닌텐도

메트로이드 드레드 엔딩 후기

 

지난번에 1시간 후기는 반 장난으로 썼는데 이번엔 엔딩도 봤겠다 제대로 써 봄.

 

일단 나는 메트로배니아 게임은 몇 개 해 봤지만 '진행하면서 새로운 능력을 얻어 기존에 못 가던 길을 가게 됨' 정도의 특성만 알고 있는 사람임.

 

 

1. 길찾기.

 

메트로이드에서 숨겨진 길을 열심히 찾아야 한다는 점이 처음엔 상당히 어려웠다.

 

나름대로 튜토에서 벽에 로켓 날려보라고 텍스트로 때려박아 주지만 이 정도일 줄은 몰랐지 ㅋㅋ

 

초반부 길찾기가 제일 큰 진입장벽 아닐까 싶고 나도 처음 2개 맵은 공략보고 길 찾았다 ㅠㅠ

 

하지만 어느정도 진행하고 나니 나도 능숙하게 의심가는 곳들은 총이든 로켓이든 폭탄이든 놓아보면서 길 찾아 다니더라.

 

뭐 중후반엔 스캐너를 줘서 좀 편하던데 초심자 입장에선 이거 더 빨리 줬음 좋았겠다 싶었음.

 

게임이 상당히 고템포로 진행되다가 길찾기에 막혀서 템포 축축 늘어지는 건 안 좋더라구.

 

 

2. 조작감

 

조작이 처음엔 좀 어색했는데 워낙 능력이 다양해서 그렇지 특정 상황에 할 조작은 굉장히 한정돼 있기에 쉬운 편이다.

 

그런데 며칠 쉬다 다시 하려니까 기억이 잘 안 나서 좀 당황했다 ㅋㅋ

 

프로콘으로 해서 그나마 나았지 조이콘으로 했으면 좀 빡셌을지도.

 

 

3. 전투

 

전투는 패링이 있어서 재밌었다.

 

적극적으로 패링 사용해야 유리한데 그렇게 빡빡하진 않아서 할 만 하더라.

 

솔직히 몇 대 맞아가면서 대충 총질만 해도 나중에 패링으로 피 채우면 꽉 꽉 채워주니 전투 난이도는 쉬웠다.

 

그리고 나중가면 뭐 ㅋㅋ 걍 내가 생체병기 수준이더라.

 

 

보스전투는 각종 기믹, 패링활용, 간지나는 연출 등등 굉장히 맘에 들었다.

 

직전에 한 게임인 케나가 최종보스전에서 김빠지게 한 데 반해 메트로이드의 최종보스전은 이래야 최종보스답지 싶어서 만족했다.

 

아쉬운 점은 내 능력은 많은데 딱히 얘네를 영리하게 활용해야 할 기믹이 나오진 않더라.

 

무지성 로켓포가 시작부터 끝까지 유효하게 먹히는 점은 아쉬웠다.

 

 

4. 스토리

 

고전겜 시리즈라 그런가 뭐 엄청난 스토리는 딱히 없고 그냥 미스테리한 행성에 대해 하나씩 알아가는 재미 정도였다.

 

그리고 스토리적인 연출도 몇 개 없고 AI 가 텍스트로 그냥 모든 정보를 다 때려박아 주는 연출이라 아쉽더라.

 

물론 최종보스전은 달랐다.

 

나름 중요한 떡밥으로 보이는 내용이 나오는데 나야 이게 뭔소린가 모르니.. 시리즈 팬들은 열광했으려나?

 

뭐 그게 중요한 게임은 아니니 감점요소는 아닌 것 같다.

 

 

5. EMMI 와 공포요소

 

역시 대응 불가능한 적이란 공포게임의 핵심요소라 생각한다.

 

나를 계속 쫓아오는 EMMI 는 공포감이 상당했다.

 

그런데 1번맵에서 피크를 찍고 뒤로 갈수록 점점 호구가 되어가는 EMMI ...

