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 문제.

위안부,강제노동 문제.

 1965년 한일협정의 협상과정을 보면, 일본은 피해자 개별지급을 원했고, 박정희 정부는 정부측 일괄 지급을 원했다.

우리가 우리 스스로 피해자의 청구권 권리를 포기하게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한 어처구니 없는 짓거리를 한 것이다.

이외에도 우리가 협상 과정에서 벌인 여러가지 실수들이 넘치고 넘치기 때문에 결국 우리가 협상 잘못한 책임이 크다.

 

그 후 1990년 말. 위안부 할머니들에게 한국 정부가 돈을 주고, 문제를 마무리하겠다는 김대중 대통령의 결정에, 위안부 문제를 돈의 문제로 만들수 있다는 우려를 일본측 일부 인사들이 전핬고,이에대한 김대중 대통령의 발언을 보면 위안부 문제는 한국 정부가 알아서 처리할테니 일본 정부는 신경쓰지 말라고 한 부분도 있다.

 

또 일본 민간의 성금으로 모아진 위로금 성격의 아시아여성기금을 전달하려 할때, 전국적 반대 운동을 벌인것아 정대협이다.

( 한국 정대협이 문제를 제기하자 당황한 일본 온건파 내각이 일정부분 재단의 운영비등을 감당하는 형식으로 일본정부의 자금을 투입할 고려까지 하고 있었지만 1965년 합의로 모든 배상문제가 해결되었다는 다른 강경한 정당의 반대로 무산되었다.)

 

위안부 할머니를 창녀로 부른 정대협. (후에 사과는 했다)

정대협은 정대협에 속한 할머니들만을 위한 단체지, 모든 위안부 할머니들을 대변하고 지원해주는 단체도 아니다.

나눔의 집도 마찬가지.

 

단체에 속하지 않은 위안부 할머니들.

그들을 도와준것은 정대협도, 우리 정부도 아닌, 일본의 양심적 변호사와 시민단체였다.

심미자 할머니그 일본 법원과 힘겨운 싸움을 할때 도움을 준것은 어처구니 없게도 우리나라 사람이 아닌 일본인들 이었다.

심미자 할머니는 위안부단체는 진정 위안부를 위한 것이 아니라 자기들 밥그릇을 위한 것이라며 유언장을 남겨 놓으셨다.

 

 할머니들의 선택을 무시하며 이념적 순수성을 주장하는 것은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한것이 아니다

위안부 할머니들이 일본의 위로금을 받던, 배상금을 받던 개개인의 선택을 존중해야 한다.

일본 나쁜 놈들한테 법적 배상을 받아야만 한다며 아시아여성기금, 위안부합의 등을 통해 돈을 받고 문제를 매듭지은 대다수의 위안부 할머니들의 의견또한 존중되어야 한다. 

3개의 댓글

2020.11.19

정대협 윤미향 쉴드 쳐주다가 일침당해서 욕하고 튄 애 잇엇는대. 보고싶다. 보고잇냐~~

0
2020.11.19

윤미향 결론 아직 안 났지? 언제 나올라나

0
2020.11.19

이번 정권 젤 좆같은 점중 하나가 윤미향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2881 대한항공 블라인드 보니 서남대 의대 생각나네 9 디다케 2020.11.19 163
312880 익명 커뮤가 문제인가 그걸 쓰는 사람들이 문제인가 6 스카우루스 2020.11.19 97
312879 같은 민족끼리 끕을 따지다니.. 7 Volksgemeinschaft 2020.11.19 138
312878 위안부 문제. 3 진짜실화자너 2020.11.19 89
312877 노동자들이 노동자 상대로 부심부리는 꼴이라니 15 연구소인건비루팡 2020.11.19 167
312876 이혜훈 당내 경선 뚫을 수 있을까 3 빨간맛 2020.11.19 75
312875 박정희와 문재인은 천당과 지옥 차이 3 엄복동 2020.11.19 124
312874 펠로시 여사는 정말 대단하네 3 빨간맛 2020.11.19 125
312873 철인은 여자친구와도 같아서 11 Kuqi 2020.11.19 136
312872 청남대 전두환 동상 목따려던 5.18단체 추정 50대 회원 남성... 4 엄복동 2020.11.19 173
312871 산업혁명이 제국주의의 결과물이라고? 7 끄룽텝마하나콘 2020.11.19 132
312870 동래파전 유명함??? 6 엄복동 2020.11.19 139
312869 보수의 장점이 뭐야? 33 달달한꼬리 2020.11.19 214
312868 만약 온난화로 해수면 상승하면 2 파드 2020.11.19 62
312867 부동산 문제 북진말고 해결방법 4 Windfall 2020.11.19 83
312866 경제전문가 국민의힘 이혜훈 “19~30세 지하철 무료로” 14 엄복동 2020.11.19 212
312865 백신 빠르게 안들여온다고 말이 많은 모양인데 4 다키스트던전 2020.11.19 164
312864 노짱을 그린 조지 부시 1 파란얼굴 2020.11.19 137
312863 "한국, 되레 화이자·모더나가 '백신 계약하자&#039... 6 WHIP 2020.11.19 252
312862 이론적으로도 현실적으로도 될거 같은데 실행이 안되고 있다면 11 쥬니 2020.11.19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