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호 전 소속사 베리스토어 대표 인터뷰

지난 3월 유 씨는 B 엔터테인먼트에 합류한다는 영상을 올렸다.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 충격을 준 얼마 뒤 갑작스럽게 이런 발표를 하자 구독자들은 동요했다. 논란은 있었지만 그럼에도 유 씨를 지지하는 목소리가 컸다. 유 씨가 오랫동안 선행을 베풀어 이미지가 너무 좋았기 때문이다.

지인들 사이에서는 유 씨가 정신과 약 때문에 잠시 오해를 빚었을 뿐 착한 사람이라는 인식에는 변함이 없었다. 영상에서는 힘든 모습을 보였지만 유 씨는 지인들에게 돈을 빌리고 갚기를 반복하며 믿음을 쌓아가고 있었다.

유 씨는 ‘급전이 필요하다’, ‘세금 문제로 계좌에 돈을 넣어야 한다’라면서 지속해서 주변인들에게 손을 벌렸고 일부를 갚은 뒤 다시 빌려 갔다. 앞서 박 씨는 유 씨에게 처음 3000만 원을 빌려줬지만, 그 금액이 증액돼 나중에는 1억 5000만 원까지 늘어났다.

지난 4월 박 씨는 유 씨와 식사를 했다. 박 씨는 당시 식사 자리를 이렇게 회상했다.

“처음 밥 먹으면서 얘기를 듣는데 ‘내가 아는 유정호가 맞나’, ‘그 선행의 아이콘이 맞나’ 하는 의심이 들었다. 허세와 돈 욕심으로 가득 찼고 부를 과시하기 바빴다. 자기가 무슨 차를 타는지, 비서를 어떻게 대하는지 등을 얘기하는데 탐욕이 느껴졌다. ‘급전이 자주 필요하다면서 유튜브 광고는 왜 안 넣느냐’고 물으니, ‘유튜브 광고비는 얼마 안 한다. 광고 안 하면 깨끗한 이미지를 얻을 수 있고 그러면 사람들이 화장품을 사준다. 미스트 그거 다 물이다. 화장품 하나 팔면 마진이 얼마인 줄 아느냐’는 둥 돈 얘기만 실컷 했다.”

4월 중순 B 엔터테인먼트가 유 씨 화장품 회사까지 인수하면서 구독자들은 어리둥절한 상황이 됐다. 2월 유 씨의 '자살 소동' 때 주문했던 회원들은 그때까지 화장품을 받지 못하고 있었다. 유 씨는 ‘재고가 쌓여서 힘들다’며 구매를 유도해 놓고는 ‘화장품 용기 생산에 차질이 있다’며 배송 일정을 차일피일 연기했다.

유 씨는 5월 초 돈거래를 하던 지인들에게 가장 많은 돈을 빌린다. 5월 21일 돈을 빌려준 지인들에게 만기보다 빨리 갚기로 한 약속을 지킨다. 그러고 채 1시간이 지나지 않아 유 씨는 ‘사업자 계좌에서 돈을 잘못 빼 큰일이 났다’며 다시 돌려주면 만기 날 갚겠다고 해 지인들은 순순히 돌려준다. 하지만 만기 날짜가 지나도 돈을 갚지 않자 독촉하는 지인들에게 ‘국세청 관련한 문제가 있다’ ‘사업 파트너가 계좌에 돈을 묶어두길 원한다’ 등 각종 거짓말로 상환을 미루기 시작했다. 그러다 5월 28일 연락이 두절됐다.

지인 박 씨는 유 씨가 갑작스럽게 연락이 끊기자 다급한 마음에 그의 어머니에게 연락했다. 유 씨 어머니는 ‘B 엔터에 얘기해봐라’라고 말한다. B 엔터에 찾아간 박 씨는 B 엔터 전 대표 A 씨를 만나게 된다. 박 씨가 “돈을 못 받았다”고 하자 A 씨는 “그게 무슨 소리냐. 얼마 전에 다 갚지 않았느냐”고 하면서 손을 떨었다. 박 씨는 “돈이 들어왔는데 곧바로 유 씨에게 연락이 와서 돈을 돌려줬다”고 했다. A 씨는 바닥에 털썩 주저앉았다.

