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교통사고 사망자 2차 반감기 진입

2020년 교통사고 사망자 2차 반감기 진입 (도로교통공단) /  2021-06-15

 

[도로교통공단_이미지자료] 2020년 교통사고 사망자 2차 반감기 진입2.png

 

@ 인구

한국 5178만 (2020년)

독일 8324만 (2020년)

영국 6722만 (2020년)

프랑스 6739만 (2020년)

일본 1.258억 (2020년) - 교통사고 사망자 2839명

미국 3.295억 (2020년)

 

안전교육을 많이 한다는 독일과 프랑스도 2008~2009년까지도 사망자가 많았다. 처벌이 심하다는 미국은 아직도 1차 반감기에도 도달하지 못했다. 왕실 주도로 교통안전교육을 했던 영국의 사망자는 다른 나라의 절반 수준이다.

 

한국은 선진국들 보다 20년이나 늦게 최고치를 찍었지만 시설이나 교육에 투자한 것에 비해서 사망자 감소속도가 빠르다.

 

참고 : OECD 회원국 교통사고 비교 

100만명 당 자동차 보유대수는 평균이하지만 도로가 선진국의 1/3~1/2 정도라서 도로가 막히고 주차하기도 힘들다.

 

=============================================

◈ 일본의 교통사고 사망자 

일본 연간 교통사고 사망자 67년만에 3000명대로 떨어져

日 교통사고 사망 사건 14%가 노인 과실이라는데…


@ 65세 이상 고령자의 사망 비율

1995년 30% → 2005년 40% → 2010년 50% → 2016년 54.8%로 증가

2017년 사망자가 발생한 교통사고의 14% 이상이 75세 이상 운전자에 의한 것

고령층 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 증가 중.

 

@ 75세 이상 고령자 전용의 새 운전면허 발급 예정

자동 브레이크 등 안전기능을 갖춘 차종에 한해 운전이 가능

 

@ 제10차 교통안전기본계획 추진

자동운전 기술 개발과 고령 운전자 대책 등을 통해 2020년까지 연간 교통사고 사망자를 2500명 이하로 감소

 

=============================================

◈ 한국사람들이 알면 놀라는 일본의 교통문화  2021. 9. 19. - ぱく家(박가네) 

 

[1970년] 사망자 1만6765명 - 1차 교통안전교육 시작

[1992년] 사망자 1만 1452명 - 2차 교통안전교육 시작

2020년 사망자는 3천명 이하(2839명)

 

@ 10만 명당 교통사고 사망자수 (2019년 기준)

한국 6.5명, 일본 2.54명

 

일본의 고속도로 : 제한속도가 기본은 100km지만 상황에 따라 70~80km로 변경. 자신도 모르게 고액의 벌금과 벌점을 받는다.

일본의 고속도로는 속도가 바뀌는 지점을 확인하기 어렵고 경찰이 숨어있다가 단속한다. 

 

요약 : 금융치료 =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

 

=============================================

한국 

[뉴스터치] 경찰, 교통 단속카메라 설치 크게 증가 2020-11-03

 

새로 설치한 교통 단속 카메라 숫자가 크게 증가
올해 8월까지 설치한 새 단속 카메라는 1천4백 여대(지난해 1천3백여대)

전국에 설치한 단속 카메라는 올해 연말쯤 1만대를 돌파

 

2020년 기준 단속카메라가 전국에 1만대 이하인데 매년 천대 이상을 신규로 설치.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한국은 중간에 운전을 발로해도 면허를 발급하였는데 교통사고 사망자는 급속도로 줄어들고 있다. 

 

일본처럼 고령자의 사고나 사망이 증가하는 추세이기 때문에 면허반납이나 갱신 할 때 검사강화가 필요하다.

24개의 댓글

13 일 전

보행자들이 사고 위험성을 깨닫고 많이 조심하는것과 더불어 ADAS 도입으로 치명적인 사고가 줄어드는게 원인이 아닐까

0
13 일 전

전방추돌금지 덕분임

나도 최근에 옵션값 뽑음

기술 발전으로 사고는 다 줄거임

2
13 일 전
@봄봄여름

센서인식으로 가까우면 자동으로 브레이크작동되는 건가요?

0
13 일 전
@연아의햅틱

넵 사고한번만 막아도

옵션값 뽑아요

오토바이랑 추돌할뻔했는데

스스로 멈추더라 신기하면서 뿌듯

0
13 일 전
@봄봄여름

아직 그거 탑재 안된 차들이 훨씬 많아서 유의미할 정돈 아닐듯 아직

1
13 일 전
@봄봄여름

ㄹㅇ 지난주에 뒈질뻔한거 살아따

0
12 일 전
@봄봄여름

아 그짤 생각나네

전방추돌금지 옵션 장착한 차량이 정신줄놓고있다가 추돌할뻔한거 막아주니까

운전자가 "와 씨바 옵션값뽑았네" 하는거 ㅋㅋㅋㅋ

0
12 일 전
@비온다구

맞음 ABS 같은 느낌이긴한데

사각에서 나오는 오토바이 못보고

직진할라 했는데 띠띠띠 울리고

자동으로 멈춤

차 안바꿨으면 끔찍하다

코로나 접종하러가서 사고날뻔

0
11 일 전
@비온다구

https://www.youtube.com/watch?v=L7ohGW8poOg

ㅋㅋㅋㅋㅋㅋ

0

한국 운전자들 수준 엄청 빠르게 높아졌지

10년 전 만 해도 차도는 무조건 자동차 우선이니 골목이든 어디든 무지성으로 엑셀 밟는 아재들 투성이었는데, 지금은 조심하자너

안전보조장치의 급속한 발전과 보급도 한 몫 하고

0
13 일 전

한문철티비로 블랙박스 사고영상 보면서

 

