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제임스 코든쇼 MC참교육한 BTS 썰

유저개드립에서 묻혀서 읽판에다씀ㅋㅋ

 

 

 

https://www.youtube.com/watch?v=9SmQOZWNyWE

https://www.youtube.com/watch?v=DDX8w7K22jA

 

미국의 'The late late show' 진행자 제임스 코든이라는 탑 엠씨가 있음.

2021/9/20에 방영된 영상에서 아래 발언으로 ARMY들한테 무쟈게 욕처먹음.

 

 

'The United Nations General Assembly kicked off this morning in New york City,

 and it started with some pretty unusal visitors : BTS,"

 

'오늘 아침 뉴욕에서 UN총회가 시작됐는데요,

꽤 이례적인 방문자 BTS가 그 문을 열었군요.'

 

'In actually marks the first time 15-year-old girls everywhere found themselves wishing that they were 

 Secretary-General Antonio Guterres,"

 

'역사상 처음으로 15살 소녀들이 자기가 UN사무국장 안토니오 구테흐스였으면 하고 바랬을거에요ㅋㅋ'

 

라고함.

 

팬이 아니면 사실 이게 왜 욕처먹을거리..? 냐싶지만

영상에 보면 약간 뉘앙스가 비웃거나 좀 장난스러움.

 

코든이 예능인이라 약간 개그스럽게 말한걸 수도 있지만 일단

1. UN방문 당시 BTS는 UN 3번째 연설이라 '이례적인 방문자'가 아님.

2. ARMY를 15살 여중생으로 한정지음. (그냥 애들이나 좋아하는 가수라는 식?)

 

BTS미국 방문 당시 스케줄때문에 지미 펠론쇼만 출연한것에 대한 

비꼼이 아니냐는 추측도 있었음.

 

여튼 이전에 제임스코든쇼에 BTS출연할때는 뭐 내가 BTS의 8번째 멤버가 될수도있냐느니

멤버 지민은 베이비모찌, 자기는 파파모찌라느니 이렇게 얘기하고

뒤통수 치듯이 저렇게 얘기해서 동양인 비하나 혹은 무시 같은 느낌으로 받아들인 팬들이 많아

무례하다고 욕을 뒤지게 처먹음.

 

아미들은 사과를 요구했지만 별다른 해명없이 해당 발언의 동영상만 삭제해서 더욱 더 개빡침.

 

 

 

그리고 어제 AMA시상식에 참여, LA콘서트를 위해 미국으로 출국하여 제임스코든쇼에 BTS가 또 출연.

출연하고 얼굴보자마자 아래와 같이 RM이 말함.

 

 

 

 

 

 

제임스 코든 : 만나서 너무 반가워 2년만에 다시 만나서 너무 흥분되고 진짜 너무 좋아~~

 

RM : You know, It's so good to be back, we're very well. 

       But, James, How about you, you've been some.. in some hot water with 'ARMY's. Are you all right? 

       Is that all right, James?

 

       어어 그래 우리도 여기와서 너무 좋네~

       근데 제임스, 당신은 어때? 당신은... 아미랑 좀 트러블이 있었잖아? 괜찮아 제임스? 다 괜찮은거야 제임스?

 

 

 

이후 쩔쩔 메면서 코든이 겁나 해명함 ㅋㅋ

 

자기가 두가지 농담을 했는데 그렇게까지 번질 줄 몰랐고.. 

너무 놀랬다.. 마음이 너무 안좋았다..

 

첫 번째는 BTS가 이례적으로 UN 총회 오프닝을 열었다고 말한 것이었다.

이 부분이 문제가 된 것 같은데 여러분의 팬들이 15살 소녀들이라고 했다. 물론 잘못된 말이었다.

 

저도 43세인데 세상에서 가장 열성적인 BTS 팬 중 하나다.

아미에게 그런 모습이 있다는 걸 처음 알게 됐다. 저희는 아무에게도 피해를 주고 싶지 않았다. 저희가 여러분 너무 사랑하는 거 알지 않나

 

심지어 저기 밴드 멤버(late late show 백업 밴드)가 괜찮냐고 메세지도 보냈어 ㅠㅠ

 

저는 아미의 최고의 모습을 잘 안다.

자선기부 등 놀라운 선한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어떤 것이라도 아미를 화나게 한 건 잘못한 것이다.

다시는 그런 일 없을 것이다..

