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미국 역사상 오직 단 한명에게만 부여된 6성장군 계급

1.jpg

 

 

명령체계와 상하 간의 서열이 중요한 군대 조직을 가장 효율적으로 기능하기 해주는 것이 바로 계급제도이다. 때문에 오늘날 전 세계 모든 국가에서는 군 계급체계를 사용하고 있다. 그리고 당연히 상위 계급으로 올라갈수록 그 수도 현저히 줄어든다.

가장 높은 계급으로 알려진 5성장군은 미국에서도 200년의 역사동안 단 9명만이 존재했을 뿐이다. 그런데 미국 역사상 오직 두 명에게만 부여된 최고 상위 계급이 있다.

오늘은 6성장군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2.jpg

 

대한민국 육군 기준으로 계급장은 크게 6개의 구간으로 나뉜다. 일반 병사 - 부사관 - 준사관 - 위관급 장교 - 영관급 장교 - 장성급 장교 순이며 뒤로 갈수록 높은 계급이다. 국군 계급체계와 계급장은 미군 계급에서 비롯된 측면이 있어 미군도 이와 거의 흡사한 계급체계를 가진다고 보면 된다. 

 

3.jpg

 

영관급 소령, 중령, 대령을 지나 장성급 장교가 되면 장군이라 불리게 된다.

군대 내에서 ‘하늘의 별’과 같은 존재인 장성급은 ‘스타’라고도 불린다.

일반적으로 장성급에는 준장, 소장, 중장, 대장 이렇게 네 계급이 존재하며 군을 통솔하는 최고 지휘관으로서 역할한다. 

​그리고 4성장군을 뛰어넘는 별 5개의 5성장군도 존재한다. 흔히 해군 원수, 육군 원수, 공군 원수 등 원수의 지위를 갖는 5성장군이다. 

 

4.jpg

 

하지만 5성장군의 수는 매우 적다. 실제 5성장군이 존재했던 경우는 전쟁중이었다.

2차대전과 한국전쟁 당시 맥아더장군, 니미츠제독 등이 오성장군의 지위를 획득했었다. 각군의 최고 사령관들인 대장의 상위에서 군의 구별을 초월하는 합동작전을 총괄한다는 의미에서 별 5개를 부여하는 것이다.

그러니 5성장군은 평시의 군사체계에서는 필요한 계급이 아니다. 

 

 

5.jpg

 

하물며 6성장군은 어떻겠는가? 역사적으로 6성장군은 두 명 존재하지만 대원수라고 명명된 6성 계급이 정식으로 부여된 적은 오직 한 번뿐이다. 그 주인공은 미국 인디언 전쟁, 미국-스페인 전쟁에 종군하였으며 제1차 세계대전 당시 미국 원정군의 총사령관으로 활약했던 존 퍼싱 장군이다. 

 

6.jpg

 

그는 제1차 세계 대전이 끝나고 1919년 9월 3일자로 6성장군으로 임명되었다.

이 계급은 순전히 퍼싱 장군 단 한사람을 위해 제정된 것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유럽에서의 활약을 기리기 위해 특별히 제정된 미국 총군 원수의 지위에 오른 그는 1921년에는 육군 참모 총장에 취임하였으며 1924년에 퇴역하였다. 

 

7.jpg

존 퍼싱 장군은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때부터 즐겨 언급하는 인물로도 유명하다.

세계 1차대전 당시 퍼싱 장군의 끔찍한 처형 방식 일화는 사실여부와는 상관없이 신화처럼 떠돌아다니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이 일화를 자주 인용해서 많은 논란을 낳기도 했는데 내용은 다음과 같다.

 

8.jpg

 

미국이 필리핀을 점령하면서 미국의 통치에 반대하는 이슬람 반군 50명을 체포해 이슬람 교리상 금기시하는 돼지 피를 묻힌 총알로 49명을 총살하고 그중 1명만을 돌려보내 두려움에 떨게 했다는 이야기이다. 

 

9.jpg

 

이 일화는 사실과는 다르다고도 알려져 있지만 존 퍼싱장군이 1차세계대전에서 맹활약을 펼친 것만은 명백한 사실이다.

그는 독일 제국을 패망시키는 데에 큰 역할을 담당하였으며 처음으로 미국 기갑 부대를 창설하여 지금의 미국 기갑의 기틀을 마련하게 한 장본인이다.

미국은 그의 업적을 기려 그의 이름을 M26 퍼싱전차와 탄도 미사일에 붙였다.

1920년에는 퍼싱을 대통령으로 추대하자는 움직임까지 일어났을 정도로 당시 그의 인기는 상당했던 것으로 보인다. 

 

10.jpg

 

대한민국 국군에는 인사법상 '대원수' 계급이 존재조차 하지 않는다.

