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수도권) 부동산이 오를 수밖에 없는 이유.

도발인지 모르겠지만 실제적으로 수도권 부동산은 오를 수밖에 없다.

 

스스로 (집값을 낮추는/혹은 안정화하는) 공급을 틀어막고 있기 때문이다.

 

 

1. 신도시

 신도시 개발은 주변 민심에 엄청난 타격을 준다.

이유는 간단하다. '공급과잉으로 집값이 떨어지니까.'

거짓말 같은가??창릉/운정신도시 주변 민심을 보라.

아니. 같은, 단지에서도 분양가가 낮다는 이유만으로

선을 긋는 일이 비일비재한데... 다른 단지가 내 집값을 낮춘다?

절대 용납하지 않지.

 

2. 임대주택

  임대주택은?? 당연히 반발이 심하다. 바로 집값이 떨어지니까.

실제로 보금자리주택이니 행복주택. 주민 반발로 공급량이

뚝 떨어졌다. 왜?? 집값이 떨어지는 요소니까.

 

3. 청년주택/신혼부부주택

  임대주택과 마찬가지다. 상식선에서 생각해 보라.

청년에게 싸게/신혼부부에게 싸게 집을 임대한다는데..

주변 집있는 사람들이 집값 떨어질까봐 걱정하는거 당연하다.

 

4. 재개발 재건축.

 재개발-재건축을 하면?? 이건 더 문제다.

재개발 재건축은 당연히 돈이 된다. 주변 집값을 더 올리는 요소이고.

돈을 불리기 위해서 비싼 평형/비싼 내장재만 고집하다 보니

자동적으로 분담금이 올라가고, 현금 없는 사람들은 쫒겨난다.

물론 이것도 잘 진행되서 재개발/재건축이 이루어지는 경우에 한한

이야기고(아 어떤 뉴타운지구는 기존 원주민 70%가 유랑객이 됐다는 분석도 있다), 보통은 집주인-기존 원주민 사이에 분쟁이 극대화되어 재개발 재건축을 추진 못하는 경우가 흔하다. 왜냐. 집 주인은 돈을 벌어야 되고, 기존 원주민은 당장 쫒겨나야 하니까.

 

 사실 이런 말 하면 좀 무섭지만...외부 경제적 타격 빼곤..

이게 풀어질 일이 있을까??

 

63개의 댓글

2021.09.22
@lilllilillilll

ㅇㅎ

0
2021.09.22
@크림소보로빵

그정도 자산가가 여기다 물어본다고?ㅋㅋㅋㅋㅋ

 

사장님, 가로주택사업은 빌라같은 대지권 적은 건물주한테는 손해인데 사장님처럼 대지권많고

 

지분 많은사람한테는 물론 돌아가는 것도 많겠지만 돈 묶일것도 생각해야함 아마 아파트분양 받아도

 

환급분이 꽤 있을건데 그 돈이 묶이는 자체가 개손해입니다. 그냥 오르면 털고 나가시고 상급지에 재투자하시는게

 

최고실듯. 저는 뭣도 모르는 무지랭이라 이만큼만 쓰고 답글 안달겠습니다.

 

더 좋은 방향은 투자부동산이랑 상담하시는게

1
2021.09.22
@죽은빈라덴

웅 ㅈㄴ 무지렁이라 진짜 좆도 모름...

사실상 부모님이 알아서 하시겠지만 어떻게 될지 궁금해서 물어봄

0
2021.09.23

갑자기 온국민이 부동산 전문가가 되버렸으 ㅋㅋㅋㅋ

0
@dsagdbfs

작년에 오랑우탄도 먹는다는 주식장을 통해 주식에 입문한 주린이들이 주가 흐름에 통달한 현자인척 하는것과 비슷하다고 봄ㅋㅋㅋㅋ 걍 시대의 흐름상 이득본건데, 존나 미래예측으로 집을 샀으며 이집값은 안떨어질거다! 내가 예언하나 한다!!!! 이런느낌임

