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결혼 잘 할 수 있을까?

6a893bca 11 일 전 391

미래에 결혼할 때 이 여자가 좋은 여자인지 확신할 수가 없을까 봐 두려움

 

결혼은 하겠지 의사니까 

 

그러나 언젠가 신붓감을 골라야 할 때 과연 내 안목을 믿고 좋은 여자를 만나 결혼을 할 수 있을까?

 

이 여자가 정말 날 사랑하는 건지 취집을 하러 오는 건지 구분이 가능할까?

 

이제 내가 만날 수 있는 여자는 거르고 걸러진 여자들밖에 없구나 라는 생각만 드는데

 

난 모르겠다

20개의 댓글

c2887d2d
11 일 전

몇살이야?

0
6a893bca
11 일 전
@c2887d2d

29

0
c2887d2d
11 일 전
@6a893bca

동창이나 같은 의사 만나

0
6a893bca
11 일 전
@c2887d2d

같은 여의 만날 급은 안됨

0
da4d16d9
11 일 전

순수하게 서로 마음 보고 만날 시점은 이미 놓쳤으니, 최대한 성격 원만한 사람 만나는 게 좋음

0
6a893bca
11 일 전
@da4d16d9

나도 그러고 싶은데 결혼 전의 성격과 후의 성격이 다를까봐 걱정임

0
ea36e32b
11 일 전

동거해보고 결정해 밖에서 보는거야 이미지세팅된 성격이지만 같이살면서 보는 성격은 찐이야

0
6a893bca
11 일 전
@ea36e32b

동거해도 작정하고 가면을 쓸 확률은 없다고 봄?

0
ea36e32b
11 일 전
@6a893bca

동거 1년할동안 가면쓴거면 그건 진짜 잘못만난건데 너 팔자라고 생각해야지 아기생각은 있는거?

0
6a893bca
11 일 전
@ea36e32b

그래도 못 거르면 그냥 팔자라고 생각해야 하는구나

 

운도 좀 따라줘야 하네

 

결혼하면 당연히 아기 가져야지

0
ea36e32b
11 일 전
@6a893bca

너무 먼 미래 걱정은 하지말어 좋은 미래야 상상하면 기분이 좋아진다는 부수적인 효과가 있지만 나쁜 미래는 스트레스만 받고 어차피 있지도 않을 미래잖아 혹시라도 있을지도 모르는 미래라 해도 걱정하면서 지금을 보내기엔 너무 아깝고 소중하다

0
6a893bca
11 일 전
@ea36e32b

그래 고마워 좋은 미래가 있길 ㅎㅎ

0
e40ee4a5
11 일 전

나도 이 생각 많이 함. 해외서 치과의사 하고있고 얼마전부터 만나는 사람도 있는데.. 더 예쁘거나 집안에 돈 많은 여자 소개 들어오거나 하면 마음 갈등도 심함

0
6a893bca
11 일 전
@e40ee4a5

해외는 사정이 어때? 해외여자도 소개 같은거 들어오나

0
e40ee4a5
11 일 전
@6a893bca

난 문화차이도 있고 해서 한국 여자가 좋음. 근데 해외서 교육받거나 자란 한국 애들 스타일은 별로임. 여자는 부모랑 같이 사는 여자 만나야 된다고 봄.

결혼할 좋은 사람 찾기는 어딜가나 다 힘든거 같음

0
b7a0f477
11 일 전

그걸 알려면 너가 의사면허증 반납하고 이마트 같은데서 물류창고로 직장 바꿔보는 수밖에 ㅋㅋ

장난 아니고 진짜임

0
c730734b
11 일 전

사람 자체를 사랑하는게 아니라 돈에 매력을 느꼈다고 해도 그런 너에게 감사하고 사랑이 아예 없는게 아니면 상관없지 않음?

0
6a893bca
11 일 전
@c730734b

그런 사랑이라도 있다면 취집이 아니지

 

내가 말하는 취집은 나에 대한 애정은 1도 없는데 오직 돈만 보고 온 경우

0
c730734b
11 일 전
@6a893bca

ㅇㅎ...머 그런거는 인성보고 거르면 대지안을까

0
6a893bca
11 일 전
@c730734b

ㅇㅇ 어디까지나 그게 가면이 아닌 인성이라면 말이야

 

역시 동거가 답인가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7361 왜 자살이나 죽음에 대한 예술작품은 없을까.. 18 b7a0f477 11 일 전 230
307360 최근에 의자를 샀는데 2 1262eb20 11 일 전 55
307359 컴맞추기 vs 엑박사기 vs 플스사기 12 1ed03ec9 11 일 전 152
307358 좋아하는 동기 남자친구 있었네ㅠㅠ 2 456019b0 11 일 전 457
307357 아들 이름 바꿔야함? 12 153d6823 11 일 전 272
307356 신천지 꿈 꾸고 가위눌림 42452515 11 일 전 43
307355 썸녀 번호따는법좀 16 fc28ce53 11 일 전 535
307354 2030 들이 너무 불쌍하고 초라하다 8 276924f6 11 일 전 617
307353 나 결혼 잘 할 수 있을까? 20 6a893bca 11 일 전 391
307352 우울증약 왜 효과가 없는거같지 8 36c4e751 11 일 전 180
307351 차인지 1년이 넘었는데 아직도 꿈에 나온다 5 68d7e3cd 11 일 전 201
307350 옆집사랑나누는소리들려서 잠깼다 3 826ae814 11 일 전 657
307349 남자 손목시계 고민 17 be468e0f 11 일 전 322
307348 천장보고 누우면 가슴이 결리는게 고민 13 eba32f95 12 일 전 468
307347 경구피임약 부작용심해? 17 b0b7446a 12 일 전 549
307346 이런 상황에서는 무슨 대답을 해야할까? 15 08075c49 12 일 전 268
307345 26살 철학과나 심리학과 입학하고싶다 8 25db05f7 12 일 전 262
307344 인생노잼시기가 온건가 4 fb1fdb39 12 일 전 279
307343 모쏠 탈출 1일차 개붕이 연락 빈도 관련 궁금?? 14 22a1ef6d 12 일 전 427
307342 전자과 출신 임베디드 분야는 학사 졸 2년차? 석사? 3 c992e15f 12 일 전 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