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 들이 너무 불쌍하고 초라하다

276924f6 9 일 전 612

이제 더이상 노동행위는 의미가 없어진 지 오래고

부모가 잘 살지 않는 한 고통만 감내해야하는 나날만 남았네

자기 집 마련은 사실 꿈도 못꿀테고

하나씩 다 포기하며 살던 나중을 생각하지 말고 지금을 즐기던

 

세상 사람들은 아무도 지금의 청년들에게 왈가왈부 못한다

나는 당신들을 불쌍하게 보거나 연민할 자격은

같은 나이대의 사람이라는 것 하나지만

 

힘내라는 말도 필요가 없네요

 

삶이 지치면 침묵과 죽음으로 사회에 보답할 밖에 

8개의 댓글

c2887d2d
9 일 전

진짜 불쌍함... 이 나라가 좀 더 잘 돼서 청년들에게 힘을 줬으면 좋겠다

0
241bf232
9 일 전

10-00은 더 심하겠지... 이제 좀 살아보려는데 노년층 많아서 부양한다고 세금쪽쪽 빨릴텐데...

광복이후 묵어왔던 똥들 이제 아래세대가 치울일만남음 ㅋㅋ

0
b43cf25e
9 일 전

시발 뭔데 니가 불쌍하니 뭐니 그러고 있어

존나 힘들고 돈 없는게 당연한 시기가 20-30대에요

좆뱅이치면서 노력하는게 당연한거야 돈 많이 벌려고 발버둥 치는게 맞다고

시발 일도 지금 10년 정도 안 한 세대가 무슨 집이야

세상을 넓게 보세요

1
22bdfddd
8 일 전
@b43cf25e

작성자는 부모의 영향을 말한거같은데

 

1달 일해도 집있는 애들도 있다는거임 그래서 청년들이 힘들어하고 목소리를내는거고

0
b7a0f477
9 일 전

응 그래서 담달까지만 일하구 사표쓰고 놀다가 죽을 계획이야

0
1845dc82
9 일 전

난잘살고있으니까 불쌍안해도됨

0
59b19438
9 일 전

개드립에는 금수저들밖에 없는데 젤 불쌍한 건 네가 아닐까

0
3b75f36c
9 일 전

노동행위가 의미없는건 ㅇㅈ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7382 최근에 의자를 샀는데 2 1262eb20 9 일 전 55
307381 컴맞추기 vs 엑박사기 vs 플스사기 12 1ed03ec9 9 일 전 152
307380 좋아하는 동기 남자친구 있었네ㅠㅠ 2 456019b0 9 일 전 457
307379 아들 이름 바꿔야함? 12 153d6823 9 일 전 272
307378 신천지 꿈 꾸고 가위눌림 42452515 9 일 전 43
307377 썸녀 번호따는법좀 16 fc28ce53 9 일 전 534
307376 2030 들이 너무 불쌍하고 초라하다 8 276924f6 9 일 전 612
307375 나 결혼 잘 할 수 있을까? 20 6a893bca 9 일 전 390
307374 우울증약 왜 효과가 없는거같지 8 36c4e751 9 일 전 179
307373 차인지 1년이 넘었는데 아직도 꿈에 나온다 5 68d7e3cd 9 일 전 201
307372 옆집사랑나누는소리들려서 잠깼다 3 826ae814 9 일 전 657
307371 남자 손목시계 고민 17 be468e0f 9 일 전 322
307370 천장보고 누우면 가슴이 결리는게 고민 13 eba32f95 9 일 전 468
307369 경구피임약 부작용심해? 17 b0b7446a 9 일 전 549
307368 이런 상황에서는 무슨 대답을 해야할까? 15 08075c49 9 일 전 268
307367 26살 철학과나 심리학과 입학하고싶다 8 25db05f7 9 일 전 262
307366 인생노잼시기가 온건가 4 fb1fdb39 9 일 전 279
307365 모쏠 탈출 1일차 개붕이 연락 빈도 관련 궁금?? 14 22a1ef6d 9 일 전 426
307364 전자과 출신 임베디드 분야는 학사 졸 2년차? 석사? 3 c992e15f 9 일 전 113
307363 병간호 때문에 2주가까이 공부안하니까 3 4fe26258 9 일 전 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