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에서 여자친구 안사귀냐 결혼 안할거냐 물어보면 뭐라고 대답하냐? 개붕이들아?

42f25b11 2019.11.17 438

나는 그냥 딱히 뭐 인연이 없네요 이러든지 소개받아봐 이러면 아뇨 아직 생각없어요 ㅎㅎ 이러는데...

 

20살때에야 연애경험 없는게 당연하더라도 문제가 아닌데 30살 되니까 문제일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들고..

 

그냥 편하게 아 저 "찐다" 에요 라고 말하고 싶다.

 

방구석에서 겜하고 망상하고 자신을바꿀용기도 없는 찐따요.

 

아 저 개붕이에요!^^  이렇게 세상에외치고 싶다!!

10개의 댓글

dbc7cb3c
2019.11.17

주변에 괜찮은 분 있으신가봐요? 하면서 떠봐야지

 

다이얼로그인데 혼자만 부담갖는건 안좋아

0
42f25b11
2019.11.17
@dbc7cb3c

ㅋㅋ그렇구나

0
bb3c8aa1
2019.11.17

혹시나 주변에서 소개해준다고 하면 한번 받아봐.

니가 그래도 주선자입장에서 남한테 소개해줄만한 인성이라고 판단 되니까 소개 해주려는 거겠지...

 

 

0
42f25b11
2019.11.17
@bb3c8aa1

받았었는데 만나고 1주일 지나서 상대쪽에서 더 좋은 사람 만나라고 함 ㅋㅋ

상대도 모솔이었는데

내가 말없고 겜만 하다 보니까 남들겪는 평균치의 경험이 죄다 게임뿐임 ㅋㅋ 그래서 할말도 없고 말이 원래 없기도 하고

카톡도 안하고 그래서 한번 만난 수준에서 그냥 서로 갈길감 그리고 내 스타일이 아녔음 ㅠㅠ

아 나같이 연애시장에서 도태된사람끼리 만나면 이정도 급의 사람끼리 만나는 구나 싶어서.. 그거에 억지로 만족하며 만나기 싫었음

0
3d1eea1b
2019.11.17
@42f25b11

이새끼 주제에 눈 높네

0
42f25b11
2019.11.17
@3d1eea1b

내몸정도만 되면 좋겠다.. 여자니까 어느정도로 잡아야 할지 모르겠지만..

얼굴은빼고 너는 운동그만하라는 소리도 들음...

0
bb3c8aa1
2019.11.17
@42f25b11

자만추 경우에는 보편적으로는 비슷한 일 하는 사람끼리 모여있는 곳에서 이루어 지다보니 이것저것 관심사가 잘 맞을수도 있는데,

소개는 애초에 아무 연관없는 사람끼리 붙여지는거라 여러번 만나는거까지가 되더라도 연애까지 발전할 확률이 높지가 않음...

 

결과야 어찌됐든 그런자리 나가는거 자체가 경험치가 되더라.

 

나도 첫 소개때는 진짜 사귄것도 아닌데 나혼자 너무 푹 빠져서 힘들었다가

두번째 소개할때는 안되면 안되는가보다~~ 하면서 덤덤해짐.

0
42f25b11
2019.11.17
@bb3c8aa1

맞아 한번 만나보니까 여자 만나는게 별거 아니다 싶더라.. 난 무슨 사열이나 검열 처럼 여겼었는데 ㅋㅋ

진짜 가볍고 자연스러운 느낌 그래 정말 남녀 자연스러운거더라

0
9cf7f52b
2019.11.17

자신을 바꿀 용기도 없는 찐따가 자기 몸을 운동으로 바꿔? ㄲㄲ

0
38b60fea
2019.11.17

팩트는 가만히 있으면 안생긴다는거다.. 자만추 하려면 주위에 여자라도 많아야지.. 회사 운동 집 겜만 하면 시간 금방가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성인용 컨텐츠, 단어가 포함 된 게시글/댓글은 제재 대상입니다 c99f2646 2015.02.14 87782
공지 고민 상담 판 공지입니다 bfff21a4 2015.02.10 90201
295959 세븐일레븐 본사에서 나(알바) 자른다는데 안 잘릴 방법없겠지? 1 8820a85a 4 분 전 16
295958 계양구에 쓸만한 치과 추천해줄 놈있나 45cd30a8 13 분 전 12
295957 뇌사인 죽기직전환자 입원가능한 병원 알수있을까? 1 dd52e6a2 21 분 전 32
295956 전남친이 먼저 연락해놓고선 답장없는건 뭐냐 3 0ad831a6 49 분 전 145
295955 댓글이 안달려서 너무슬프다.. 2 a91840ac 51 분 전 39
295954 형 운동화 골라주세요 14 10648e98 1 시간 전 96
295953 아빠한테 연락옴 6 59eba203 2 시간 전 217
295952 남자 옷이랑 머리어케해여대? 13 b39313a5 2 시간 전 252
295951 나 갖고 놀던 애한테 한 방 먹였다 21 e142c3d7 3 시간 전 572
295950 알바하고 싶은데 일을 너무 못하는게 고민 11 18dad1a4 3 시간 전 170
295949 취업 실패 후 편입 그리고 취직 10 18e06546 3 시간 전 297
295948 나 요즘 인생에 의미가 없다 어떡하냐 83 f6ffc12b 5 시간 전 514
295947 좋아하는 여자애가 있는데 4 500b28ba 5 시간 전 350
295946 체중감량 중인데 한 밤중에 잠이 깨네 ㅠㅠ.. 6 edfd693b 7 시간 전 242
295945 죽는 날 입니다 35 36216a52 7 시간 전 457
295944 내 삶에 내가 없어 4 570c2c79 7 시간 전 117
295943 블루투스 이어폰 질문있습니다 9 8256c1a6 8 시간 전 130
295942 프라이탁 시크리드 지갑 1 da6ff7bc 8 시간 전 79
295941 안꾸미다 이제 깔끔하게 다닌다는 소리 들음 13 e142c3d7 9 시간 전 372
295940 게임 친구한테 성별 안밝힌게 잘못임? 27 d0201601 9 시간 전 63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