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고수를 좋아하는가?

먹을 수가 없었다.

아니 먹는게 아니었다. 

이 무슨 풀떼기에 거지같은 향이 올라오고 

그걸 맛있다고 먹는 사람을 이해할 수가 없었다.

여자친구는 고수를 못먹는 나를 놀렸다.

"타코에 고수 넣어 먹으면 얼마나 맛있게요~"

꼴에 남자라고 참고 먹었지만 먹을 때마다 그 비릿하며

화학약품을 먹는듯한 느낌은 사라지질 않았고

여러차례 시도 후 결국 항복선언을 했다.

그리고 얼마 뒤 다시 타코를 먹으러 가서 고수를 빼고 주문을 했다.

고수가 없으니 드디어 내가 평소 먹던 타코의 맛을 기대하며

입에 넣었는데 너무 맛이 밍밍한 것이 이도저도 아닌 음식을

먹는 기분이었다. 혹시나 해서 여자친구 타코에 있는 고수를 

살짝 얹어 먹어보니 갑자기 미친듯한 상쾌함과 조화로운 맛이

느껴졌다. 그렇다 난 이제 고수없이는 타코를 못먹는 사람이 된 것이다. 

나도 평생 못먹는 채소라 생각했지만 어느 순간

양꼬치.마라탕.쌀국수.소고기구이 등등 고수를 곁들일만한 

모든 음식에서 고수를 찾고 있었다.

 

고수 싫어하는 사람 많길래 뻘글 써봄 ㅋ

7개의 댓글

5 일 전

고기 구워먹으면서 쌈싸먹을때 고수 넣어주면 꿀맛이다

0
@파운드케이크

소고기 구워서 와사비도 얹어서 같이 먹는데 넘 맛있어ㅠ

0
5 일 전

타코는 소스에 고수 잇어야지

0
@어우야좋다야

쓰앵님 전 그때의 맛을 잊지를 못해요ㅠ

0

고수존맛

0
@박하맛후라보노

오덕들이 애니를 즐기는 것처럼 고수를 즐기는 느낌이다 ㅋㅋㅋㅋㅋ

0
4 일 전

베트남 여행가서 쌈요리든 국물류든 다 고수 넣고 먹어보니까 오히려 좋아짐 ㅋㅋㅋㅋ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30696 [잡담] 에어프라이어 샀당 6 어우야좋다야 1 4 시간 전 158
30695 [잡담] 점심과 저녁 2 근육만들기 0 4 시간 전 98
30694 [잡담] 오늘 저녁 파스타 ron 1 5 시간 전 123
30693 [수제 요리] 더블 초코 스콘 2 Quiin 1 6 시간 전 106
30692 [수제 요리] 자취방 첫등심스테이크 2 어쩌라고갮아 0 6 시간 전 164
30691 [잡담] 요리 레시피 발명특허 찾아보면 되네! 4 porsche992 0 11 시간 전 183
30690 [잡담] 아이닉 에어프라이기 오븐 괜춘함? 2 집주인 0 11 시간 전 149
30689 [외식] 탕슉 4 년째여중생 1 11 시간 전 143
30688 [수제 요리] 제육덮밥 Hohey 2 12 시간 전 170
30687 [잡담] 만두 냉동시켜 두고 먹으면 유통기한 신경 안써도 돼나? 7 오내쇼타마니아 0 16 시간 전 169
30686 [수제 요리] 마늘빵 3 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 3 21 시간 전 175
30685 [잡담] 스텐알못의 궁금한점 1 주물주물주물팬 0 1 일 전 232
30684 [잡담] 튀김 옷 원리 의문점 10 클로로프렌 0 1 일 전 298
30683 [수제 요리] 레몬 마들렌.jpg 4 쿠킹빌런 5 1 일 전 325
30682 [잡담] 배달 회 7 ron 1 1 일 전 341
30681 [잡담] 살치살은 거꾸로 해도 살치살 2 망한인생 3 1 일 전 302
30680 [수제 요리] 숯불닭꼬치 4 porsche992 3 1 일 전 290
30679 [잡담] 오늘의 점심(돈가스) 1 그레이트잡식커 0 1 일 전 277
30678 [수제 요리] 집에서 피자만들어봄ㅎㅎㅎ 궁금충 1 1 일 전 240
30677 [잡담] 팔도비빔닭가슴살밥 7 근육만들기 1 1 일 전 45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