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 상담 판

즐겨찾기
최근 방문 게시판

내가 너무 의미부여하는곤가?

34263bd1 25 일 전 670

여자가 21일 오후에 행사잇어서 이쁘게 하고 나갈거라고

나한테 17일날 얘기해줌

 

내가 그거 기억하고 있다가

21일 아침에 오전에 일 있어요? 라고 물어봣는데

 

"왜요? 놀러오게요?

근데 오후엔 행사 잇어요..."

 

이렇게 답장와서 내가

 

"네 저도 오전밖에 시간 없어요 ㅋㅋㅌ"

 

라고하니까

 

"와웅

와요 ㅋㅋㅋㅋㅋㅌㅌㅌㅌㅌ

커피 사줄게요"

 

래서 커피 1시간 먹고왓음

먹고 사무실 오니까 카톡으로

 

"재밋엇다 ㅋㅋㅋ

다음에도 또 커피 먹으러 와요 ㅎㅎ

빵 못먹은거 아쉽다 ㅠ"

 

이렇게 와잇더라고

이정도묭 상대도 나한테 관심잇어하는거 아닌가? 싶은데

칭구들한테 썰 풀어주니까 왜 반응이 덤덤하지

6개의 댓글

3661ab45
25 일 전

ㅋㅋㅋㅋㅋㅋㅋㅋ 행사 잘 다녀왔는지 물어보고 빵 맛집 찾아서 보내주고 같이 먹으러 가자고 해라

0
bc4538cd
25 일 전

빵집투어 데이트 재미있지. 서울이면 태극당-광장시장떡볶이-동대문야시장-모텔 순으로 루트짜봐라

0
8bd6735a
25 일 전

싫진않은듯 관심있는진 모르겠음

0
c4f8c7eb
25 일 전

그냥 싫지 않은 정도임

근데 이 타이밍에 잘해야 좋은 관계로 갈 수 있으니 니가 적극적으로 ㄱ

0
66551b16
25 일 전

그린라이트까진 아님. 이제 이어나가야지

0
268c2ef1
25 일 전

그냥 친구 대하듯이 한거임

여기서 신호 잘못 읽고 급발진하면 조지는 거지 ㅋㅋ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1098 재능은 없고 감각은 존재하지 않았다 2 9bb1a00b 1 시간 전 149
411097 여친이랑은 하고싶은맘이 안생긴다.. 8 350a157c 2 시간 전 373
411096 여친이 용돈 준다고 일 그만두라는데 16 2c2193eb 2 시간 전 401
411095 외할머니 장례식 안가도 되나? 10 a8f50191 3 시간 전 219
411094 제습기 선택장애 의견 좀 3 2a90e7e9 4 시간 전 85
411093 친구도 없고 모쏠이고 저물어가는 유전자인듯 나는 3 95c9b596 4 시간 전 150
411092 멀미나게 배가 고픈 이유가 뭘까 3 b2905a77 5 시간 전 56
411091 여친이 기운나게 해주고싶음 5 9a43c9ed 5 시간 전 213
411090 외로움을 술로달래는게 안좋은걸 알면서도 하게됨 11 111551de 5 시간 전 115
411089 발렛파킹 할만함? 어떰? 1 ea3b8311 6 시간 전 64
411088 사회를 인터넷으로 배운 병신이 여깄습니다 6 5a674ca2 6 시간 전 184
411087 왜 여친 사귀라 했는지 알겠다 7 a6d30592 6 시간 전 474
411086 회사에서 이번달만 20만원 냈다ㅋㅋ 3 345c4f4c 6 시간 전 298
411085 내향인들은 해외 생활 어떻게 해..? 4 dd0ec12c 6 시간 전 159
411084 주말에 경주 여행가는데 날씨 어떨까 1 e32ee895 7 시간 전 36
411083 이제 30대 진입한 모쏠인데 탈출 고민이 있습니다 23 bd511e7d 7 시간 전 334
411082 개붕이 짝사랑 실패 4 8452196e 7 시간 전 151
411081 제습기랑 에어컨 둘다틀면 전기세 폭발함? 전기세부담스러워... 5 53ffd99d 7 시간 전 130
411080 에어컨 때문에 고민 4 54802cc9 7 시간 전 125
411079 남자가 전화하다가 자꾸 섰다고 얘기를 하는데 13 e3fc1847 7 시간 전 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