미리 어떤 방식으로 사고나는지 학습하는 효과도 큰듯

2
@핑구야

나도 이게 맞는것 같다

요즘 유튜브에 블박영상 보면서 나도 저럴땐 조심해야겠다 많이 느낌

0
13 일 전

어딜가나 차가 막혀서 그런가 ㅋ

0
13 일 전

이건 기술 발전의 도움이 크지.

그리고 사실 우리나라는 기존에의 운전교육이나 운전자 수준이 흔히 말하는 지금 틀딱세대 수준이 개씹창이었다가

운전자 평균 연령이 낮아지고 수준이 올라가면서 급락한거라고 보는게 맞음.

물론 반대쪽끼리(학식-틀딱)극과극은 여전히 씹창이지만 평균연령은 그렇지 않아진게 진짜 큼.

0

반감기 추세 그래프에 2013년 2016년 적힌거 해당 반감기간이 13년 16년이라는거 아니냐? 잘못 입력한거 킹받네

0
13 일 전

일본 벌금이 미쳤더만

우리나라도 일본 벌금 따라가면 더 줄어들듯

1
13 일 전

화물차들 신체요건이라던지 좀 빡세게 했으면

0
12 일 전

인간은 운전을 하면 안됨

0
12 일 전
[삭제 되었습니다]
12 일 전
@쿠키큐키

그래도 사고나는새끼들보면 규제가 ‎아니라 처벌이 문제인데

0
11 일 전
@쿠키큐키

처벌이 세다고 사고 안 일으킬까. 사고가 다른 범죄처럼 일부러 하는 것도 아니고 실수로 날 수도 있는건데 제한속도 줄이는 것도 효과는 있겠지. 물론 나도 짜증남.

1
11 일 전
@쿠키큐키

그것도 다 첫단추 잘못 꿰서 그럼 ㅈ만한 나라에 차가 너무 많음

0
12 일 전

20년전 자동차 충돌테스트랑 현세대 자동차들 충돌 테스트 영상보면 어느정도 이해가 감

1
12 일 전

한문철TV 영향도 클거 같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1371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물론 내가 다 죽였지". 마이크가... 1 그그그그 1 12 시간 전
11370 [기타 지식] 옷장에 남길 옷 - M65 필드자켓 27 Ralph 14 20 시간 전
11369 [역사] 빤쓰런 군주 유비 14 털달린바퀴벌레 1 1 일 전
11368 [기타 지식] 1990년대 환자이송용 스트레처. 4 ASI 1 2 일 전
11367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남성들만 노렸던 범죄자. 사람들은 그를 &qu... 9 그그그그 4 2 일 전
1136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그녀와 함께 살았던 남자들의 죽음. 그녀는 ... 3 그그그그 2 4 일 전
11365 [과학] 위드 코로나와 코로나 백신 관련 응급의학과 전문의 글 (긴글) 41 바이코딘 47 4 일 전
11364 [호러 괴담] 오싹오싹 조선 괴담 모음 21 떡치면떡나오는사람 23 6 일 전
11363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식인범. 4 그그그그 6 6 일 전
11362 [기타 지식] 취업팁) 면접은 인상이 전부다 35 기미나 25 6 일 전
11361 [과학] <강력의 탄생> - 추천합니다 7 미분가능하지않은... 5 7 일 전
11360 [기타 지식] 하이데거가 바라본 니체의 신 죽음 12 실용화성악 8 7 일 전
11359 [기타 지식] 붓다의 가르침은 세상으로부터 물러나는 것이 아니다. 9 실용화성악 10 7 일 전
11358 [역사] 태국과 베트남의 역사적 경쟁과 향후 전망에 관하여 32 골방철학가 24 7 일 전
11357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360억 원 로또 당첨자. 그가 어느 날 사라졌... 11 그그그그 8 8 일 전
11356 [역사] 위(진)촉오 를 통일한 사마의 일족, 이후 뒷이야기. 17 4891556 13 8 일 전
11355 [과학] 오싹오싹 우주 근황의 조금 더 자세하고 정확한 설명.physics 21 샤킬오닐 17 9 일 전
11354 [기타 지식] 일본은 왜 파칭코장에 줄을 서는가? - 100% 리얼 파칭코 이야기 25 파파이스존스 13 9 일 전
11353 [기묘한 이야기] 군대 썰, 실화) 군대에서 근무서다 UFO 본 썰 18 야삐 4 10 일 전
11352 [기묘한 이야기] 한밤중이니까 군대 기묘한썰 1 잠은깊게꿈은야하게 0 10 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