 

알고 보니 유 씨와 A 씨 사이에는 3월부터 돈거래가 있었다. 3월 4일 새벽 유 씨는 페이스북에 ‘나에게 3억 원을 해줄 분이 있냐’고 글을 올렸다. 기부 플랫폼을 운영했던 A 씨는 유 씨가 광고 이미지에 딱 맞는 사람이어서 모델로 계약을 원하고 있었다. A 씨는 유 씨에게 3억 원을 빌려주기로 하고 차용증을 썼다. A 씨는 “내가 만든 기부 플랫폼은 유정호 씨를 보면서 만든 사이트였다. 유 씨는 내가 존경하는 인물이었기에 주변 돈 다 끌어서 3억 원을 만들어줬다”고 설명했다.

 

3월 이후 유 씨는 A 씨에게 거의 매일 수천만 원을 요구했다. A 씨는 ‘유 씨가 100만 유튜버이고 돈을 빌려 가면서 그가 보여준 화장품 사업 매출이 1년에 17억 원이어서 떼일 염려는 없겠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그 액수가 30억 원에 가까워지면서 부담스러워졌다. A 씨가 더 빌려주기 어려운 한도까지 왔을 때 유 씨는 “화장품 회사를 인수해 달라”고 호소했다. A 씨는 ‘연 매출이 17억 원인데 경영을 제대로 하면 매출을 더 늘릴 수 있지 않을까’ 싶어 채무를 변제해 주고 웃돈까지 얹어 화장품 회사를 인수했다.

그렇게 끝나는 줄 알았던 유 씨와의 돈 관계가 다시 얽히게 된다. 유 씨는 A 씨에게 “내가 개인적으로 빌린 채무가 있는데 이 돈 해결 안 하면 채무자들이 나를 고발하는 영상을 올린다고 한다. 그럼 내 이미지는 끝장”이라고 하소연했다. A 씨는 “그래도 유 씨를 살려야 사업이 유지된다고 생각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채무가 얼마냐는 말에 유 씨는 처음에는 9억 9000만 원이라고 했다가, 12억 원이라고 했다가 최종적으로 15억 원을 부른다.

A 씨는 자신의 모든 신용을 끌어다 유 씨의 채무를 해결해 줬다. 이 돈을 5월 21일 유 씨의 다른 지인들이 잠시 받게 된다. A 씨가 돈을 입금할 때 유 씨는 지인들에게 전화해 ‘사업자 계좌’ 등으로 돈을 다시 빼갔다. 알고 보니 유 씨는 이 돈을 도박 자금으로 탕진하고 있었다. 유 씨는 5월 29일 ‘투자 단톡방 사기에 당했다’고 글을 올렸지만, 그의 가족들에 따르면 도박으로 돈을 탕진했다.

결국 B 엔터 전 대표 A 씨는 껍데기뿐인 화장품 회사, 이미지가 훼손된 유튜브 채널 매입과 채무 변제를 포함해 약 50억 원의 빚이 생겼다. 유 씨 지인들은 5억 원, 3억 원, 1억 원, 소액으로는 650만 원 등의 돈을 빌려준 뒤 받지 못했다. 유 씨는 연락이 두절된 상태다. 한 피해자는 “페이스북에 자신이 사기 피해자인 양 코스프레하면서 올려놓은 글을 보며 인간에 대한 혐오가 들었다. 그 때문에 선행한다는 인간들을 불신하게 됐다”며 눈물을 보였다.

A 씨는 “유 씨의 지속적인 사기행각에 또 사고 치겠다 싶어서 정신병원 입원을 가족들에게 권유했다. 면밀하게 살펴보니 유 씨는 입만 열면 거짓말이라 사기 혐의로 고소해 법의 판단을 받게 하고 싶다”고 말했다. 유 씨 가족들은 “유 씨는 6월 14일 정신병원을 퇴원했지만, 대화 나누기는 어렵다”고 전했다.

