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 죽이는 방법 없을까?

09c370cd 2020.12.26 163

나는 내 감정을 막 표출하는 타입이 아니야

 

타인에 의해 감당하지 못할 스트레스 받으면 물론 

 

말로  표출을 하긴 하는데 감정적인 표출 보단 상황 설명과 배려를 요구하는 편 이고

 

평상시에 받는 스트레스는 그냥 하... 하고 넘어가거나

이러이러 하지 말라고 했잖아... 하고 말아

 

그러다 보니 감정이 내면에서 계속 쌓이더라고

 

그래도 고양이들 이랑 지내고 노래 부르는거로 크게 해소했는데 코로나 때문에 노래도 못부르고 해서 그런지 요즘엔 해소가 잘 안되는거 같아..

 

본론으로 넘어가자면 

 

요근래 좀 심각하다고 생각이 드는게 한 1~2년 된거 같긴 한데

 

스트레스를 받을 상황이 아닌데 일을하거나 집에 서 쉬다가도 갑자기 머리속에서

 

막 진짜 머리끝까지 열받아서 느끼는 감정이 느껴진다 해야하나?

 

예를들어 평상시에는 집에서 쉬다가 배고프면 아 배고프네 라는 생각이 종종

 

배고프다고!!!!! 씨발 배고프다고!!!! 하는거처럼 엄청 화난거같은 감정이 느껴진다 해야하나...

 

일 하다가도 갑자기 내가 그렇게 하면 안된다고 했잖아!!!! 하면서 머리속에서 계속 화를내..

 

이게 한번 시동이 걸리면 길게는 한시간 동안은 드는 모든 생각이 저렇게 화내는 식으로 전환이 돼버리고

 

실제로 내 내면의 감정도 엄청 화가나있어

 

근데 그 상태에서 타인을 마주친다고 해서 그대로 표출 되는게 아니라 머리속에선 화를 내는데 외면의 나는 평상시처럼 행동하더라고

 

요즘에는 좀 자주 그러는거 같기도 하고..

 

그래서 감정을 조금 절제하고 죽이는 방법을 알고싶어.. 스트레스를 안받아야 해결이 될거같거든 ..ㅠ

5개의 댓글

4f47f6c9
2020.12.26

스트레스를 받는 원인이 뭔지부터 정확히 파악을 해라. 어쩔수 없이 받아야되는 스트레스라면 시간이 많이 걸리겠지만 그렇게 꼭 필요한게 아니라면 당분간 그 문제 자체에 대하는 마음가짐을 바꾸거나 아예 그걸 안보고 지내야할듯

0
09c370cd
2020.12.26
@4f47f6c9

평상시 스트레스는 아무래도 업무 때문인데... 내가 책임자라 부담이 좀 많이 되다 보니까..ㅠ

0
8bd642a3
2020.12.26

표출하는법 :누구한테 하소연한다. 단점은 손절당함. 다른방법 이렇게 글로 쓰며 표출한다.

0
076a5565
2020.12.26

감정은 안 죽지.

감정은 그저 결과니까.

네 머릿속을 스쳐지나가는 상념 하나하나를 통제할 순 없는겨.

 

윗댓처럼 감정의 원인을 찾는 게 더 중요해.

배고프다고 스트레스 받는다고 생각이 들지만

정작 과거와 달리 배고픔에 더 예민하게 구는 이유가 진짜 감정의 원인이거든.

네 생각보다 책임자 직책에 더 부담을 느끼는 걸 수 있지.

0
ebb0e833
2020.12.26

칼 들고 다니면서 뭐라 하는 사람있으면 칼빵 살짝 놔줘라

화 참으면 본인만 상처입어 차라리 밖으로 분출해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7933 정처기 실기 100프로 합격비법! 1 8cb6bfdd 7 분 전 22
317932 실내자전거 잘 아는 개붕이 있음? 1 7c478b80 14 분 전 14
317931 좆소퇴사할까연 6 155b24fc 26 분 전 90
317930 면접머리 골라줘 2 22cc31f9 33 분 전 58
317929 연애를 꼭 해야 할까? 9 a9d2ac6c 52 분 전 163
317928 00년생인데ㅜ오늘 알바하다가 7 0bb26e56 52 분 전 179
317927 지역주택조합사기 보통 결말이 어떻게 됨? 2 437be93d 1 시간 전 50
317926 사무용 본체,모니터 추천 좀 8 c0bcf505 1 시간 전 53
317925 소개팅녀? 라고해야하나 3 c362340f 1 시간 전 200
317924 남편하고 나 대화좀 봐바 ... 23 23dea5e5 1 시간 전 375
317923 컴퓨터 본체를 삿는데 장물이면 어떻함? 3 0c47987b 1 시간 전 128
317922 품질관리 계속해도 괜찮은걸까? 18 a1bfaf90 2 시간 전 138
317921 아빠가 목디스크때문에 병원갔다는데 문자어떻게보낼까? 6 9e149924 2 시간 전 73
317920 부모님이 노력하지않았다는건 나를 사랑하지않은거라고 느껴 16 73e6d0f0 2 시간 전 116
317919 자취 지역 생각중인데 선택가능? 9 4e942729 2 시간 전 133
317918 사과용멘트 좋은거 머잇을가 3 3b904260 2 시간 전 58
317917 편의점에서 파는 캔 흑맥주 추천좀 3 4bfc4050 3 시간 전 52
317916 컴활 따려고 오피스 사려고 하는데 7 82dfb961 3 시간 전 111
317915 일본어 잘하는 친구들아 이거 감점당할려나? 11 9af8a4f8 3 시간 전 146
317914 오늘 연차썻다 고민상담해줌 17 f19a4ceb 4 시간 전 2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