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블랙 스완,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 보고 왔읍니다.

블랙 스완은 좋다고만 들었는데 소재도 그렇고 별로 끌리지 않아서 안보고 있다가

재상영 해준다길래 파비안느 보러 가는 겸사겸사 봤읍니다.

둘 다 괜찮았읍니다만 블랙 스완을 먼저 봐서인지 파비안느는 그냥저냥 평범하게 느껴졌읍니다

 

간단한 소감은

 

-블랙스완은 

 

개인적으로 좋아하지 않고 예술알못이라 그런지 기괴하게까지 느껴지는 발레라는 소재라 걱정했는데

그럼에도 끝까지 집중하게 만드는 힘이 엄청났던것같음

 

초중반까진 별로 재밌다고 못느끼고 여자들 정치질 하는 영화에 엄마 과보호+질투때문에 주인공 미쳐가는 이야기인가 싶어서 흥미가 안생겼는데

중반부터 엄청난 흡입력을 보여준 영화였다고 생각함

 

솔직히 내가 예상한 전개랑 조금씩 다르게 나가서 더 그랬던것같기도 하고 엔딩 크레딧 올라갈때 멍하더라

 

 

 

-파비안느는

 

그냥 평범했다고 생각함

직전에 강렬한 영화를 봐서 그런가...

잔잔한 영화고 극적인 상황이나 서스펜스같은건 없고 간간히 유머 섞인 가족영화라고 생각

 

배우로 살면서 가정에 소홀하고 이기적이었던 여배우와 그 딸의 관계가 중심인것같은데

나는 이게 결국 이해인지 체념인지 화해인지 정확히 모르겠지만 잔잔하게 흐르다 끝남 

 

일본 감독 영화라 그렇게 느낀건지 ost가 일본영화에 나올것만같은 느낌의것들이 나오더라 

프랑스 여배우들을 더 많이 알았으면 더 웃을수 있었을것같은데 언급되는 배우중 아는게 딱 하나라 아쉬웠음;;

 

 

총평

둘 다 좋은데

블랙 스완이 좀 더 강렬했다.

 

 

 

7개의 댓글

2019.12.08

블랙스완을 재밌게 봤으면 레퀴엠도 ㄱㄱ

0
@곤크하르딘

마더!는 별로였는데 블랙 스완 보고 생각 좀 바뀜ㅋㅋㅋ

0
2019.12.09
@갑돌이와갑순이는섹스

레퀴엠 블랙스완 더레슬러 전부 굉장히 재밌게봐서 마더! 기대했는데 그냥 보다 말았음... 레퀴엠은 꼭 보자 글고 퍼펙트 블루 혹여나 안봤으면 보고

0
2019.12.09

고레다 감독의 영화가 다 그런 분위기라 뭔가 플롯이 되게 잔잔함

나는 그런 선악 구분 없이 가족간 갈등을 다룬 영화라 좋았음

특히 극중에서 영화를 찍고 있는데 그 속의 엄마와 딸의 관계가

할머니배우 와 그 각본가 딸의 관계를 꼬아놓은것 같아서

나는 재밌더라

 

0
2019.12.09

블랙스완은 타락이라는 소재를 가장 잘 다룬 영화가 아닐까 생각함 ㄹㅇ

 

다크나이트의 하비덴트의 타락과는 다른, 좀더 현실적이면서 더 무서운 그런 타락이였음

0

대런 아르노프스키 영화 대충 다 괜찮음. '마더!'는 좀... 호불호가 크게 갈리긴 하는데 나는 그럭저럭 나쁘지 않았다. 아. '레슬러'로 복귀하기 전에 커리어 좆될 뻔 하게 만든 '파운틴'은 안봐도 됨.

0
@잘난척하는게제일좋아

나도 대런 아르노프스키 영화는 마더! 딱 한개 보고 별로라 블랙스완도 안본건데 지금 보니 마더!만 그랬던것같음

레퀴엠을 최고작으로 꼽는 사람도 많아서 레퀴엠 궁금하다.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39039 [영화] 아카이브 2020 꿀잼 뭐하긴 0 9 시간 전 32
39038 [영화] 무간도 봤는데 기대이하임 5 기러기퇴폐형 0 10 시간 전 89
39037 [영화] 다만악 병신족밥꼴데 0 13 시간 전 69
39036 [영화] 넷플 쿵푸허슬뭐냐 ㅋㅋㅋㅋ 오늘밤 잠다잤다 1 이진비 0 16 시간 전 222
39035 [드라마] 엄브렐라 넘버 파이브 03년생인데 연기 자연스럽게 잘한다 ㄹㅇ 1 밥밥밥 0 16 시간 전 63
39034 [드라마] 난 왜 비밀의 숲이 재미가 없냐 2 handaxe 0 18 시간 전 104
39033 [영화] 예-전에 본 동남아 영화 찾는 개붕아... 2 민트초코맛쥬지 1 19 시간 전 70
39032 [영화] 다만악 후기.txt 1 므르므즈 0 19 시간 전 134
39031 [영화] 6언더그라운드 봤다 3 어쩌라고갮아 0 20 시간 전 71
39030 [영화] 강철비 후기 (스포) 홍동백써 0 20 시간 전 53
39029 [영화] 최근에 만들어진 전쟁 영화 중 가장 현실적이라고 생각하는 ... 1 Yakal6 1 20 시간 전 103
39028 [영화] 살아있다 - 평론가 의리만 살아있네? 1 inyongun11 0 20 시간 전 56
39027 [영화] 넷플릭스 영화 볼만한 거 추천 좀 2 아졸려 0 22 시간 전 87
39026 [영화] 디지몬 극장판 라스트 에볼루션 후기 3 홍어싸만코 0 22 시간 전 54
39025 [영화] 맨인더다크 소감 (노스포) 1 어우야좋다야 0 23 시간 전 58
39024 [영화] 영화 리뷰 유튜브에 내가 찍은 영화 올라왔었네 2 챰새 0 23 시간 전 89
39023 [드라마] 비밀의 숲 다봤음 6 벤더벤딩로드리게즈 1 1 일 전 114
39022 [영화] 이정재 평소 발성은 안그런데 2 닼린이 0 1 일 전 318
39021 [영화] 다악구 후기 1 공승연 0 1 일 전 180
39020 [영화] 넷플릭스로 최근 본 7편의 영화 짧은 코멘트부터 순위까지 2 야생마 2 1 일 전 323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