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 나와서 산지도 5년 넘었는데 아직 모르는 단어가 많아서 고민

5e9b9974 2020.10.18 216

가끔씩 격언이라고 해야하나? 그런 글을 보면 하나도 이해가 안됌

엄청 짧게쓴 글 그런거는 진짜 아직도 번역이 필요할정도임;

단어공부도 진짜 어렸을때처럼 무식하게 많이 써서 외우는 식으로 밖에 못외우겠고;;

그에반해 의사소통도 문제없고 수업을 하거나 듣거나 하는건 문제가 없음;;

프로젝트 진행도 가능한데..

5개의 댓글

77563de1
2020.10.18

그런건 문화를 파악 하는게 좋을거 같음 영미권의 문화를 이해 하면 격언 같은게 편하게 익숙해질꺼야

 

근데 그정도면 사는데 문제는 없자나 외국인이 사자성어 모르듯 너도 그냥 모르는 사자성어가 있는거지 뭐

0
f44b6ecc
2020.10.18

작정하고 공부 하는거 아니면 일상회화나 직업적으로 쓰는 말 말고는 쉽게 안늘지

0
79e929f9
2020.10.18

이제까지 뭐하고 살았냐

0
04d32951
2020.10.18

그정도면 충분히 하는거지. 나는 여기서 10년 살았어

0
16e4f172
2020.10.18

나도 그럼 오래된 시 같은거 읽을때

외국어는 끝없이 공부해야하는것같아

애기때부터 2개국어 하는 애들도 자기가 오래 살던 나라 말이 원어민이 되고 다른 언어는 네이티브처럼 처리는 돼도 단어 수준이 진짜 노력해야 원어민의 80%쯤 된다고 하더라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3524 여자친구 200일선물 고민된다 3 52d332d6 4 분 전 12
313523 학점 2.75 나오려면 어느정도 공부해야함?? 9 28b35d63 12 분 전 56
313522 엄마 진짜 너무 답답하다 5 de4197e5 26 분 전 75
313521 현금영수증은 왜있는지몰랐는데 연말정산하면서 알게됨.. 3 b0b07dc5 40 분 전 116
313520 여친이 씹덕이면 정 떨어짐? 19 86b036b5 48 분 전 275
313519 여자찾음 7 c0e2b830 1 시간 전 184
313518 서류탈락 안내해주는게 그렇게 어려운 일인가.. 1 776e5400 1 시간 전 71
313517 청첩장 오면 가는게 국룰이야? 19 58a29cb6 1 시간 전 195
313516 엊그제 여친한테 호구취급 당했다던 개붕이야 27 b56d34d5 1 시간 전 312
313515 피부과 전문의가 생각보다 적네 10 7b32d2ea 1 시간 전 151
313514 와 시발 나만 인생 망했네 13 7d0793c0 1 시간 전 281
313513 신검 2차 심리검사 대상자면 5 04824fb9 1 시간 전 57
313512 이력서 마감일이 자격증 나오는날 하루전이면 4 3b055a3f 2 시간 전 50
313511 석전연 VS 군입대 9 04824fb9 2 시간 전 73
313510 아 기분 존나나쁘네 8 c61eb262 2 시간 전 214
313509 급하다 1수송여단? 야수교 편지되냐? 19 912c5e3d 2 시간 전 86
313508 공시생친구의 잔소리가 힘든데 ㅜㅜ 50 574c3891 2 시간 전 248
313507 이간질 만렙인 부장 어떻게 대응함? 5 4b44e8c2 2 시간 전 82
313506 다이어트 할때마다 현타온다 11 5bffc218 2 시간 전 106
313505 컴활 필기 1급 포기다 10 866e5117 2 시간 전 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