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급루팡]연애/고민상담해줄게 댓글로 적고가!

73cae08a 2021.07.26 303

내가 내 연애는 못하는데

 

남 연애 조언과 상담은 참 잘하거든!

 

내가 유튜브, 글, 주변사람, 경험 등등을

 

토대로 최선을 다해 답글 달아줄게!

 

 

일단 난 20대 후반 여붕이야

 

월요일인데 할 게 너무 없어서

 

심심해서 올려봐썽

 

62개의 댓글

73cae08a
2021.07.26
@89fe6c84

사람을 사람으로 잊는 방법도 좋은 방법이지만

그건 좋은 사람을 만났을 때의 경우고,

세상에 이상한 사람은 많아. 특히나 어플 같이 사람을

쉽게 만날 수 있는 곳일 수록 이상하고 특이한 사람 많아.

좋은 사람 만나면 괜찮은데... 이상한 사람을 만나서

굳이 나는 너가 조급한 마음으로 지금 순간의 마음을 잊겠다고

겪지 않아도 될 사람에 대한 상처와 불신을

지금 겪을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

 

시국이 시국인 만큼 사람에 대해 중점을 두기 보다

너 자신에 대해 좀 더 중점을 두는 시간을 가지는 게 좋을 것 같아.

 

꼭 지금 드는 그리움과 생각을

생각하기 싫다고 부정하려고 하기 보다는

지금 이런 생각이 드는 구나, 지금 내 상태가 이렇구나하는 정도로만 생각하며

너의 상태를 인정하는 게 더 도움이 될거야.

2
89fe6c84
2021.07.26
@73cae08a

그리움에 가려져서 좋은 사람 찾지 못할까봐 조바심 나기도 해

생각에 휩쓸려서 더 질척거리고 자신감도 다 버려버릴까봐 외면 하게되고 가족들이나 친구들한테 하소연 하는것도 지쳤어

너 상담 잘하는구나

0
5121b7a6
2021.07.26

소개팅에서 말을 잘 못하겠음 단답하거나 취조하는게 됨

뭐하세요? 뭐했어요, 소개남은 뭐하세요?

주말 잘 보내셨어요? 네 잘보냈어요. 소개남은 잘보내셨어요? 이러면서 계속 물으면 반사되는 식임

할말이 없어지면 어디사세요, 취미 뭐세요, 묻는 것도 취조하는 느낌임

모르는 사람과 어떤 식으로 말을 해야함?

0
73cae08a
2021.07.26
@5121b7a6

ㅎㅎㅎ 귀엽네... ㅎㅎ 너무 어렵게 생각할 필요 없을 것 같아! 그냥 평소에 친구 대하는 것에서 조금 더 매력을 어필하고 수줍어하는 걸 추가하는 정도로 대해도 관계는 금방 발전할거야!

 

예를들어 오늘 점심에 평소 맛있어보이는 디저트 카페를 가서 마카롱을 사먹었어

그럼 마카롱 사진을 찍어서

 

오늘 드디어 먹고 싶었던 마카롱을 먹었어요! 라는 식으로 일상공유를 해보는 게 어떨까?

 

꼭 어떤 특정 사건이 있는 게 아니더라도

오늘 끝나고 전 ○○드라마를 볼 건데 혹시 이 드라마 아세요?ㅎㅎ

 

소개남 : 아뇨 잘 몰라요 ㅠ;

 

앗 아쉽다 이거 엄청 재미있는데

이런이런 내용이 진짜 신박해요! 다음에 시간나면 한 번 봐보세요 ㅎㅎ

라는 식으로 이야기를 해봐.

 

평소 너가 즐겨하는 취미, 너의 일상 패턴 "나는 오늘 이거했다~ 이런걸 해~"라는 식으로

이야기해도 정상적인 사람이고 너한테 호감이 있다면

이야기가 티키타카가 될거야 ㅎㅎ

 

1
5121b7a6
2021.07.26
@73cae08a

상세한 예시 고마워!

참고할게!

0
0527ef3e
2021.07.26

여자들이 맘정리하고 마음다 떠낫다고 말하면서

더 억지로 만나봤자 나만 상처받을거다라고 얘기하는데...

 

이런경우에는 정말 되돌릴 방법이 없는거겟지....?

