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일하는 사수랑 말다툼이 있었다.(내용김)

26dcdbc2 2021.05.16 405

a파트 = 사수(연세있음 사십후반~오십초)

b파트 = 나(2년차 부서이동으로 온지 6개월 이십후반)

 

평상 시 패턴임

야간일은 원래 정석대로는 서로 모니터에 뜨는 걸 모니터링하면서 일을 해야하지만 사수 편의 상 

내가 의자 앉아있고 사수는 소파 앉아서 티비보다가 순찰 한번 (10~20분) 돌다가 다시 티비보고 새벽 1시쯤 되면 숙직실가서 잠을 잔다.

(근로계약은 쉬는시간 없음 계속 일하는 것)

나는 의자에 앉아서 모니터 앞에서 보통 모니터링 한번 하고 핸드폰하고 영화보고 순찰 한번 돌고 

그러다 사수 1시에 올라가면 소파에 누워서 잤다가 일어나는 패턴임

 

우리 일이 자동화로 되어있어서 노후화 된 부분은

가끔 이유 없이 폴트 신호로 기계가 꺼지는 경우가 생김.

아니면 다른문제로 폴트가 걸려서 기계가 멈춘다던가

 

별 일 없으면 무난하게 지나가지만 운이 없으면

자는 동안 폴트신호가 와서 기계가 멈춰버림

 

이제 문제가 생김

 

새벽1시에 사수가 올라가고 나는 자고있다가

갑자기 새벽4시경 내려와서 언성 높이고 

"너를 믿고 쉴 수가 있겠냐" 하며 A파트 기계를 키러감

모니터를 보니 그냥 이유없이 폴트가 걸려서 재가동 한 것

 

이분과 6개월정도 근무하면서 이런경우가 총3번정도 있었음

처음엔 부서이동이 얼마 되지않아서 짜증은 내시지만 이해하는 제스쳐였고

그 다음부터는 언성을 높임

 

내 입장은 그냥 사수 편하게 쉬고 나도 틈틈이 보면서 쉬면서 일해서 아주 좋았음

그런데 신호가 오는 사고도 아니고 내 파트도 아니고

다 같이 쉬는동안 일어난 일을 자기 파트 문제로 언성을 높이며 화내니 일은 나 혼자 하는거였나?생각이듬

중간 중간 야간에 A파트 모니터로 조정하는 것도 다음부턴 내가 신경 안 쓸 테니 너가 알아서해라

이런식으로 툭 던지는 것도 기분은 안 좋은데 넘어감

 

그리고 A파트 기계를 재가동하고 와서 사수가 나한테 나 화났다 라는 듯한 목소리로 니가 올라가서 쉬고 내가 모니터링하겠다 라고 함

 

편의를 위해 내가 보다가 놓쳐서 대응이 느린 건 있었지만 애초에 같이 일하는 부분이고 일반적으론 다른 조나 다른부서에 있을 때보면 어쩔 수 없는 상황이라 서로 잘 넘어가는 분위기라 기분이 상함

 

그래서 내가

우리 같이 일하는거 아니냐?

편의를 위해 올라가서 쉬시는거고 나를 믿고 올라갔는데 내가 감시를 제대로 못하고 놓쳐서 죄송하다.

그런데 원래는 같이 일하는 부분이고 감시도 같이 하는건데 그렇게 계속 화내시고 언성을 높일 것까지 있냐?

라고 나도 격양된 목소리로 말함

 

그러더니 본인도 사과하고 어색하게 10분정도 있다가

내가 기분나쁘다고 예의없게 언성 높여 죄송합니다.