 

       

 

 

 

 

 

RM : 그래~ 사과해줘서 고마워~ 한번은 정리하고 넘어갔어야 했어.

 

제임스 코든 : ㅠㅠ 지민.. Am I still papamochi?

                  아직도 내가 너의 파파모찌야..? 아직도 내가 너의 파파모찌인거지..?  (존나 애절)

 

지민 : 음~~ 파파모찌? 한번만 더 믿을게.

 

제임스 코든 : 흑흑 너를 잃는줄 알았어..

 

 

 

 

 

모 이런 해프닝이 있었다고 한다~

 

 

 

 

 

15개의 댓글

10 일 전

2012 가 아니라 2021 오타지?

1
10 일 전
@staticint

어마쟈마쟈 땡큐

0
10 일 전

맨 위 ptd 영상 너무 좋다

0
10 일 전

파파모찌가 뭐지

0
@K95Platinum

무슨 자동차에서 노래방하는거였나 거기서 모찌 같이 서로 귀엽다고 별명 붙여줬던거 같음

0
10 일 전

일부러 저렇게 해명사과할 타임까지 만들어야 되다니 아미들이 진짜 엄청나네.

0
10 일 전

그러게 비아냥댈 의도는 아니엇을텐데 오해가 생겻엇나보네 ㅋㅋㅋㅋ

0
10 일 전

근데 난 이거 좀 팬덤이 민감했다고봄 아무리봐도 가벼운 농담수준이었는데

방탄도 본인들도 이게 좀 팬덤이 과했다고 생각하긴 했는지 해명자리 굳이 마련해준거보면

3
10 일 전

뭐 쨌든 잘 마무리 되었네

 

0
10 일 전

애 모던패밀리에 나온게이지?

0

RM이 잘 세탁해줬넼ㅋㅋ

0

근데 제임스 코든도 맥도널드 블랙커피 못 알아듣나

0
9 일 전

파파모찌 ㅋㅋㅋ

0
3 일 전

별게 다 불편하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1416 [기타 지식] 스압} 가장 경각심이 적은 성범죄, 「통신매체이용음란죄」에... 12 불소주 5 6 시간 전
11415 [기타 지식] 일체유심조 11 기여운걸조아하는사람 5 22 시간 전
1141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피를 먹어야 병이 나았다. 새크라멘토의 뱀... 1 그그그그 1 1 일 전
11413 [기타 지식] 과거 JTBC에서 기사화한 방사능 소는 사실일까? 10 死랑한당께 34 2 일 전
11412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기절했다 깨어나보니 아내가 사망해 있었다? 2 그그그그 2 3 일 전
11411 [역사] 인간 괴벨스 15 이라기시따 25 4 일 전
11410 [기타 지식] CYOA) 우주전함 만들기 16 유상의행복은있어요 6 4 일 전
11409 [유머] 겨울 제주도 유랑기-(2)눈 덮인 월정리 해변 4 떨븐홍시 6 4 일 전
11408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할로윈 때 아들이 받은 사탕에 독이 들어있었다 5 그그그그 2 5 일 전
11407 [과학] [유튭]인터넷 케이블이 바다를 가로질러 이동하는 방법 6 수간호사 4 6 일 전
11406 [유머] 겨울 제주도 유랑기-(1)폭설 속에 갇힌 사려니숲길 9 떨븐홍시 7 6 일 전
11405 [기타 지식] 카드 리볼빙에 대해서 33 복권 7 7 일 전
1140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그 간호사가 범죄를 저지른 어이없는 이유. 4 그그그그 6 7 일 전
11403 [역사] 동남아시아의 해방자(?) 일본군 12 이라기시따 20 7 일 전
11402 [과학] 그림으로 보는 해부학: 1. 다리의 뼈 13 Volksgemeinschaft 11 8 일 전
11401 [호러 괴담] 똑같은 일상의 벤자민씨 2 Nomen 2 8 일 전
11400 [역사] 윤봉길 의사의 의거가 테러가 아닌 이유 6 이라기시따 15 8 일 전
11399 [기묘한 이야기] 내가 본 UFO 썰 30 난지금행복해그래... 20 9 일 전
11398 [감동] 자작시 3편 읽어볼래? 18 번째 헬반도환생 3 10 일 전
11397 [기묘한 이야기] 군대에서 본 외계생물체(?) 이야기 11 Wolf 5 10 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