0

지방이전으로 인재유출로 인한 기업손실>서울 내 법인세 지출

공기업말곤 못내려감 ㅋㅋㅋ

0
2021.09.23

우상향이고 불패고 다 맞아, 다만 급등을 했으니 그에 따른 조정은 올것임, 예전 가격으로 돌아가진 않더라도 기간 조정이 될수도 있고,,, 지금 너도 나도 부동산 밖에 모르는데 굳이 고점을 문다? 능력 되면 고점 물고 살면 되지만 굳이 그 리스크를 들어갈 필요는 없다고 봄, 물론 그러려면 다른 투자를 해서 자산을 불려야지, 긴 관점으로 보면 주식도 코인도 우상향이지, 고점에 물린 사람들이 문제일뿐

0
2021.09.23

기본적인 내용이나 모르는 사람도 많던데 인구 감소가 부동산 수요 감소로 이어지지 않음. 세대수가 감소가 되야 부동산도 수요 감소가 됨. 현재는 꾸준히 세대수는 증가하고 있음

2
2021.09.23

어짜피 표때문에 정책적으로 부동산 가격을 낮출순 없음. 외부충격 크게오고 금리폭풍 상승하면 매물 쏟아지면서 가격조정옵니다. imf에 한번 리먼때 한번 서울기준으로 20% 이상 조정옴. 그런데 조정온다고 살수 있느냐? 금리가 씹헬이라 보통 엄두를 못냅니다. 그때 용기를 가지고 사자의 심장으로 각 잘 잰사람들이 건물주가 됩니다.

 

그리고 서울만 우상향입니다. 경기도는 재건축 건축연한 채워도 옆동네 논밭 싸게 매입해서 건물올림. ㅇㅇ 분당 재건축 엎어졌을때 어이가 없었음.

0
2021.09.24

지방이 뒤지던 말던 난 살고싶으니까 공급풀어주라는건데 절대 그럴일 없고 결사 반대할거임

같이 죽던가

0
2021.09.24

근데 읽을거리판에는 ㅇㄱㄸ 얘기나와도되지않나??

0
2021.09.24

꺼-억

0
2021.09.24

그냥 38선 너머의 그분이 서울 좀 박살내주면 집값은 알아서 조정될듯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1372 [자연] 유화를 그리던 사람의 이야기 뭐예요돌려줘요 0 9 시간 전
11371 [감동] 그림쟁이 이야기 16 뭐예요돌려줘요 4 2 일 전
11370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물론 내가 다 죽였지". 마이크가... 6 그그그그 6 2 일 전
11369 [기타 지식] 옷장에 남길 옷 - M65 필드자켓 45 Ralph 23 3 일 전
11368 [역사] 빤쓰런 군주 유비 14 털달린바퀴벌레 2 3 일 전
11367 [기타 지식] 1990년대 환자이송용 스트레처. 4 ASI 1 4 일 전
1136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남성들만 노렸던 범죄자. 사람들은 그를 &qu... 9 그그그그 4 5 일 전
11365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그녀와 함께 살았던 남자들의 죽음. 그녀는 ... 3 그그그그 2 6 일 전
11364 [과학] 위드 코로나와 코로나 백신 관련 응급의학과 전문의 글 (긴글) 41 바이코딘 48 7 일 전
11363 [호러 괴담] 오싹오싹 조선 괴담 모음 21 떡치면떡나오는사람 23 8 일 전
11362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식인범. 4 그그그그 7 9 일 전
11361 [기타 지식] 취업팁) 면접은 인상이 전부다 36 기미나 26 9 일 전
11360 [과학] <강력의 탄생> - 추천합니다 7 미분가능하지않은... 6 9 일 전
11359 [기타 지식] 하이데거가 바라본 니체의 신 죽음 12 실용화성악 8 9 일 전
11358 [기타 지식] 붓다의 가르침은 세상으로부터 물러나는 것이 아니다. 9 실용화성악 10 9 일 전
11357 [역사] 태국과 베트남의 역사적 경쟁과 향후 전망에 관하여 35 골방철학가 28 9 일 전
1135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360억 원 로또 당첨자. 그가 어느 날 사라졌... 11 그그그그 9 10 일 전
11355 [역사] 위(진)촉오 를 통일한 사마의 일족, 이후 뒷이야기. 17 4891556 13 11 일 전
11354 [과학] 오싹오싹 우주 근황의 조금 더 자세하고 정확한 설명.physics 21 샤킬오닐 17 11 일 전
11353 [기타 지식] 일본은 왜 파칭코장에 줄을 서는가? - 100% 리얼 파칭코 이야기 26 파파이스존스 13 12 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