평소에 싸울때는 열내고 억지부리곤 그랬는데

 

이젠 거의다 체념한듯한 말투로 그만하자 끝내자라고하면

다 끝난거겟지...?

0
73cae08a
2021.07.26
@0527ef3e

상황이 잠깐 이해가 안 되는데, 여자들이 그랬다고? 아니면 여자친구가 그렇게 말했다는 거야?

0
0527ef3e
2021.07.26
@73cae08a

여자친구가 그랬다는 말

보통 여자들이 저런말하면 진짜 다 끝난건지 궁금해서

0
73cae08a
2021.07.26
@0527ef3e

여자 남자를 떠나서 그 사람 성향이 어떤지에 따라 달라지는 거지...

여자라고 마음 떠낫다고 말했다고 정말 떠나고 영영 뒤도 안 돌아보고 그러지는 않아.

물론 그런 사람도 있고 그냥 케바케야.

그리고 어떤식으로 싸웠는지 모르겠지만

정말 끝장날정도로 싸운게 아니라면 시간이 지나면

화났던 감정은 휘발성이 강해서 자연스럽게 사그라 들거야.

그냥 여친한테 시간을 좀 주고 제대로 된 사과를 안 했으면

제대로 된 사과하고 기다려, 혼자 끝나다 뭐다 스스로를 괴롭게 만들지 말구

0
0527ef3e
2021.07.26
@73cae08a

대략 헤어진이유는

권태기 + 성향차이였어

평소 성향차이로 자주 싸우곤했는데 맞춰나가자 생각했고

나는 잘 맞춰왔다고 생각했는데 여자친구는 아니였나봐.. 꾹꾹 쌓인게 있었나봐

그러면서 지내다보니 권태기같은게 오게되었고

여자친구는 한번 나한테 신호를 주었어 근데 나는 그상황이

이전에 싸우던것과 동일한거라고 생각했던거같애

내가 확실하게 확신을 주지못했고 달래주지도못했어

그렇게 1~2주 소강상태였다가 여자친구가 술을 먹고 나한테 전화를 했고

다시 잘해보자라며 얘기 나눴어 나도 다시 마음먹고 잘해볼생각이었는데

갑자기 1주 뒤에 뜬금없이 그만만나자 그러더라...

다시 잘해보려 했는데 자기 맘이 다 떠난것같다고...

자기 마음이 이미 끝난거같고 미안하다고 그만했음 좋겟다라네

나는 다시 잘해볼 생각에 기대하고있는와중에 굉장히 체념한 듯한 뉘앙스로 이런 말을 들으니 벙찌다가도

허탈하더라

0
73cae08a
2021.07.26
@0527ef3e

어떤 상황인지 알 것 같네..

그리고 연인사이에서 흔하게 발생할 수 있는 상황 중 하나 인 것 같아.

그리고 너를 보니 내 남자친구를 보는 듯하다.

'나는 잘 맞춰왔다고 생각했는데'

 

평소에 너가 어떤 성격인지 잘 모르겠으나

꾹꾹 쌓인게 있는 것 보니

너가 달래주거나 다른 사람을 이해하는 면이 부족할 거라고 생각 된다.

내 남친도 그렇거든

 

그래서 말해도 그게 해결이 안 되는 거야.

받아들여지지도 않고

그래서 어느 순간부터 말하지 않게 됐어.

그냥 내가 버틸 수 있을 만큼 버텨보자고 생각하게 됐지

 

'이전에 싸우던것과 동일한거라고 생각했던거같애'

이 말도 내 남친이랑 생각하는 게 똑같아서 조금 소름 돋긴 했는데 ㅋㅋ

뭐 남자들은 대부분 그런 생각을 하니까...

 

하지만 동일하다고 해서 과연 그게 잘 풀렸던 걸까?

그것도 네 착각에 가깝다고 생각한다...ㅠㅠ

이야기가 또 나왔다는 건 풀어지지 않았다는 거야 ㅠ

물론 이 상황마저 정확하게 어떻다 말할 수는 없지만

 

그냥 내 경험일 빗대어 내 상황과 비슷하다고 생각해서 말하자면

여자친구는 지금 많이 현타가 온 것 같은데

나도 곧 현타가 올 것 같거든.

 

잘해보자고 얘기해도 결국에는 또 달라지는 게 없다고 생각했겠지

결국에는 또 해결 된 문제가 없다고 생각하겠지

그래서 이별을 말한 케이스가 아닐까 싶은데...