 

중반부 맵들은 EMMI 한테 쫓길 겨를도 없이 금방금방 끝나가고 후반부에 그나마 강화 EMMI 가 나오나 싶더니 이것도 금방 끝나더라.

 

뭐 후반부에는 다른 적들이 등장하니 비켜주는 게 맞긴 하지만 중반부에 이미 EMMI 약빨이 다 떨어져 있던 건 아쉬웠다.

 

 

6. 매력 포인트

 

개인적으로 주인공이 35년 경력의 베테랑이라 그런지 짬밥이 느껴지는 연출이 맘에 들었다.

 

뭐랄까 보스를 만나든 뭘 만나든 모션에 군더더기가 없어.

 

당황하지도 않고 걍 맨날 밥먹고 하던거 또 하는거 마냥 깔끔하게 한 방 날려주고 깔끔하게 뒤돌아가고 아주 멋졌다.

 

아마 주인공이 아무리 맞아도 그 흔한 '으윽' 같은 피격음도 안 내는게 이런 간지에 한 몫 한 게 아닐까 싶다.

 

역시 쿨한 히어로는 과묵해야 하나보다.

 

 

추천도

★★★★★

 

꼭 해보자.

2개의 댓글

2021.10.17

뭔 게임 기자냐 ;;

나도 이번에 하면서 엔딩 찍고 글쓸라 햇더만 다적어놨네 ㅋㅋㅋ

나도 존나 재밋게 하는중

0

나는 메트로배니아 게임에 그리 재미를 못붙이는 타입인데

드레드는 진짜 시간가는줄 모르고 재밌게 했었음

ㄹㅇ 갓겜..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33086 [플스] 라오어2 살라는데 이거 사면됌? 이태곤 0 1 시간 전 25
33085 [닌텐도] 다펄 이제 세번째관장 이겼는데 6 씹뜨으으으으억 0 7 시간 전 77
33084 [플스] PS5 사용자 Apple TV+ 6개월 무료이용가능 4 년째게임중 0 8 시간 전 142
33083 [기타] 엑스컴2 할려고하는데 3 빠틱 0 12 시간 전 60
33082 [닌텐도] 드퀘 11 vs 테일즈오브 베스페리아 구매 3 승려 0 12 시간 전 78
33081 [닌텐도] 스위치로 디아2 레저렉션 해보신분? 6 잉여17호 0 12 시간 전 131
33080 [플스] 펌웨어 버전 물어보는거 1 부탄가스 0 13 시간 전 51
33079 [닌텐도] 닌텐도 게임 사고 싶은데 8 フィー 0 13 시간 전 113
33078 [닌텐도] 푸키먼 브다 사서 할만함? 닼린이 0 13 시간 전 31
33077 [플스] 드퀘 스피드런 신박하네. 혹 RPG 스피드런 영상추천 가능?? 3 사마리치킨 0 16 시간 전 93
33076 [닌텐도] 운동합시다 뒤돌아보다 0 17 시간 전 94
33075 [닌텐도] 아 다음부터는 포켓몬 타입 컨셉은 하지 말아야지 2 느그본체만수무강 0 1 일 전 209
33074 [닌텐도] 님들 지금급함 8 9회말만루투스트라... 0 1 일 전 217
33073 [닌텐도] 횽들 스위치 2인용 게임 추천좀 4 초아랑모텔감 0 1 일 전 179
33072 [닌텐도] 최고의 에뮬레이터 찾았다 6 가로잼 0 1 일 전 345
33071 [닌텐도] 닌텐도 스위치 다이아몬드 펄 키링 키홀더 주는 특전 예약 다... 2 반다크홈 0 1 일 전 116
33070 [플스] 수능끝+연말 여파 공부의힘 0 1 일 전 122
33069 [플스] 이번에 예구 1 패닉이적같은넘 0 1 일 전 101
33068 [플스] 플4 프로 어떻게 처분하지 4 이태곤 0 1 일 전 227
33067 [플스] 얏호 예구 성공!!! 3 잉잉여요야 0 1 일 전 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