A 씨는 “이 사건으로 대표직에서 물러나는 불명예를 얻었지만, 피해자 입장에서 추가 피해를 막고 남은 회사 직원들의 미래를 위해 유정호의 실체를 낱낱이 알리겠다. 지금까지 알려진 건 빙산의 일각이다”라고 전했다. 

 

 

 

 

 

<5줄요약>

1. 유정호의 선행 천사 이미지는 모두 거짓이었음.

2. 유정호는 사업가 A씨(베리스토어 대표)에게 접근해 30억을 빌린뒤 갚지않고 대신 자기 화장품 회사를 인수하도록 유도함.

3. 얼마후 자신의 다른 사기행각이 밝혀질 위기에 처하자 A씨에게 15억을 대신 갚아달라고 요구함.

4. A씨가 15억을 모두 갚아주자 유정호는 곧바로 피해자들에게 다시 돈을 빌려서 마지막으로 잠적함.

5. A씨가 유정호에게 피해입은 금액은 50억에 달함.

 

 

 

 

출처: https://ilyo.co.kr/?ac=article_view&entry_id=404278

 

 

 

 

 

 

 

 

126개의 댓글

2021.06.17

선행을 행하고 그것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만들어 이익을 창출하는 행위는 나는 괜찮다고 본다. 선행이 돈이 된다면 세상에 선행이 늘어 날 수 있고, 그것이 힘든 누군가에게 도움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선행을 통해 만든 이미지로 사기를 친다면, 그 사기 그 자체가 우선 부당할 것이고, 선행을 행하는 사람들이 받을 의심이 늘어남으로 인해 선행이 위축 될 수 있음이 또한 부당할 것이다. 머법관의 판결은 10년 징역!

0
2021.06.17

관상은 있음ㄹㅇ 웃대 씹좆목터질때가 횡령한새기랑 엔터스랑 뭐 가수한다는 사람 나와서 설치고 다닐때인데 셋다 관상 별로라니까 빨러들 몰려와서 지랄병해댄통에 웃대 접었었는데

0
2021.06.17

ㅋㅋㅋㅋㅋㅋ 맨날 착한일한다 머한다 해도 싸하고 믿음이 안갔는디 역시 내 선구안이 옳았네

0
2021.06.17

베리스토어 사장이 글자네 사기당한 아이템 사와서 무료로 준걸로아는데 이번엔 본인이 당했네

0
2021.06.17
@번도못해봄

아 그 베리스토어임?

1
2021.06.17

자 관상가들 나오세요

0
2021.06.17
@koko72

관상가는 아니지만 영상 한 두어개 보고

되게 가식적여 보여서 안보긴함ㅋㅋ

0
2021.06.17
@koko72

이몸 등장

0
2021.06.17

근데 엔터스 시절에도 이런걸 노린거려나. 아무리 노린거라고 생각해도 웃대 엔터스 시절부터 따지면 거의 근 10년간을 그렇게 했다는건데 흠... 중간에 타락한건지 진짜 10년을 그렇게 살았던건지 참

0
2021.06.17
@흰껄룩기획

중간에 타락한거라고 믿고싶네

3
2021.06.17
@흰껄룩기획

사람들 반응이 그렇게 만든거라고 생각함

내 생각엔 원래 관종성향이 있는걸 표출을 못하다가 '오호 이런걸 하니깐 사람들이 관심가져주네?'하면서 허풍과 거짓말이 불어난게 아닌가 싶음

1
2021.06.17

ㅋㅋ 재밌는 이슈네요

0
2021.06.17

예전에 선행하는거 찍어 올렸을때도 왜이렇게 부자연스럽지 연기하나 싶다가도 내가 너무 예민해서 그런가보다 하고 넘겼는데 이럴줄이야 ㅋㅋㅋㅋ 역시 사람 모른다..

