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 상담 판

즐겨찾기
최근 방문 게시판

오랫동안 좋아하던 찐이상형이던 사람이 기독교라면...

32279895 2024.02.29 476

 

 

진짜 찐이상형이던 사람이 어떻게 다가오게 되었는데

 

기독교였다..

 

나에게 강요안하고 일요일에 교회까지는 갈수있어도

 

 

십일조에 아이들까지 강제 교회 보내는건.... 힘들겠더라.

근데 진짜 찐이상형이라.. 고민 많이했는데...

 

후....

원래 기독교는 이뻐도 쳐다도 안보는데

찐이상형이였던 사람이 다가왔는데... 이걸로 포기... 

 

눈물.... 

20개의 댓글

d56231e7
2024.02.29

아멘...

0
32279895
2024.02.29
@d56231e7

0
455bb00b
2024.02.29

경험상 사귀어도 금방 헤어지더라

나같은경우 주말에 교회가는건 봐줬는데

교회 남자들이랑 여행을 간다거나 술마신다 이런게 너무 많았음

약간 친오빠랑 마시는것마냥 같은교회사람 = 가족

이런식으로 마인드가 오픈되버리나봄

정작 그 남자들은 여친 후보감으로 생각하고 집적거리는게 눈에 보이는데도

2
32279895
2024.02.29
@455bb00b

진짜 자주 여행가고 하긴하더라 난 그런거는 괜찮은데... 너 말대로 남자들은.. 대부분.. 그런거 아니까.. 근데 본인도 믿음있는 남자를 만나고 싶어하니까. 사실 종교는 조금만 서로 양보해줘도 딱좋은데... 질나쁜 종교사람한테 데일까봐 걱정도되고.

 

교회 기본이 공동체다보니... 뭐랄까 그거 이용해먹는 나쁜년놈들이 있긴하지 ㅠ

0
232c5087
2024.02.29

교회에 인생바치는 사람만 아니면 종교는 크게 문제안됨. 생각보다 말그대로 독실한 크리스찬은 많지않더라 ㅋㅋㅋ

0
32279895
2024.02.29
@232c5087

ㅇㅇ 나도 그렇게 생각함. 그리고 그정도라고 생각했음. 근데 막상 보니까...

매일매일 기도하고, 모든게 하나님이고 하나님이1순위... 성경노래듣고... 좋아하던 아이돌까지 다 버릴정도로 진심이더라. 모든걸 하루하루를 하나님의 은혜라고 생각하니까..

0
232c5087
2024.02.29
@32279895

왐마 이건 안된다

0
32279895
2024.02.29
@232c5087

나도 그냥 나 강요만 안하고, 너 가는거 하나도 안막고 했는데도... 내가 돈번걸로 십일조 낼거라니까... 거기서...

0
dc358ba6
2024.02.29

죳같은게 자식한테 강요하고

시발 17살때 안믿는다고

했는데 18년째 또 연락함

시발련들이

0
32279895
2024.02.29
@dc358ba6

나도 첨에 다니고 나중엔 아이의 선택이 중요하다고 보는데.. 그때가서 아이 교회가게하려고 맘아프고 나랑 싸울생각을 해버리니.. 아찔... 강요만 안하면 좋은데

0
dc358ba6
2024.02.29
@32279895

솔직히 대가리

멀쩡하면 사막잡신

왜믿음?

0
e9a2217f
2024.02.29

기독교만나면 어느순간 짜증나는 순간이 있음

나한테 좋은일 생겼을때 은혜받았다던가 감사하다던가 이런말하는 순간이라던가. 나는 많이 노력했구나가 듣고 싶었다.

또 힘겨운 일이 생겼을때 기도하겠다 이런말하는거 난 못참겠더라. 뇌의 사고회로가 신 중심으로 돌아감

0
32279895
2024.02.29
@e9a2217f

맞아... 그래서 그걸 이해해보려고ㅠ했는데

이 간극을 줄일려면 내가 믿는 수밖에없더라

0
f112b15c
2024.02.29

평생의 일요일 늦잠이 없다니

정말 최악인걸...