미국 역사속에서도 ‘대원수’ 계급으로 임명된 이는 존 퍼싱 장군과 조지 워싱턴 대통령 단 두 명이다. 1976년 제럴드 포드 미국 대통령이 생전 계급이 미국 육군 중장이었던 조지 워싱턴을 대원수로 3계급 진급, 추서함으로써 두 명이 되었지만 미군 최초의 현역 대원수는 퍼싱 장군뿐이다. 

제2차 세계대전, 한국전쟁을 지휘한 맥아더에게 트루먼 대통령이 5성 장군인 원수를 뛰어넘는 6성 장군 승진을 제안했었다는 얘기도 있다. 
하지만 맥아더는 이를 정중히 거절했다고 한다.

“대통령 각하, 미국에서 6성 장군이 될 수 있는 분은 초대 대통령이신 조지 워싱턴 장군과 제1차 세계대전을 지휘한 존 조지프 퍼싱 원수님 외에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11.jpg

  

 

건국의 아버지를 기리기 위해 워싱턴 대통령에게 대원수 계급을 부여한 미 의회는 이 후, 법령을 제정해 “그 누구도 조지 워싱턴 대원수보다 상위 계급을 달거나 앞설 수 없다”고 못박았다.

 

참고로 미국 역사상 5성 장군이었던 9명은 육군 원수로 조지 마샬, 더글라스 맥아더, 드와이트 아이젠하워, 오마 브래들리 4명과 해군원수로 윌리엄 리히, 어니스트 킹, 체스터 니미츠, 윌리엄 홀시 4명과 유일한 공군원수인 헨리 아놀드 이다.

영국은 몽고메리 원수가 있었고 러시아는 주코프와 쿠즈네초프 원수 등이 있었는데 미국과 마찬가지로 2차대전 당시 임명되었다.

한편 2차세계대전의 주축국인 독일은 무려 29명의 원수를 배출하였다.

 

출처: https://blog.naver.com/ktw8615/221405093646

36개의 댓글

2020.05.19

대원수 조지 듀이라고 해군에도 한명더 있음

7

진짜 전쟁 뒤지게 많이 했던 국가들이 역사 전체를 뒤져도 한 손 안에 꼽는 직위네 ㄷㄷ

1
2020.05.19

34렙이면 개드립 대원수 쌉가능이지

12
@EndorsToi

[삭제 되었습니다]

2020.05.20
@살에는연애할수있을까

넣을게

0
2020.05.20
@살에는연애할수있을까
0
2020.05.21
@EndorsToi

누구도 승희를 앞설 수 없다.

0
2020.05.19

서든에는 많던데

0
2020.05.19

우리나라도 전시상황이면 원수임명하려나

0
2020.05.20
@라무스요

미군 원수한테 지휘받을 듯..... 미국과 전쟁할게 아니라면

1
2020.05.19

6성장군 조지 워싱턴도 추대됨ㅋㅋ 죽은지 200년도 더 뒤에 명예직이긴 하지만

0
2020.05.20
@극초음속벤젠

안읽냐? 지식만 뽐내고 싶은 마음뿐이구나

0
2020.05.20
@뷰왁

원랜 없었던거같은데

0

1성 퍼싱은 아기 퍼싱인가

0
2020.05.20
@톄안먼트루짱개

존슨즈 베이비 퍼싱임

1
2020.05.20

5성이면 삼도수군통제사인갑네

6성은 대광보국숭록대부보다 더 위인감

0
2020.05.20

북한은 원수차수 엄청 많은데 ㅋㅋㅋ

0
@늅무새

장군계급이 7단계였나?

 

인사적체 해결하려고 신설하고 머 그랬다드만

0
2020.05.20

맥아더와 불화로 유명하고

결국 맥아더를 해임한 트루먼이 맥아더를

6성 장군에 올리려 했다는 말도 믿겨지지 않고

 

언플의 제왕에 자기 공적 자랑의 대가

맥아더가 6성 장군을 거절해?

말도안되는 소리 같다.

 

걍 맥아더 빠돌이들이 지어낸 이야기 같어

3
2020.05.20

5성장군이 전사하면 1개급특진 해서 6성장군되나?

0
@아호다

그정도면 특진할 나라가 이미 패망했을걸

0
@파키케팔로사우루스

그렇네 5성장군이 뒤졌다는말은

0
2020.05.22
@파키케팔로사우루스

비록 4성이지만 구 일제 해군 수장도 암살당했었자나........아 그래서 구 일본 제국이구나

0
2020.05.20

실사훈련 나갔을때 여단장이 준장이었는데 점령지에 뒷짐지고 등장하자마자 중령소령 대대장들이 부랴부랴 곡괭이랑 삽 주워들고 참호 구축하던거 보고 ㄹㅇ 넘사구나 싶었음ㅋㅋㅋ

0
2020.05.20
@황소

ㅋㅋ난 어릴때 여단장이 여잔줄알았음

0
2020.05.20

주축국이 아니라 추축국

0

5성장군 지금은 없음??

