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만약 연인을 남기고 갑작스레 세상을 떠나버린다면

23158b93 2020.11.25 319

어렸을 때부터 꾸준히 했던 생각인데,

 

내가 만약 연인을 남기고 갑작스레 세상을 떠나버린다면

 

내 연인은 너무 오래 슬퍼하거나 괴로워하지 말고

 

조금만 슬퍼하다가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지만,

 

그래도 나를 완전히 잊지는 말고, 가슴 한켠에 담아두고 가끔씩 떠올리면서 살아줬으면 좋겠는데,

 

커뮤니티를 보다 보면 그것 조차 허용이 안된다며 전 연인은 완전히 잊어야 한다는 사람들이 있더라고...

 

나는 그런 사람들이 너무 매정해보이고, 과연 자기가 죽었을 때도 자기를 완전히 잊어주길 바랄까? 하는 생각이 드는데,

 

내가 너무 세상에 대한 집착이 심한걸까?

29개의 댓글

11805765
2020.11.25

난 그냥 나 잊고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는데..

0
23158b93
2020.11.25
@11805765

내가 겉으로는 착해보이지만 사실은 욕심이 많은 사람인가보다

0
11805765
2020.11.25
@23158b93

너 여자지? ㅋㅋㅋㅋ

0
23158b93
2020.11.25
@23158b93

응 ㅋㅋ;; 너무 감성적인 것 같아보여서 그렇게 생각한거야?

0
11805765
2020.11.25
@23158b93

내 전여친도 너랑 비슷한 얘기했던 적이 있어서 ㅋㅋㅋㅋ 그게 감성적인 건지는 모르겠지만

 

남녀 차이일수도 있겠네

0
23158b93
2020.11.25
@11805765

지금 보니까 숫닉이네!! 축하해!!

내가 저 주제랑 관련된 글들을 보니까 남자들은 대부분 억지로 완전히 잊을 필요가 있나? 생각하는 것 같고,

여자들은 애인한테 세상을 떠난 연인이 있을 때 완전히 잊어주길 바라는 것 같더라고

나는 애인한테 세상을 떠난 연인이 있다면, 보고 싶다고 맨날 울지 않는 한

위로해주고, 기억하고 있어도 괜찮을 것 같다고 할 것 같은데,

다른 여자들은 대부분 무조건 잊어야 한다고 하길래 궁금해서 글 올려봤어.

0
11805765
2020.11.25
@23158b93

질투일수도 있겠네...

 

모르겠다.. 만약 내 애인이 그렇다면... 크게 신경은 안쓸거 같은데

0
23158b93
2020.11.25
@11805765

질투 맞는 것 같아. 그나저나 벌써 3시 30분이네 ㄷㄷ 이만 자야겠다. 우리 개붕이도 굿밤!!

0
11805765
2020.11.25
@23158b93

근데 먼가 나랑 무슨 행동을 했을때 걔랑 했던 행동을 떠올리고 그러면 화가 날거 같기도 하고.. 항상 2등인 심정이지 않을까?

0
23158b93
2020.11.25
@11805765

항상 2등인 심정... 그렇게 생각할수도 있겠네

0
11805765
2020.11.25
@23158b93

그냥 사별한 사람과의 좋은 추억을 간직하고, 친한 가족 중에 한 명이 죽은 것처럼 그리워하는 정도라면 괜찮을거 같은데

 

진짜 어쩔 수 없이 헤어진 연인처럼 계속 사랑하는 티를 내는 순간 나도 깝깝해질거 같긴 해...

0
7e3f20c8
2020.11.25

대가리 빠개서 기억 뽑아내는거 아닌 이상 지나간 사람이 문득 생각날수도 있잖아. 머릿속이라는건 유튜브 알고리즘이야. 지금까지 올린 영상들 수두룩 빽빽한데 가끔 기묘한 알고리즘의 작용으로 정말 뜬금없는 기억을 보여줄 수도 있지.

근데 그거에 매몰되서 그 사람이 이랬는데...저랬는데...그립다...눈물난다....이지랄하면 답없는거고ㅋㅋㅋㅋ

0
23158b93
2020.11.25
@7e3f20c8

막줄은 상대방에 대한 예의가 부족한거라서 가능한 한 상대방한테는 티 안내는 게 맞지만,

상대방이 전 애인은 어떤 사람이었냐고 먼저 묻는다면 말해주는것도 괜찮다고 생각해.

근데 여자들이 애인한테 세상을 떠난 전 연인이 있다면

무조건 완전히 잊어야 한다고 가슴 속에 약간이라도 간직하고 있는거

절대 용납 안된다고 커뮤니티에 쓴거 보니까 좀 놀랍더라.

0
7e3f20c8
2020.11.25
@23158b93

연애를 안해봐서 그래. 아직 성숙도가 부족한거지.

0
2ae0e0e7
2020.11.25

인간이 내로남불이라그럼

나는 전연인과의 추억도 기억하고싶지만

내연인은 이전 기억은 다잊었길바라는거ㅋㅋ

0
23158b93
2020.11.25
@2ae0e0e7

내 연인한테 세상을 떠난 전 연인이 있다면 진심으로 위로해주고, 기억하고 있어도 괜찮다고 말해줄 것 같은데,

커뮤니티에서 다른 여자들이 조금이라도 간직하고있는거 용납 안된다고 쓴 글 보고 놀랐음

0
1e31898b
2020.11.25

https://pgr21.com/humor/315175

 

이거 생각나넹ㅎㅎ 정답은 없는듯

 

상상이랑 혐실은 다르겠지

0
f334ec63
2020.11.25

이별하고 다른 남자 만나는데 있어서 굉장히 이성적인 여자들이

또 사별은 다르게 생각하는게 난 신기함

0
bc4d042d
2020.11.25
@f334ec63

사별은 뭐라할까 원해서 헤어진것도 아니고 영영목보잖아

0
f334ec63
2020.11.25
@bc4d042d

음 이별도 막 갑작스런 환경으로 헤어질때도 있자나 그럼 사별하고 비슷하지 않을까?