 

전날 이빠이 술먹고 취해서 자다가 담날 12시에 일어나서 2시에 라면 끓여 먹는

그런 삶은 더이상 없잖아

 

거기다 내 소중한 돈까지 내야되다니

넘모 싫다

0
43645e4e
2024.02.29

십일조랑 자식 강제로 보내는 것만 안하면 괜찮음 난 기독교인데 구약보단 신약을 믿는 쪽이라서 나중에 자식 생겨도 교회 강제로 안보낼거고 십일조도 안함

0
32279895
2024.02.29
@43645e4e

나도 그렇지 그정도면 가독교여도 나는 받아들일수있다고ㅠ생각했음..

 

근데 그친구는 인생 자체가 하나님과 하나라.. 이게 사람마다 다른거같긴한데 모든 기독교인들이 다 비슷하진않더라.

내친구들도 대부분 너랑 비슷함..

0
28c9e376
2024.02.29

?? 교회 다니면 여행 다녀? 약간 권사님들 효도 관광 가는 줄 알았는데, 젊은 사람들도 다녀?

나 모태신앙인데 수련회는 대학교때 간게 마지막인데.

아 근데 아무리 이상형이라도 같은 종교 아니면 어렵고, 또 상대방도 너 말고 같은 종교 남친 원했을거야.

그니까 괜춘

0
32279895
2024.02.29
@28c9e376

그친구는 교회사람들이랑 같이다녔음.. 수련회나 이런걸로 ㅎㅎ..

 

그러게 근데 그친구가ㅜ먼저ㅠ다가왔기더했고

결국 나도 머리로는 아는데ㅜ마음은 쉽지않네

0
28c9e376
2024.02.29
@32279895

그정도면 헤어지더라도 차라리 만나…

그리고 만나도 결혼 안할 가능성이 높아. 십일조나 2세 걱정 안해도 돼.

걱정되는건 너가 이렇게 ‘포기’ 하고 다음에 만나는 사람마다 계속 그 때 걔가 이상형이였는데 하면서 서사 부여하면서 옆에 있는 여자한테 온전히 마음 못주다가 불행한 결혼생활을 하거나 걍 혼자 늙거나 같어.

0
32279895
2024.02.29
@28c9e376

ㅎㅎㅎㅎ 고마워 댓글. 뒤에말이 갱장히 뼈아프고 현실적이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4661 살면서 이성과 깊은 관계를 못겪어본 사람? 2 21416789 13 분 전 55
404660 이두운동 고민 2 0a724421 16 분 전 20
404659 진짜 카톡하기 싫은 스타일 6 ec0658f2 36 분 전 187
404658 175에 120인데 고민 좀 45 945f00d1 47 분 전 132
404657 짝녀가 카톡도 잘 받아주는데 어장인걸까? 5 f36fdf52 1 시간 전 100
404656 실제) 내가 싸가지 없는 건지 확인해주셈 82 971214e3 1 시간 전 256
404655 나한테도 엄격하고 남한테도 엄격한 사람 어떰? 23 4adac3af 1 시간 전 153
404654 19)여붕이들아 팔짱끼고 걸을때 옆에 텐트치면 느껴져..? 5 ea0fca6c 1 시간 전 494
404653 오늘 키스하고 느낀 점 12 86c50e6d 1 시간 전 357
404652 내가 너무 여미새라서 걱정임 3 4ebe7fdb 2 시간 전 170
404651 사회생활 하면서 계속 일그러진 얼굴임. 2 a88d79c4 2 시간 전 91
404650 신입인데 사무실안에 있는 사람들한테 다 인사해야됨?? 6 a7a08e28 2 시간 전 127
404649 고게 상주인 재회가능한지 마지막으로 한번 올려봄.. 13 778f76cc 2 시간 전 100
404648 92년생 운동하려고 하는데 할맛이 안나 9 af395438 3 시간 전 237
404647 너넨 정이 떨어졌다는 걸 언제 느껴? 14 3a6bd581 3 시간 전 316
404646 퇴직금 일찍 받는법 없나? 13 8c6a2fa0 3 시간 전 145
404645 이성 만나기 위한 노력을 해보려고해 16 88de7212 3 시간 전 200
404644 월욜 첫 출근인데 1 bd93b05f 3 시간 전 52
404643 36 2 4d206f9f 3 시간 전 81
404642 이 배우 이름 뭐지 2 7f237c04 3 시간 전 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