0
2020.05.20
@재미없는친구강림

지금은 원수계급이 거의 명예직에 가까움 21세기에 4성장군이 진급해서 5성장군되는경우는 거의 없음

0
2020.05.20

독일도 6성장군은 없었나보네. 롬멜급이면 받을만 했을텐데

0
2020.05.21
@이때를노렸어

롬멜은 그냥 수십명에 달하는 독일군 원수 중 하나였을 뿐임. 42년인가 진급했던 걸로 아는데...

그리고 공적으로 따지면 그 양반보다 더 한 양반들도 있는데도 못 받은걸 보면 애초에 휘-투라가 줄마음이 없었겠지.

6성장군에 상응하는 제국원수 직함을 단 괴링이 있긴 했는데..좀 애매함.

0
2020.05.22
@이때를노렸어

괴링이 제국원수

그리고 독일원수 13명이였을거임

0
2020.05.21

부모님의 원수!!!

0
2020.05.21

진짜 이런거볼때마다 이순신 장군 생각남

얼마나 얼탱이가 없었을까

4~5성 장군이 전시에 지원 줫도 못받고 툭하면 위에서 쪼아대고 방해하고

업적은 6성은 니미 7성구로 소원빈 수준이구만

0
2020.05.22

스타에서 리테넨트 캐리건 리포트 이러는데 중위따리년 버려졌다고 그렇게 난리친거임?

0

6성급이 세계적으로 얼마나 많았는데 단 둘이지 했는데

미 육군만 놓고 보는거면 인정이지

0
@초코송이밭서리함

참고로 명예직 배제, 추서 배제, 실작전권을 지닌 현역 대원수는 다음과 같다

 

제정 러시아 황군 대원수 알렉산더 다닐로비치 멘시코프

제정 러시아 황군 대원수 안톤 울리히 브룬스비크 대공

베네주엘라 공화국군 대원수 프란시스코 드 미란다

중화민국 공화혁명군 대총통 장개석

필리핀 해방군 대원수 에밀리오 아귀날도

프랑스 국군 육전 대원수 페르디낭 포슈와 해전 대원수 요세프 요프리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0245 [역사] 조선의 7-9급 공무원, 참하관 (3) 3대20헬린이 0 1 시간 전
10244 [기타 지식] [퍼옴] 언어와 문자의 상관관계 (요약없음, 난잡) 5 크레모아린궁전 4 15 시간 전
10243 [호러 괴담] 앨커트래즈의 버드맨 6 그그그그 2 16 시간 전
10242 [역사] [단문] 조선과 중국의 위계질서, 이등체강(二等遞降) 19 3대20헬린이 6 17 시간 전
10241 [역사] 조선의 7-9급 공무원, 참하관 (2) 18 3대20헬린이 10 1 일 전
10240 [역사] 조선의 7-9급 공무원, 참하관 (1) 27 3대20헬린이 10 1 일 전
10239 [호러 괴담] 난 그들의 영혼을 저장하고 싶었다. 3 그그그그 3 2 일 전
10238 [기묘한 이야기] 자살 경험담과 기묘한 인연 14 골슈덱 13 2 일 전
10237 [과학] 사회과학/심리학 여성이 남성보다 정신장애가 많은 이유 29 뜨거운광선쏟아져... 5 2 일 전
10236 [기타 지식] 러시아 인생썰6 25 hrin 4 2 일 전
10235 [호러 괴담] [나폴리탄 괴담] 세인트 알폰소 보육원: 일반 안전수칙 (유툽... 20 년차ASMR 5 3 일 전
10234 [기타 지식] [운동후기, 식단관리] 49일간 식단 및 운동으로 인한 체중변... 23 년차개발자 2 3 일 전
10233 [기묘한 이야기] [장문] 고등학교 2학년 시절 새벽에 학교간 이야기 13 개인 8 3 일 전
10232 [기타 지식] 초보운전자를위한 자동차관련 상식/팁 24 리오토마치다 6 3 일 전
10231 [호러 괴담] 그녀의 죽음은 지병에 의한 자연사입니다. 4 그그그그 2 4 일 전
10230 [역사] [단문] 안중근의 상관, 김두성 5 3대20헬린이 2 4 일 전
10229 [기타 지식] 액상 전자담배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자 154 Hestia 10 5 일 전
10228 [호러 괴담] 저는 그녀의 부탁으로 그런거에요 2 그그그그 6 6 일 전
10227 [기타 지식] 러시아 인생썰5 25 hrin 5 6 일 전
10226 [기타 지식] 러시아 인생썰4 23 hrin 2 6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