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든 사람이 선 넘으면 어떻게 할까?

c39073f6 2021.08.01 508

친구 하나가 되게 힘든 상황에 빠짐. 멘탈적으로도 그런 거 같아.

그래서 연락을 쉬자고 하는 과정에서, 혹은 주변인들이랑 관계 정립하는 과정에서 약간 돌려서 주변인 (나랑은 막 알기 시작했고 얘랑은 이미 친한)들 사이와의 관계에서 빠져달라고 하더라고. 내가 있으면 좀 그렇대.나랑은 따로 연락하는게 더 좋다면서. 그 사람들은 얘 사정 모르니까 즐겁게 지낼 수 있다고 하더라고.

 

내가 그 사정을 다 알고있으니까. 아마 내가 그 사정을 알고 있는게

독처럼 작용한 것 같기도 하고. 지금 그런 말을 부탁한것도 아니고

통보식으로 했는데, 이게 되게 기분이 나쁘네. 이해가 안가는 부탁은 아닌데 말야.

 

내 주변인들은 너 감정쓰레기통 취급 받을수도 있다면서, 발 뺄 준비하라고 하더라. 확실히 선을 넘긴 했는데. 이게 얘 사정이 너무 안 좋으니까

내가 이걸 이해를 해야할지, 이해를 한다고 해도 내가 이걸 어떻게 표현하고 어떻게 풀어나가야 할지 감이 안온다.

 

조언좀 부탁해 

13개의 댓글

3340919d
2021.08.01

 

한쪽만 일방적으로 희생하는 관계는

어그러질 가능성이 백에수렴한다고

생각하는 사람임

 

내가 힘들다고

나만 힘들다고 남에게 피해를 온당하게

떠넘기는 새끼가 친구임?것도 의견조율도 아니구 통보로?ㅋㅋㅋ

 

게다가 자기맘 불편하다처도

고민 못 털어놓는

사람들하곤 웃으면서 잘 지내는게 가능?

..상식선에선 이해안가네ㅋ

2
c39073f6
2021.08.01
@3340919d

일단 얘 힘든거 끝나고 잠수 풀리고 이야기를 하든 하는게 맞겠지?

0
62bf08ce
2021.08.01

자살까진 안할정도로만 관여하고 선은 그으셈

 

1
9eea9261
2021.08.01

그냥 냅둬도 끝날 관계같네 굳이 맞춰주지말고 그냥 하고싶은대로 하라고해

1
a87d80e5
2021.08.01

그 친구가 힘든 상황에 가기전까진 어떤 친구였는지를 먼저 생각하고 행동할듯

1
c39073f6
2021.08.01
@a87d80e5

가끔 저럴때 제외하면 꽤 괜찮은 사람인데…

점점 실망하게 되긴 하네. 내가 편해서 막대하는건가?

0
a87d80e5
2021.08.01
@c39073f6

그렇다면 선을 확실하게 그으면서 알려줘야지. 시기는 개의치말고 선을 넘는 순간 알려주는게 좋음

0
c96ae817
2021.08.01

아 이거 이해함. 이런 사람있음. 개붕이도 어느사람 때문에 감정힘들다고 모르는 편의점 직원한테 감정소모하지는 않잖슴. 몸에서 멀어지면 마음에서 멀어진다고 감정소모도 거리두고 그러면 나은거지.

 

그거랑 별개로 사정을 얘기하면서 부탁한것도 아니고 통보하는거는 감정문제가 아니고 예의를 밥말아먹은거임. 개붕이는 알아서 떨어져 나간걸 복으로 알고 그냥 영원히 거리두는걸 추천.

1
c39073f6
2021.08.01
@c96ae817

사정은 이미 들어서 알고 있고 사정땜에 거리 두겠다고 이야기는 했어. 문제는 그 이후에 이런 말을 들어서 그렇지.

 

적어도 이야기는 하고 제대로 끝맺고 싶은데.

일단 얘 잠수 끝나고 힘든게 좀 해결 되면

하는게 맞겠지?

0
c96ae817
2021.08.01
@c39073f6

개붕이 본인이 그렇다고 생각하면 그런거지뭐. 개붕이 글쓴거 보니까 상대를 꽤 괜찮게 생각한거 같아서 더 아쉬운거 같은데 돈도 그렇고 사람도 그렇고 진짜로 얻고 싶으면 상대가 개붕이를 따르게 만들어야지 상대를 좇으면 보통 손에 들어오지 않게 되어 있어.

0
c39073f6
2021.08.01
@c96ae817

잘 따르는 동생이긴 한데, 결정적으로 이럴때 예의가 부족한거 같아서 실망하게 된다...

0
c96ae817
2021.08.01
@c39073f6

잘 따른다고 잘 해주기만 하면 진짜 몇몇 사람 좋은 사람 제외하고는 대부분 상대를 얕잡아보게 되어있음. 매너와 예의는 상대방으로부터의 두려움에서 시작하는거임.

이 기회에 아닌건 아닌거라고 딱 자르고 행동하셈. 이 일이 아니었어도 이런식의 관계가 건전한 관계로 유지될 가능성이 없음

0
08ab34c3
2021.08.01

난 이런거 있을 때 잘 모르겠더라 판단을.

 

내 입장 생각해보면

너 힘든건 이해 하는데 니가 불편하다고 왜 나하고 그 사람들하고 관계를 끊게 하려고 하냐 이기적이다.

라고 말하거나.

 

걔 입장에서 생각해보면

그건 나중에 얘기하자. 그렇게 통보하듯 얘기하는 건 아닌 거 같다.

정도로 얘기할거 같음.

 

인간관계 넘나리 어렵다리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5263 24인데 나 난독있는거 같아.. 1 72950c24 33 분 전 35
335262 화이자 2차 미룰지 말지 고민 5 81311639 37 분 전 56
335261 면접 캐주얼복장 고민 a1491d56 37 분 전 15
335260 알중이인데 정신과약 복용하는개붕이들있냐? 1 f1f8ba76 41 분 전 19
335259 내일 점심 뭐먹을지가 고민 1 80a22cb1 42 분 전 10
335258 우리아빠 취미가 TV보기인데 11 26fdb1ab 1 시간 전 104
335257 진로고민인데 어떤게 괜찮을까 15 d1722d99 1 시간 전 72
335256 프라모델 같은거 통신 판매업은 어떻게 시작해야해? 7 5cfba43c 2 시간 전 116
335255 회사에는 소심해도 일만 잘하면 8 4ebf84c0 3 시간 전 189
335254 좋은회사 들어갔는데 울적하다 11 ab34da65 3 시간 전 307
335253 무난하게 입는 게 뭐임? 16 422aaa5a 3 시간 전 159
335252 고민거리라긴 좀 그런데 고정지출 질문 예/아니오 11 7b8291fc 3 시간 전 86
335251 나중에 엄마 돌아가시면 어찌살지.. 11 2ad48215 3 시간 전 131
335250 가끔씩 생기는 미칠듯한 집착이 생김 10 1ff1af11 3 시간 전 192
335249 대체 직장다니면서 어떻게 공부를 해야하냐 12 8a98060e 3 시간 전 236
335248 계약직으로 들어온년 개빡치네 ㅈ같은년 33 b29c100f 4 시간 전 409
335247 사촌형이 pt받고싶다고 하는데 16 2c8022e1 4 시간 전 275
335246 병먹금을 못해서 고민임 6 01235834 4 시간 전 66
335245 여자 체지방율 19퍼면 관리 좀 하는 편?? 9 852856a0 4 시간 전 260
335244 취업 회사 고민글입니다. 28 e5c9cccd 4 시간 전 1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