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혀지지가 않아

c02c2914 2021.07.20 256

취준생인 날 버리고 공기업 다니는 남자한테 간 너

그 뒤로 6개월동안 매일매일이 지옥이었다.

심리상담도 받고 정신과에서 약을 타먹으며

한순간도 니 생각이 나지않은적이 없었다

 

살면서 법정공방을 비롯한 많은 풍파를 겪었다 생각했는데 

지난 1년이 내겐 가장 힘든시기였더

 

어떻게 운좋게 취업이돼서 이제 어느덧 한달이 넘었는데

6시기상 12시귀가를 반복하는 평일에는 그나마 바빠서 너를 

생각하는 빈도가 적다.

하지만 주말만 되면 또 어김없이 니생각뿐이다

연락하지 말재놓고 내 인스타에 댓글은 왜다는지

 

출퇴근길 피곤함에 찌든 이 상태가 내겐 축복이다

침대에 누우면 기절하듯 잠든다. 그 전에는 불면증에 환청까지

들렸었는데 너무 다행이다

회사에서도 어떻게든 일을 갈구한다.

한가해서 가만히 있으면 또 니생각이 나더라

 

이 상태가 언제까지 갈지 모르겠다..

몇달 더 버텨보다가 

다시 정신과가서 약을 타야할지도 

8개의 댓글

e2cfc52e
2021.07.20
0
c4a8bb92
2021.07.20

힘내...

0
14edd00b
2021.07.20

적잖이 공감 가는 감정이라 더더욱 슬프게 느껴진다

0
85d6d742
2021.07.20

환승한 시발련들 두배로 아니 백배로 당했으면 좋겠ㅇㅓ

0
abe2bcd2
2021.07.20
0
a1cbedd8
2021.07.20

힘내...

0
bd1a47a4
2021.07.20

댓글쳐다는건 무슨심리지 다시 슬쩍 발담궈보는건가

걸레같은년이네

0
a13e4031
2021.07.20

야 오히려 똥차걸렀다고 생각하고

더 좋은사람 만나자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5256 여친이 내 절친이랑 한 거 같은데 3 21198196 5 분 전 46
335255 현실적으로 노후에 얼마정도 있어야 할까 d79a74a4 5 분 전 9
335254 깔창 얼마나 껴야 함? 30c15b89 6 분 전 16
335253 무분할운동으로 3달만 해볼려고 16 eba9c1ec 24 분 전 53
335252 회사 출근만 하면 숨이 잘 안쉬어진다 14 793b7035 28 분 전 91
335251 취업할때 고등학교 생기부 보냐? 2 51b3e677 29 분 전 44
335250 좋아하는 누나 2명임 4 d2d0f69c 34 분 전 115
335249 사촌동생이랑 자취하게 됐는데 4 beafe9b7 41 분 전 178
335248 고게 요즘 ㄹㅇ 개답답하다 14 6292d4b9 45 분 전 113
335247 여친이랑 오늘 마지막이 될거같음 17 894d61a4 46 분 전 204
335246 31살에 전기쪽으로 진로 잡고싶은데 도움부탁드려요 23 06bee753 1 시간 전 98
335245 살면서 한번 꼭 해봐야 할까? 40 d79a74a4 1 시간 전 209
335244 친구가 맞나 고민되는중.. 8 27a60b9a 1 시간 전 130
335243 나이 먹으면 어릴때같은 사랑은 못하나 8 1afac16b 1 시간 전 98
335242 우울해 미치겠는데 정신과에서 약을 잘 안줘 ㅠㅠ 3 48b6dc4b 1 시간 전 67
335241 고양이 알러지 있는 사람 !!!!! 도움 !!! 4 b82dd5dd 1 시간 전 47
335240 오늘 한소리들은게 고민 9 f3a8020c 1 시간 전 126
335239 요즘 버스정류장에서 흉측한꼴 자주보는게 고민 4 76a867c9 1 시간 전 127
335238 청년월세지원 신청한 사람있냐? (이의신청 관련 질문) 572227a7 1 시간 전 44
335237 이사하고 나서 외로워... 6 27a60b9a 2 시간 전 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