하고 다시 사과드리고 뭐 자기도 미안하다 이렇게 넘어갔는데 

 

내가 너무 즐길거 다 즐기다가 이런일이 터지니까

그런걸로 따지는 이기적인 사람이 된 기분이라

내가 문제가 있는건지 개붕이들한테 물어보고싶음

 

 

6개의 댓글

0a7186ff
2021.05.16

근로 계약에 맞춰서 일해라 좆같으면

0
26dcdbc2
2021.05.16
@0a7186ff

ㅋㅋㅋ...사장님도 서로 얘기 잘하고 잠자고 일하라 그래

0
21beda49
2021.05.16

원래 일편한 공장들이 다 그래

0
7a5937b0
2021.05.16

시간표 짜서 돌아가면서 해

 

1시에 올라가서 쉬는거 교대로

칼같이해야 서로 얼굴붉힐일 없음

못하면 그냥 지금처럼해야지

0
bc819c57
2021.05.16

뭐 예로 지오피근무가 생각나네

같이 근무서는게 맞지만 사수는 보통 탄통이나 어디 앉아서 자거나 눈감고잇지 그러다가 뚫리면 부사수나 갈굼먹고

 

근데 그것도 투입 초반이나 글치 몸이 적응하니 근무나가서 잠도 잘 안자게되더라 오히려 눈감고 소리에 더 민감하게 되고 부사수보다 먼저 알아차릴때도잇고

설령 뚤리더라도 부사수 나무라지 않고 서로 피곤하니 좋게 넘어가지

 

나는 가라 넌 에프엠으로 해라는 오래 못가지

서로 편의 바주고 해야되는건데 그 사수도 첨에 감정적으로 햇다가 사과한거보면 잘못은 안거같은데

 

군대서나 그러지 사회생활 일하면서 계속 그렇게 설렁설렁 하지도 못할거같고

 

결론은 넌 크게 잘못한거 없는거 같은데. 사과도햇고. 앞으로 사수가 더 조심하겟지 머

0
c00078f9
2021.05.16

김사진 있나해서 들어와봄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6753 정신과약 끊었다가 다시 먹어본 사람? 2 cf0ccc71 8 분 전 12
326752 한달 전기세 형들 얼마 나옴 ? 자취방 조건인데 어떤지 봐주... 3 235eac2f 10 분 전 20
326751 20대 중반 여친 선물 추천좀 (여붕이들아 도와줘) 3 e487dd67 18 분 전 52
326750 남자는 왤케 금사빠가많냐 2 75f05a2a 26 분 전 116
326749 랜선으로 이성만나는거 어케 생각함? 17 f65e0a3b 52 분 전 180
326748 과외로 월 300벌고 있다... 4 13c1ec30 56 분 전 227
326747 간이식 수술 가족에게 할수 있다 vs 없다 19 05778fb6 1 시간 전 93
326746 남자끼리 해수욕장가서 1박 힐링하고싶은데 추천좀 2 658985d6 1 시간 전 68
326745 여친한테 용돈주는게 이상한가? 20 412597ab 1 시간 전 200
326744 혹시 뿔테나 다른 안경쓰면 코주부 되는 개붕이 있음? 3 5a1f96d9 1 시간 전 70
326743 여친이 스킨십에 적극적인 편이면 12 08e7f1a2 1 시간 전 334
326742 내몸은 고칠게 너무많어 3 d0409988 2 시간 전 123
326741 탈모 어디병원 가야함?? 8 d0409988 2 시간 전 68
326740 흑채라도 뿌리면 그나마 나을까...정말죽고싶다ㅠㅠ 8 62a4a675 2 시간 전 114
326739 게이들 고민상담좀 해주소 10 7026529d 2 시간 전 104
326738 <캣맘주의!> 가난한 동네는 정말 이해가 안됨. 7 dc41b146 3 시간 전 179
326737 회사에서 또래 직원이 12 3641d76c 3 시간 전 281
326736 가방 가죽소재 뭐좀 물어보자 3 45bb7c37 3 시간 전 35
326735 전여친한테 연락 왔는데 별 뜻 없는거겠지? 7 87c4e428 4 시간 전 378
326734 물 많이 마시려고 하는데 안 좋은 점이 있을까 ? 7 235eac2f 4 시간 전 1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