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재수없는 거 맞지.

97f5fe36 2021.01.24 416

고등학교 친구고 뭐 평범함. 

다만 이 친구가 되게 착하고 남 얘기 쉽게 못하는 친구라 이야기하다가 말문이 턱턱 막힐 때가 있음. 쉽게 말하면 선비같은 친구임. 그렇다고 뭐 이런 잣대를 내민다고 쉽게 말 못하는 게 이 친구가 자기자신한테도 엄청 엄격한 친구라 뭐라하면 되게 쑥스러워하고 미안해 함. 분명 배울 점이 많은 친군데 재수없는 기분도 들음. 내가 이상한 거지?

20개의 댓글

e3b1843b
2021.01.24

재수없다까진 아니고 좀 노잼인 친구인듯

 

0
c4848231
2021.01.24

니가 이상한거.

자기 신념있는 사람조차 다 쳐내면 우쨜라고

1
d839322f
2021.01.24

자격지심

0
45220ead
2021.01.24

남얘기 쉽게 못한다는게뭐지 뒷담말하는거임?

0
97f5fe36
2021.01.24
@45220ead

뒷담뿐만 아니라 남 얘기하는 것 자체를 꺼려함. 설령 나오더라도 좋은 쪽만 부각해서 답함.

0
835084ab
2021.01.24

제목이랑 막줄이랑 상반되네...

0
835084ab
2021.01.24
@835084ab

걔도 너랑 대화하다보면 화날때 있지만,

사람마다 성격이 다르고, 네가 그렇게 이야기 하는데에는 뭔가 이유가 있어서 그럴거라고 생각해서 참았을거임.

0
97f5fe36
2021.01.24
@835084ab

이 친구가 절대 멍청한 친구가 아니라서 내 말의 의도는 다 알고 있을텐데. 그냥 내가 답답해서 그런가.

0
835084ab
2021.01.24
@97f5fe36

친구가 엄청 착한 성격이거나, 남 얘기 하는 사람으로 소문나기 싫어서 입 조심하는거거나 둘 중에 하나같은데,

나는 일단 전자인 성격임. 단점은 거의 안보고 장점만 보고, 9번 못해줘도 1번 잘해주면 감동 받고 그럼.

근데 말문 막히더라도 존중 좀 해주면 안되냐 ㅇㅅㅇ

남 얘기 안하는건 좋은거라고 생각함. 니 얘기도 어디 가서 안한다는거거든...

 

다른 사람에 대해서 얘기 할 때 외모에 대해서 얘기하거나, 안좋은쪽으로 기울여서 얘기하는게 아니라

이러이러한 일이 있어서 속상했다고 얘기하면 잘 들어줄텐데,

보통은 다른 사람 얘기 할 때 비방하듯이 얘기하기 마련이니까 듣기가 거북한걸거야.

0
835084ab
2021.01.24
@835084ab

만약에 이러이러한 일이 있어서 속상했다고만 얘기했는데도 그런 얘기조차 하지 말아달라고 하면

나는 누굴 비방하고 싶어서 이런 얘기를 한 게 아니라 잘 해결해보고 싶어서 얘기한거라고 말하면 되는데,

스스로 생각했을 때 조금이라도 상대방을 욕할 의도가 있었다면

친구를 재수없다고 생각하는 게 아니라 오히려 본받아야하는 게 맞지 않을까 싶음.

0
97f5fe36
2021.01.24
@835084ab

그래, 남 얘기가 좋게 흘러가는 경우는 드물긴 하지...

내가 잠깐 오해했나봐 고마워.

0
dee29bec
2021.01.24

친구 진국이네 오래 사겨라 진심임

0
97f5fe36
2021.01.24
@dee29bec

오래 보기도 했고, 가끔 답답한 부분도 있어서 제가 잠깐 오해했네요. 친구한테 더 잘 해줘야겠어요 ㅋㅋㅋ

0
91e761da
2021.01.24

재수 없는 건 잘 모르겠고 인성이 된 친구 아녀?

0
97f5fe36
2021.01.24
@91e761da

네, 평소에는 그리 생각하고 있어요.

0
97f5fe36
2021.01.24

정성답변 정말로 감사합니다. 친구한테 더 잘 해줘야겠네요. 좋은 밤 되세요.

0
835084ab
2021.01.24
@97f5fe36

^^

0
a5009caf
2021.01.24

입싼거보단 조금 노잼이여도 선비가나음. 롱런하기 좋네뭐

0
87a6b791
2021.01.24

재수가 없는 결론이 왜 나오는거지

0
835084ab
2021.01.24
@87a6b791

착한척이라고 생각돼서 그런게 아닐까 싶음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7292 34살 남자 노총각인데 드는 생각 19b6c9e1 1 분 전 11
317291 돈욕심이 사라진다 1 c2d6c708 10 분 전 28
317290 25살에 3억정도 모았는데 공허하다. 13 3f84c6f8 18 분 전 194
317289 취업 걱정 스트레스 1 7527f6e0 19 분 전 32
317288 전남친 기다리고 싶어 4 077a51d6 27 분 전 115
317287 주식 권하는거 스트레스임 11 6a107f99 28 분 전 54
317286 8년지기랑 톡 하나로 하루아침에 손절했다. 6 b7f58f58 35 분 전 163
317285 29살 인생 ㄱㅊ? 1 209fa2dc 41 분 전 110
317284 키스마크... 5 1d142563 47 분 전 106
317283 오줌을 많이 못참겠는게 고민 15 34eb32c8 1 시간 전 109
317282 아이패드 최소음량이 너무 큰데 어떻게 줄이지 2 e1bed940 1 시간 전 36
317281 기계과인데 한전 전기직가고싶음 1 83249231 1 시간 전 56
317280 집 가까운 스타트업 채용 거절했는데 잘한짓일까?? 10 23a742a0 1 시간 전 118
317279 생동성 알바하려고 검사받았는데 탈락함 2 e92063a5 1 시간 전 71
317278 업무가 자기랑 너무 안 맞으면 어떻게 해? 4 d2670f9e 1 시간 전 59
317277 다들 돌아가고 싶은 년도 있냐 24 8a5efc4c 2 시간 전 219
317276 30살 신입 합격했다 무토익 무스펙 무자격증 12 aebf71ee 2 시간 전 486
317275 3교대 출근충이다 직장다니면서 독학으로 컴활 1급 도전 하려... 9 b510d685 2 시간 전 95
317274 파트너 심리가 이해가 안된다 이거 해석 좀 부탁해 10 5974bf23 2 시간 전 268
317273 작은아빠거 사업하시는데 고민 3 a1bc0d88 2 시간 전 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