섭냐? 대한민국 병장이 무섭냐? 라면서 존나 더 갈굼당하고 개까이면서 살았는데
0
2015.10.15
@뀨루뀨루잉
문신으로 떡칠해도 옴.
0
2015.10.1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2015.10.15
주작도 적당히 해야 재밌지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252340 맛있는 치킨을 두배로 즐기는 법 14 에궁님 36 7 분 전
252339 익게똥) 나는 참 바보같다... 32 도토리키재기 22 12 분 전
252338 현대에 실존하는 드루이드 43 궁예 38 28 분 전
252337 겜덕 아재가 롤을 처음 시작한 날을 기억하는 이유 92 말같지도않은소리잘함 40 29 분 전
252336 [유튭주의]갑수목장에 이은 최근 유튜브 핫이슈 은집사 주작 ... 47 오징어따콩 40 29 분 전
252335 하루종일 잠만 자는 덕후 19 그래도아내를사랑... 37 38 분 전
252334 사장님 콘 직원반응 17 수리통계도못하는... 33 38 분 전
252333 (정보) CJ 40% 쿠폰 확인해보셈 51 머머리머머리 28 40 분 전
252332 80년대 흑인들의 일상 65 도토리키재기 81 50 분 전
252331 닌텐도 갤러리 휘리릭 빌런 30 페스 31 52 분 전
252330 다시보는 고-전명작) 출발새끼.jpg 21 하여튼아님 29 54 분 전
252329 고려 와서 충격 먹은 중국사신.txt 49 송송송송송 38 1 시간 전
252328 트랜스포머 명장면 117 IllIIlII 38 1 시간 전
252327 오늘 국내증시 근황.jpg 67 페스 46 1 시간 전
252326 퇴사를 앞둔 은행 경비원 후기 (펌) 118 성륜 104 1 시간 전
252325 강호동도 꼼짝 못했다던 씨름 스승 92 닭볶음탕 71 1 시간 전
252324 장애를 극복한 아름다운 장면 38 헛소리만하는새끼 65 1 시간 전
252323 시카고 근황. 97 저스티스리그팬 55 1 시간 전
252322 미니애폴리스 2020 32 CMIYC 41 1 시간 전
252321 네이버 도저히 이해 안되는 탭 104 폰씨일가 97 1 시간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