0
bc4d042d
2020.11.25
@f334ec63

이별은 그래도 언젠가 죽기전에 볼수있을지도모르잖아

사별은...영영못보는거고

뭐 둘중 하나가 해외에서 영영 살더라도 여행갔다가 마주칠수도 있는거고 

0
f334ec63
2020.11.25
@bc4d042d

이별도 영영 안봐도 되자나

0
bc4d042d
2020.11.25
@f334ec63

긍까 이별은 싫어졌든 아니면 이유가 있어서든 더이상 둘이 연애를 지속하기 어려워서 연애를 안하는건데

나(살아있는 사람) 는 마음이 남아있는데 연인(죽은사람)은 이 지구 ( 세상)에 더이상 숨쉬지않기때문에 죽은 연인을 알던 사람들만 그 사람을 기억하는데

그냥 이별한거는 나는 ( 연인 1) 모르는 사람도 내 전 연인(연인 2) 을 보고 듣고 느끼고 존재한다는걸 알수잇잖아.

아 말이 너무많아서 뭐라고라는지모르겠다

걍 죽은사람은 이제 본인의 기억에서만 존재하니까 더 특별해지는것같음

걍 이별한거는 언제든 다시 연애를 시작할수있으니까 덜특별하고?

0
f334ec63
2020.11.25
@bc4d042d

ㅇㅇ 무슨말인지 이해함 근데 내가 말하는 주장은

 

이별이나 사별이나 그 사람을 못보는건 똑같은데 이별은 이성적으로 대처하면서 왜 사별은 이성적으로 대처하지 못하냐 이거지

 

세상에 존재하지 않기 때문에 감성적으로 대한다는거 자체가 여자들이 이별할때나 연애할때 굉장히 이성적인 면이 있는데

 

사별에서도 그렇게 하면 되지 않을까 생각됨.

0
bc4d042d
2020.11.25
@f334ec63

아니 그니까 이별은 우연히라도 지나가다가 보여질수있는 하나의 가능성이 있다니까?

 아 사별은 왜 이성적으로 대처하지못하냐 그말인가.. 음

사람을 더이상 볼 수 없어진다는게 좀더 감정적으로 예민해지나보지

나는 주변에 아직 누가 안돌아가셔서 잘모르겠다. 

0
f334ec63
2020.11.25
@bc4d042d

결국엔 인식차이와 환경차이가 아닐까 생각됨 여자라는 생물은 굉장히 이성적인 동물이거든

0
bc4d042d
2020.11.25
@f334ec63

그런가 난 감성적이라고 생각하는데

내가 여중여고 여대나왓는데 ( 페미 극도 싫어함) 내가 살면서 느끼기엔 비교적 감성적인것같음 

0
f334ec63
2020.11.25
@bc4d042d

감수성이 풍부한거랑 생존에 있어서 어떤 선택을 할때 감성적인거랑 좀 다르다고 봄

 

연애와 결혼 출산은 종 보존에 의해서 여자가 훨씬 이성적으로 판단하게 설계되어 있음

 

정자 전쟁 이라는 책 추천함

0
bc4d042d
2020.11.25
@f334ec63

오키 공장때려치는날 꼭 볼게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2016 군대와 출산을 비교하던 건 여자였잖아 1aca802b 1 분 전 2
322015 타지와서 일하는데 사람어디서 만나냐 1 c48cf845 27 분 전 19
322014 오래 연애 하지 못하는게 고민 4c532493 46 분 전 40
322013 앞으로도 행복할 거 같지 않아 1 53a0daa1 55 분 전 25
322012 노캔 이어폰 사려는데 6 0434fb61 2 시간 전 134
322011 정신과 다니는 개붕이 있어? 6 ad75413e 3 시간 전 96
322010 외국계 마케팅 면접기회얻었다. c442e503 4 시간 전 89
322009 왜 더 살아야 하는지 잘 모르겠다 4 8a8b86a4 5 시간 전 164
322008 여우짓인지 인성질인지 당해서 짜증남 10 78011b76 5 시간 전 307
322007 내일 면접보러가 5 cc690b34 5 시간 전 81
322006 20대가 끝나기 전에 해야될거 뭐뭐 있을까 3 9c749eff 6 시간 전 208
322005 몸 좋은데 ㄱㅊ작아서 좆같다 15 571016cf 6 시간 전 304
322004 권태기 극복 어떻게 하는거냐 11 fdfda683 6 시간 전 114
322003 1.이거 썸이냐?2.이거 더치 해야 함? 9 f5037a79 6 시간 전 154
322002 힘들다. 1 a40f59e1 6 시간 전 34
322001 앞으로 뭘하고 어떻게 진로를 잡아야할지 고민 3 919295a2 6 시간 전 47
322000 친구의 전여친과 만나고 있어 14 98bcbc6e 6 시간 전 336
321999 자동차 보행자 접촉사고ㅠㅜ 7 454af0c0 6 시간 전 65
321998 3개월 수습으로 90퍼 받다가 계약갱신 때가 됐는데 4 8f87575c 7 시간 전 88
321997 올해 존나 노력해서 반드시 취뽀한다 9 e66972f8 7 시간 전 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