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여친 연락 왔

b6e03040 21 일 전 417

음 좋겠다...ㅠㅠㅜ

헤어진지 10개월 정도 됐는데...

어제 꿈에 나오더라? 꿈에서 카턱프사 확인했는데 결혼한다고 웨딩사진 걸어놓은거 보고 꿈속에서 멘탈 나가서 심장이 쿵하고 존나 내려앉다 못해 깨부숴지더라 그리고 깨서 핸드폰 확인했는데 그대로더라곸ㅋㅋㅋㅋㅋㅋㅋㅋㅅㅂ

근데 항상 신기한건 정말 만나는 동안에도 한사람인것 마냥 정신적으로 너무 닮아서 서로 소름 돋았는데 내가 이런꿈을 꾸면 진짜 프사가 바뀐다는거야...시부래...

아까 오후에 아...오늘 그런 꿈 꿨으니깐 또 프사 바뀌겠네...했더니 아니나 다를까 프사는 바꼈는데 다행이도 결혼 소식은 아니고 카페에서 혼자 음료시켜먹은거 올려뒀더라

결혼이야기 오가다가 깨진거라 참... 미쳐버리겠다ㅠㅠㅠ

8개의 댓글

ac2be1ce
21 일 전

다시 연락해보던가

0
b6e03040
21 일 전
@ac2be1ce

2월초에 연락했었는데 대답이 그렇더라...나만 궁금해하고 질문만하다가 말았음...ㅋㅋㅋㅋ

0
ac2be1ce
21 일 전
@b6e03040

끝난거네 ㅋㅋㅋㅋㅋ

잊는게 좋음. 전여자친구가 꿈에 나오면 나도 아침부터 기분도 별로고 일에도 영향가고 그랬는데

잊지 않는 이상 자주 나오더라 ㅋㅋㅋㅋㅋㅋ

물론 잊었다고 생각해도 가끔 그냥 나옴

0
b6e03040
21 일 전
@ac2be1ce

아무래도 끝인거겠지...

요즘이 만나는 동안 추억도 많은 계절이고 다음달이면 걔 생일이라 더 그런가봐ㅠㅠㅠ 안좋은일 많아던 사람이라 작년 생일에 삶에 대해서 싱숭생숭할때 옆에 있어주면서 평생 같이 하기로 했는데...그래서 그런가 더 나도 힘든듯

막 서로 펑펑울었는데... 나만 진심이었지ㅠㅠㅠㅠ

어제 그 꿈이 충격적이었는지 오늘도 꿈에 나오더랔ㅋㅋㅋㅋㅋㅋㅋㅋ 한동안은 계속 나올것 같은데 미치겠다...잠드는게 이젠 무섭다

0
ac2be1ce
21 일 전
@b6e03040

원래 같은 일이라도 서로 마음 두는 비중은 크게 다름.

헤어지고 덜 힘들려면 사귀는 동안 마음을 가볍게 둬야지.

비중이 무거워지면 헤어지고 너무 힘들다.

힘내라

0
b6e03040
21 일 전
@ac2be1ce

참 그게 웃긴게 헤어질생각하고 만나는거 나는 못하겠더라...

고양이를 키우다가 전원주택이라 3년을 넘게 외출냥이로 지냈는데 어느날 안돌아오더라... 그러니깐 맨날 혹시나 돌아올까 기대하고 기다리고 그러다가 그전에 못해준게 미안하고 후회스러워서 사람을 만날때마다 고양이 처럼 언제 떠날지 모른다는 생각에 다 쏟아준듯함

안돌아온 고양이도 전여친이랑 친구사이로 이어준 소중한 고양이었고 연인으로 되기까지 오랜 시간동안 버티게해준 소중한 존재였거든...

보면 고양이랑 전여친이랑 같은 존재처럼 인식하고 심적으로 많이 기댄게 컷다고 생각함ㅠㅠㅠ

진짜... 몇달 지나면 괜찮아지리라 생각했는데 그러지 못해서 힘들고 이렇게 사는게 힘들어서 쉬고싶다

0
8dc0f186
20 일 전

걍 자기개발 하다보면 자연스럽게 잊어버리는데

0
b6e03040
20 일 전
@8dc0f186

그럴려고 하던 사업 더 빡세게하고 병행해서 석사준비하고 운동하고 자격증도 준비하면서 개빡세게 지내니깐 우울증, 공황, 번아웃 다 존나 쌔게와서 사람들 가족할꺼 없이 잠수타고 혼자 새로 얻은 방에서 몇달 누워있다가 병원다니면서 약먹고 상담도 받았는데 진전없어서 다 포기하다가 얼마전부터 조금 좋아져서 밖에도 나가고 하는데 조울증 마냥 좋았다가 우울했다가 해서 피곤함 ㅠㅠㅠㅠ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3654 대학원 2번감 1 f9e594a4 8 분 전 18
323653 다니는 회사가 겸직이 불가한데 아르바이트 하는 방법 없을까? 6 1c17922e 21 분 전 44
323652 내 고민을 해결해조 1 5008bdfd 21 분 전 18
323651 나이 어려보이는게 고민 7 43dfc94a 41 분 전 74
323650 여자친구랑 대화, 통화하는게 막 즐겁지가 않다 3 9cb43ea6 56 분 전 149
323649 성병있는 남친에게 어떻게 돌려서 잘 말할까 39 e5110ef3 1 시간 전 314
323648 친누나 생일선물 ㅊㅊ점 17 66985671 1 시간 전 110
323647 이스라엘, 팔레스타인 전쟁 뉴스를 보면서.. 1 ebc842e6 1 시간 전 38
323646 진로 고민좀 ㅠ 19 4ae8b530 1 시간 전 43
323645 결혼하면 와이프가 바람필까봐 결혼 못하겠음 11 e7ec3144 1 시간 전 120
323644 지방에서 서울 올라가는 취준개붕이임. 거주문제고민! 4 021a8872 1 시간 전 45
323643 소심한 성격 좆같다.... 4 e8dfd694 1 시간 전 99
323642 남자건 여자건 소심한성격은 ㄹㅇ 개노답인듯 8 d9508e6d 1 시간 전 181
323641 부모님이 차 갖고가라는데 갖고와도됨? 5 b480aee1 1 시간 전 79
323640 룸빵 대려가는 회사 10 49c953bd 1 시간 전 181
323639 여친이 지 친구만나서 내 카톡은 40분째 안읽씹하고 3분전에 ... 7 56442dc5 2 시간 전 245
323638 여붕이들 그 아래쪽에 뭐 난적 있어...? 25 dfcdf6a5 2 시간 전 257
323637 연봉을 조금 더 낮추는게 좋을까? 10 684bd18e 2 시간 전 161
323636 탄산수 떫은맛 6 17a658c4 2 시간 전 50
323635 수제버거 만들어볼건데 소스가 고민 2 5ab00156 2 시간 전 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