1
2021.06.17

돈 없다면서 람보르기니 타던게 레전드ㅋㅋㅋㅋ

0
2021.06.17
@문과사냥꾼

근데 그건 꾸며진 이미지였자늠

슈퍼카는 따로있는거아님?

그 람보르기니 중고차시장에 내놔도 2천도 겨우받을정도로 상태별론건 영상만봐도 알것던디

0
UnU
2021.06.17
@안졸리나졸려

람보르기니 무르시엘라고 중고 제일싼것도 1억넘는데???

0
2021.06.17
@UnU

어 그러네 근데 차는 가야도르임 칠천정도하네 싼게

0
2021.06.17
@안졸리나졸려

가야르도.. 흠칫도르

0
2021.06.17
@배똘

리카르도

0
2021.06.17

예전부터 이사람글 올라오면 좋은일 하네 생각하긴했어도 꾼냄새가 스믈스믈나더니 한탕제대로하고 가네 의심부터해야되 이젠 ㅋㅋ

0
2021.06.17

쟤 관심은 없어서 무슨 비누팔던것만 기억하는데 대단한 나쁜놈이었네

0
2021.06.17

놀랍네 ㅋㅋㅋ

0
2021.06.17

??? : 선행을 위한건데 주작좀하면 어떠냐

0
2021.06.17
@레이스프리츠

???: 관종 주작은 모르겠고 착한사람인건 안다

0
2021.06.17

여기서 예전에 안그랬는데 돈 때문에 변했네 이러는 것도 모를 일이지

그냥 사람들이 보기엔 착한일 한 것도 나쁜짓을 하기 위한 빌드업으로 보일뿐

0

뭐만하면 감사하다 미안하다 하면서 징징짜는게 쎄했는데 생각 그 이상이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독일 체조팀, 노출 없는 유니폼 입어 29 오호오호홓 21 3 분 전
며칠전 서초구 공원 퍽치기 잡혔네 15 골슈덱 23 3 분 전
수확할때가 된 공격헬기 13 싼다하라보지잇 17 3 분 전
나도 한국남자들이 제일 많이 아는 락커 소개해준다 9 ftt 15 3 분 전
WWE 하면 무적권 이거아닌가..? 17 일째금딸중 19 4 분 전
개붕이들 이제 또 뇌절하면서 락 얘기 8 불가능은있다 25 11 분 전
세계최초 비대면 강간 사건 jpg 46 Gstyxbr 52 21 분 전
개발자로 입사했는데 계속 이상한 거 시킴.jpg 35 유닉 42 27 분 전
남초에서 왜 여초단어 쓰면 ㅈㄹ하는지 간단히 정리해줌. 93 재치있는녀석 108 31 분 전
🐴 금메달리스트 병역특례는 성차별이다. news 62 꼬부덜덜 30 33 분 전
다들 자기전에 사이버 폐지 주워가라 15 StereoDepth 21 33 분 전
락 하면 AC/DC 아니드냐 52 퉤퉤퉤에엣 31 36 분 전
일본, 봉사자용 도시락 그냥 폐기 중 40 오호오호홓 45 38 분 전
과격한 서양 야동에서 가끔 볼 수 있는자세 54 앙춍 32 44 분 전
최근 문제가 생긴 게임회사 정리 56 llllllllllllllllllll 79 51 분 전
안산 또다른 페미 언어를 쓰다???.jpg 190 심심한새퀴0 58 55 분 전
올림픽 태권도 경기 일정 종료… 결과는? 16 오호오호홓 37 55 분 전
혼자사는 사람이 애완동물 키우면 안되는 이유 75 노딩코예 43 1 시간 전
90년대생 남자라면 한 번쯤 들어봤을 노래 105 분후퇴근 42 1 시간 전
분장이 덜 웃긴 개그맨 후배들 기강잡는 유재석 21 사이버고물상 33 1 시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