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 상담 판

즐겨찾기
최근 방문 게시판

남들은 아부지랑 절연한 이유가 파란만장한데

9a435d8c 2023.11.29 477

나는 다른 사람들 사연에 비하면 진짜 보잘 것 없음

 

걍 아부지가 너무 싫음

 

자꾸 내 인생에 간섭하려 하는게 너무 싫음

 

난 이제 내년에 서른이고 여자친구랑 연애한지 언 4년이 되어감

 

근데 아직 결혼에 대한 확신도 없고, 고민이 많음

 

여자친구도 아직 어려서 딱히 급해보이지도 않음 

 

근데 벌써부터 '결혼 언제할거냐', '난 빨리 식을 올렸으면 좋겠다', 

'결혼 안할건데 왜 만나냐 빨리 헤어져라'

 

이딴식으로 자꾸 강요를 하심

 

'내가 알아서 하겠다' '나 아직 서른밖에 안됐다' '선배들도 이제야 결혼하는 추세인데 왜 이렇게 성급하게 구냐' 

 

좋게 타일러도 들어처먹질 않음.

 

 

제대로 된 정보도 없고, 돈도 없으면서 자꾸 집가지고 사람을 짜증나게 함 '집을 사야한다' '얼마 모았냐' '아직 그거밖에 못 모았냐'

 

걍 대출받으면 다 끝나는 줄 알고, 은행 이자 계산하는 것도 몇번 설명드려도 알아 처먹질 못 함

 

그리고 나 한번 이직할 때까지만 기다려 달라고, 내년에 이직 꼭 할꺼니까 그 때 가서 직장 위치 봐서 집 알아보자고

 

내가 씨발 몇번을 얘기했냐고 왜 들어처먹질 않냐고 

 

 

이번에 생일이라서 여자친구랑 2박3일 놀러갔다 왔는데

 

생일 축하한다는 메세지는 커녕 나 없을 때

 

'어휴 쟤는 노는걸 저렇게 좋아해서 어쩌나 몰라, 씀씀이가 왜 저렇게 헤프냐' 엄니한테 한 소리 하셨나봄

 

이거 듣는데 진짜 숨이 턱 막히대

 

딱히 사치도 안부리고 적금 들면서 그냥 평범하게 놀고 있거든

 

2년 일해서 2천 정도 모았음

 

 내가 진짜 사치 펑펑 부리고 있으면 억울하지라도 않지

 

그냥 저 인간 눈에는 내가 맨날 탱자탱자 놀면서 뺀질거리는 걸로 밖애 안보이나 봄

 

안 그래도 신경 쓸것도 많고 진짜 머리통 터질 것 같은데

 

가족이라는 인간이 도움은 커녕 나한테 가장 무거운 족쇄임

 

진짜 결혼 집 다 포기하고 나 혼자 살아도 되니까

 

아부지랑 연 끊고 걍 편하게 살고 싶다 

 

자꾸 대화도 안하고 강요만 하고, 자기 생각이랑 다르면 한심하게 보는 이 패턴이 반복되면 정말 아부지한테 심한 소리를 할 것 같음

 

내채공 5개월 남았고, 정말 이직하면서 집이랑 최대한 멀리 떨어질 심산임

 

제발 제발 제발 제발 나 5개월만 건드리지 말고 제발 기다려줘요 제발 씨발 진짜 제발 걍 다 대가리 뿌셔버리고 싶으니까 씨발 제발 제발 제발 

 

 

 

9개의 댓글

772a77f8
2023.11.29

너 30살 먹고 부모집에 얹혀 살지?

그럼 넌 할 말 없다.

6
74502b0d
2023.11.29

독립해

0
55f2a4a4
2023.11.29

같이 살면 부딪힌다 나가는 수 밖에...

0
fa8770f6
2023.11.29

집구하고 나가면 조용함 난 20살때부터 나가서 사는데 전화 일주일에 한번 함 ㅋㅋㅋ 서로 깜빡함 ㅋㅋㅋ

0
7d99780b
2023.11.29

아버지 집에서 같이살지? 용돈,생활비는 드림? 안주겠지 난 내명의 집에서 엄마랑 같이사는데 50만씩 준다 .다큰남자 둘이 한지붕아래서 사는거가 문제다

1
e1d9d698
2023.11.29

부모집에서 살면서?

0
23a945dc
2023.11.29

나가살어 제발..

0
7f2e7398
2023.11.29

결혼하게 1억만 지원해주세요~ 돈없어서 결혼 못하것네.

눈딱감고 결혼 말나올때마다 이말해봐 ㅋ 횟수가 점점 줄어든다 ㅋㅋ

1
cc8ae41e
2023.11.29

부모랑 살면 어쩔수없는 일임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0997 이럴땐 남친한테 어찌 해줘야 도움될까 5 35d84fc0 22 분 전 90
400996 여자친구가 다른 남자랑 장난으로 자기오빠 할 수 있음? 7 eb8c1dc4 49 분 전 188
400995 구안와사왔는데 면접에 얼마나 영향을 끼칠까 5 f0eaedad 1 시간 전 118
400994 여친이 나보고 평소에 무슨 생각하는지 모르겠다는데 17 9fea2711 1 시간 전 292
400993 해어진지 2년된 여치니 연락옴 7 a7309227 1 시간 전 335
400992 친구 부친상 갈지말지 고민 14 58ea9634 2 시간 전 388
400991 예의상 한 번 나가는 소개팅이라도 밥은 먹지? 5 40321a64 2 시간 전 180
400990 바람 핀 여친한테서 자꾸 지인타고 연락와 10 eb8c1dc4 2 시간 전 556
400989 그냥 노력하기 싫어.... 8 ffdbf44c 2 시간 전 171
400988 체력 기르는 운동 무엇이냐 10 e8a6795c 3 시간 전 299
400987 기타 독학 어떰? 15 8f2ce864 3 시간 전 157
400986 단거 어떻게끊음? 3 932cd4e0 3 시간 전 99
400985 전세사기 당한채로 결혼하자는건 양아치아닌가 21 44ecfa5d 4 시간 전 475
400984 21년형 스포티지(가장 최신형) VS 신형 투싼 4 5fdc8bc7 4 시간 전 145
400983 친구의 여자친구사진을 보고 무슨 말을 해야할까? 11 7385fc43 4 시간 전 359
400982 SNS만 없었어도 살기 좋았겠단 생각이 든다 4 f6ba3504 4 시간 전 155
400981 첨으로 일본여행 가게 됐는데 주변 분들한테 보답으로 뭘 해... 7 d6041f6e 4 시간 전 112
400980 아반떼랑 쏘나타 사이에서 존나 고민된다 24 68b8660b 4 시간 전 200
400979 관계할때 이정도는 정상범주 많이 벗어난건가.. 14 fbea54f2 4 시간 전 527
400978 톰포드 느와르 익스트림 14만원에 살까?? 1 653e3646 4 시간 전 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