 

근데 이게 진짜 어려워

너가 어떤 특출나게 잘못을 했다기 보다는

 

사실 그냥 성향차이 입장차이야...

그래서 아무리 어떻게 해라 이야기 해도

성향이 안 맞으면 또 생길 문제라는 거야

 

지금 당장은 숨 고르게 두는 게 좋다.

 

여친 본인이 생각하기에도 성향차이라서 어쩔 수 없는 선택이라고 생각하겠지만

그걸 감안할 정도로 너가 평소에 잘해줬거나

 

다른 부분이 괜찮았으면 다시 대화를 하려고 하겠지

그게 아니면 그냥 두는 게 좋아...

0
0527ef3e
2021.07.26
@73cae08a

진짜 정확하네...ㅎ

조언,상담 잘한다는게 그냥 하는말이 아니였네

 

맞아..

내가 달래주거나 다른 사람을 이해하는 면이 부족한것도 맞고

울며불며 매달린다 할지언정 어차피 또 반복되고

지금까지처럼 해결되지않을꺼라 생각해서 그만하려는거같아

 

내딴에는 더 잘해보겠다, 더 노력해보겠다라고해도

여자친구 입장에서는 맞춰지지않을껄 아는거겟지.... 지금까지 경험으로봤을때..

 

머리로는 헤어지는게 서로에게도 좋은길이라고 생각하는데

2년넘게 사귄 정때문인건지

여자친구는 싹다 정 뗀거같아보이지만 나는 안그렇네...

 

차라리 승질부리면서 열내는게 더 나아보일정도로 차분해보이네 여자친구가

이미 마음 다 놓은듯한 느낌으로..

열낸다는건 아주조금이라도 마음이 남아있고 상대방에게 원하는게 있을때인거같애

지금같이 다 놓은듯한 말투를 보니 정이 1도 안남아있나봐...

 

아마 다시 재회하게 될일은 없을것같고

너 말들으니 더더욱 확신이 들긴한다

나만 잘 감정 추스리고 잊으면 되는거겟다

 

고마워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5555 여붕이들아 남사친하고 단둘이 많이만나는편이야? ea1ae282 방금 전 1
335554 쿠팡 물류센터 다니는 게이 있어? e3b37256 6 분 전 12
335553 사람들이 나보고 일하는게 존나 답답하고 속터진대... 6 74d55606 27 분 전 66
335552 커플들 카톡으로 야한 얘기 많이함? 3 897eabd0 29 분 전 118
335551 직장내 가혹행위 예정인데 인실좆 준비 어찌해야하냐 9 c83181c9 41 분 전 98
335550 강박증이 너무 심해서 밖에도 못 나간지 한달 넘었다... 5 dc512347 51 분 전 72
335549 재난지원금 남앗는데 카드 해지해버림 3 be2460ba 53 분 전 87
335548 혹시 군생활중에 인사일 한사람 있어..? 제발.. 12 e0934c75 1 시간 전 116
335547 장거리 여성분과 관계진전하는 법좀 알려줘 3 7c57a863 1 시간 전 109
335546 현직 개발자 있어?? 10 4153b265 1 시간 전 90
335545 연상 누나가 이러는거 관심있는거임? 29 5e1e6299 1 시간 전 385
335544 전세대출이라는게 6 ee810b95 1 시간 전 76
335543 삼성 생산직도 그냥 삼성 다닌다해..? 11 6441f895 1 시간 전 175
335542 시설관리 공무원이신분 계십니까 9급 1 d3fc182f 2 시간 전 105
335541 여친 붙잡을려고 하는데 조언좀 부탁드립니다 25 37462f93 2 시간 전 237
335540 자취하게 됐는데 이사할 때 부모님이 같이 가신다 함 4 f0f9b878 2 시간 전 99
335539 치아보험 잘아는개붕이 있어? 0e3afef2 2 시간 전 41
335538 코로나 시국에 아싸이니깐 존나 비참하다 3 1d032e97 2 시간 전 85
335537 두 달 전에 전여친한테 카톡 보냈는데 5 25ac75a9 2 시간 전 202
335536 여 개붕이들아. 남자친구의 정ㅇ을 먹고싶어하는 심리는 대체... 21 9abb1832 2 시간 전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