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제발 위로좀

0cbb4c60 29 일 전 381

평생 엄마랑 붙어살다가 갑자기 서울에서 혼자 자취하러 떨어졌는데 지금 엄마 보내고 나니 진짜 아무것도 못하겠어...이 넓은땅에 조그마난 5평 원룸에서 의지할곳 하나없이 너무 허무하고 슬퍼

33개의 댓글

713e638e
29 일 전

힘내라 개붕아

0
0cbb4c60
29 일 전
@713e638e

고마워..

0
a53431ab
29 일 전

직장때문에 ?

0
0cbb4c60
29 일 전
@a53431ab

대학...

0
a53431ab
29 일 전
@0cbb4c60

공대면 석박까지해! 집에 안보내주니까 외로울틈이없어

0
0cbb4c60
29 일 전
@a53431ab

상황 되기 전까진 그까이꺼 싶었는데 지금은 못하겠음

0
fda5f626
29 일 전

세상을겪어봐라 개붕! 어리광은 그만

1
6040646c
29 일 전
@fda5f626

냉정하지만 맞는말..

0
6040646c
29 일 전
@6040646c

아오 씨발 숫닉 마지막에 놓치네

0
0cbb4c60
29 일 전
@fda5f626

난 아직 너무 덜커서 부모 밑에 있어야 할거같음

0
fda5f626
29 일 전
@0cbb4c60

너가 천재라서 13살에 대학 가는 영재 정도가 아니면 그나이때는 혼자도 살아보고 하는거다

사실 삭막하다 그래도 세상이 뒤지란법은 없는거임 ㅋㅋ 그래 그러면서 부모님의 소중함이랑 너한테 희생하신

감사함도 알게되고 얼마나좋냐 전화나 자주 드려라 잘 지낸다고

1
581f5edf
29 일 전

남자야 여자야

0
0cbb4c60
29 일 전
@581f5edf

여자임..

0
581f5edf
29 일 전
@0cbb4c60

남친 사귀셈 ㅋㅋ

0
e147d94b
29 일 전

군대안다녀옴?

0
3a1f9f8a
29 일 전

화이팅 할수있다!

0
81b8cfa9
29 일 전

언젠가 겪어야 하는 일이야

고독에도 익숙 해져야하는 순간이 다가온거지

 

영원히 피할건지

지금 익숙해져서 툭툭 털고 지낼건지 잘 고민해봐

 

너무 힘든 지금 이 순간도 지나서 회상하는 순간이 올테니까

 

잘할 수 있을거야, 어느 누군가도 한번씩은 겪어왔고 너도 잘 이겨낼수 있을거니까.

 

화이팅!

 

1
e205288d
29 일 전

고독은 좋은것이다

1
38c5b3da
29 일 전

남친사귀면 끝나겠다 나랑 사귀자.......

0
08b2d745
29 일 전

대학갈 나이에 독립했는데 이런거면 니네 부모님이 딸 잘못키운거다.

온실속 화초로 키운거지.

집안일 하나 안시키고 어떻게 하는지도 안가르치고 철부지로 키운거지.

이런 애들 교정하기에 특효약이 군대인데 여자는 뭐 답 없지.

1
79116265
29 일 전

너무 온실속 화초 아니냐 난 대학자취 + 직장2년동안 계속 자취생활했는데 혼자 개꿀띠더만ㅋㅋㅋ

0
a2065c88
29 일 전

너 엄마는 얼마나 힘드셨겠니... 당당히 잘지내야 그 힘든시간 이겨내오신 보람이 있지

0
8796821d
29 일 전

못할게 뭐가 있어

요즘 검색하면 다 나와는데

 

천천히 하나씩 검색하거나

모르면 부모님께 여쭤보고

해보면 잘 할수 있을거야

0
15d214df
29 일 전

뭐야 엄마 보냈다고 해서 돌아가신줄 알았는데 집으로 가신거였어?

살다보면 익숙해질꺼야 자주 놀러가서 좋은시간 보내고 데이트도해

0
ba21a534
29 일 전

ㅋㅋㅋㅋㅋㅋ힘내고 자시고 할것도 없음 그게 당연한거고 디폴트인데 이제껏 특별한 인생 살아온거임

0
cf397b95
29 일 전

나도 그랬는데 좀만 참으면 혼자 사는게 편해지는 날이 올거다

정 우울하면 여자친구라고 사겨

0
c46f698d
29 일 전

집에 바퀴벌레 만나고 음식물 쓰레기 치우러 댕기고 변기에 묻은 지저분한 거 씻고 청소하고 술에 만취해서 집에 들어오다보면 다 내려놓게 됨

0
1f60cfa0
29 일 전

ㅋㅋㅋㅋㅋ 왤케 귀엽냐 ㅋㅋㅋㅋ 어머니가 평소에 잘해주신듯

친구들도 이번기회에 많이 사귀고(허튼짓거리 하는놈들 있으니깐 잘가리고) 언제까지고 엄마랑 같이 있을수없는거니깐

정 엄마랑 붙어있고 싶으면 부지런히 공부해서 칼졸업하고 고향에 취직해서 같이 살자

0
1901c04d
29 일 전

어머니돌아가신줄알겠네 뭔

0
972b90d9
29 일 전

응애!!

0
7c46ddb2
29 일 전

슬픈건 이해하지만 만 19살 넘었으면 이제 어른임. 어른답게 씩씩하게 잘살아!

0
f59886b3
29 일 전

친구들불러

 

0
77b8b187
29 일 전

이런거에 외롭다면 앞으로 어떻게 살려구... 부모님이 더 슬퍼하셔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8065 필기구 없어진게 고민이다 0efe7827 1 분 전 0
338064 인생 헛산거 너무 후회된다 2 628e45ad 6 분 전 18
338063 설거지론 오늘처음봤는데 괜히 우울하네.. 18 6c844b43 1 시간 전 193
338062 소개팅조언점 4 03bbd80f 2 시간 전 90
338061 후배 손절 12 49150048 3 시간 전 146
338060 직장일 생각때문에 다른 일 전혀 못한다... 2 daa2b43b 3 시간 전 67
338059 나의 남자 부모가 너무너무너무 싫은데 어캐해야함 ?? 3 e9aa4fc4 3 시간 전 171
338058 대겹 2차 임원 면접 본경험잇는 사람잇니... e5ec6cc4 3 시간 전 45
338057 나 대학생이고 급한일때문에 햇살론유스 300만원만 받으려고 ... 14 d8465ff4 4 시간 전 124
338056 친구발인 안가면 너무쓰레기지? 4 856b28f4 4 시간 전 159
338055 진짜 궁금해서 물어보는데 떡정이란게 진짜 있어?? 6 03a197b1 4 시간 전 242
338054 요즘 왤케 무기력하고 외롭지 2 745992fb 5 시간 전 74
338053 새벽에 뻘글 써봤어 7 a3bdd41b 5 시간 전 64
338052 너네 집 비밀번호 까먹은적 있냐 4 d1be30fc 5 시간 전 76
338051 생물학초보 학식 개붕이 질문 8 2e1d316f 5 시간 전 109
338050 아파트 있는데 청약해지할까?? 2 09186598 5 시간 전 69
338049 스노보딩 하고싶은데 11 8638b0d1 5 시간 전 64
338048 현장직하다가 사무직 전환하는데 진짜 사무직 미생같음????????? 7 a547b29c 5 시간 전 127
338047 (약혐 상탈 주의) 171/83 헬린이 씹돼지임? 8 61bdccfe 6 시간 전 259
338046 직장인 연애목적 소모임 가입 고민 9 0acc0f17 6 시간 전 1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