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붕이 합류

다른 개붕이들 보니까 아프면 아프다고 힘들면 힘들다고 여기다 글써서 위로도 받고 하더라..

작게 작게 리플달고 눈팅만 하던 개붕인데, 

오늘은 혼술도 하고 해서 그냥 몇자 적어보면 적어도 호랑이 가죽만큼의 흔적은 남기지 않을까 싶네.. ㅎㅎ 

 

나는 해외 개붕이야. 개드립을 통해서 나름 한국 문화를 접하고 이해하고 느끼는 스티붕유 사촌이랄까.. ㅋ물론 나는 한국은 언제든지 갈수 있지만 ㅋㅋ

 

미국에서 나름 제대로 직장도 구했구..미국에서 한국 사람들이 말하는 중산층으로 살기에는 적당하게 살고 있는것 같아

 

여기 있는 해외 개붕이들이 다들 그렇겠지만 남의 나라에서 적응 하는데 그리 쉽지 않았어.. 근데 오늘은 나도 자랑좀 해보자. 우리 개붕씨들 한테 욕을 먹어도 오늘은 나도 한번은 해보자. 

한국에서 인서울 찍고 나름 전망있는 학교 다니다가 3학년 1학기때 미국으로 어학연수 왔어. 말이 어학연수지 나한테는 도피였어 부모님의 싸움을 피할수 있는 도피. 근데 그 짧은 도피에 다시는 돌아 가고 싶지 않다는 생각이 들어서 수능때도 포기했던 영어를 죽기살기로 공부해서 나름 미국 주립대에 합격 하고 졸업도 했어. 졸업전에 인턴으로 시작했던 한국 회사에서 인정받아서 지금까지 오게 되었구. 

서울 강남의 집을 살 정도는 안되지만 그래도 미국 땅 어딘가에 내 이름으로 된 2층 집을 마련했어. 한국 공장에서 고생하던 동생도 불러서 지금 같이 살고 있고. 지금도 생각하지만 내가 그때 한국을 떠나지 않고 있다 그냥 졸업했다면 서울에 내집 마련이 가능 했을까..? 

 

근데 정말 한길만 보고 달려오다 보니까 이렇게 혼술하니 외로워지네..ㅎㅎ 일도 집도 차도 있는데.. 내가 원하는 한가지만 빠진갓 같다.. 

 

그래.. 나 노처녀다.. 한국 나이 35에 있을거 다 있어도 한없이 볼품 없는 노처녀. 가진거 아무것도 없는 25살 가시내가 수년간 나 자신을 노력해온거보다 빛이나는건 어쩔수 없는 현실이더라..ㅎㅎ 아..부러운 리사수.. 이럴줄 알았다면 전공을 컴공으로 하는건데.. ㅋ 방금 차세대 라이젠 만드는 상상함 ㅋㅋ 

 

담달이면 학자금 대출 다 갚는다. 

나 유학생이지만 다른 금수저 유학생 처럼 한번도 살아본적 없이 정말 하늘에 한점 부끄럼 없이 살았는데, 링겔꼽을 정도록 유료 개드립 파진 못했지만 집사서 동생 거두는데 수고했다고 한마디만 들었음 좋겠다..

여기든 저기든 살기 힘들지만 오늘도 내일도 힘내자.. 

214개의 댓글

멋지다. 진심으로 응원하고 갑니다

0
2019.11.14

어륀 놈으....쉐끼가.. 어디.... 으른들 앞에서....

0
2019.11.14

괜찮습니다

있는 모습 그대로 너무 멋있으십니다.

너무너무 고생 많으셨어요 언니!

0
2019.11.14

예를 표합니다 어르신

0
2019.11.14

어린노므자슥이 으딜....고생했다

0
2019.11.14

ㅜㅜ 나랑결혼해 누나

0
2019.11.15

누나 나 죽어

0
2019.11.15

와 열심히 살았네 개붕쿤 조만간 좋은사람 만날꺼야 조급해하다가 이상한 사람만나지 말고 여유를 가지고 살다보면 만날꺼야

어린게 깡패라곤 하지만 능력있고 관리잘한 누님도 매력있지

누구나 누구나의 매력이 있으니까 그걸 알아봐 줄 사람이 나타날거야 열심히 달려온 만큼 본인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져봐

너무 달려나가다 보면 지치니까

그나저나 영어 잘하는거 넘모 부럽다 유럽갔을때도 영어 짧아서 밥도 막 시켜먹었는데...다니다가 영어잘하는 사람 만나면 진짜 멋있더라ㅋㅋㅋ

0
2019.11.15

멋지다 어느 주에살아???

0

누나 저 잘할게요

0
2019.11.15

대단하다. 난 해외서 정착해보려고하다가 8년만에 들어왔는데.. 고생많이했겠다. 힘내라

0
2019.11.15

살림 잘하는 실한 놈 하나 데려가시져

0
2019.11.16

아픈건 아니라 그래도 다행이자너~ ㄹㅇ루

0
2019.11.17

자 이제 미국 애들의 연애 이야기를 풀어보자

0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마약밀수 필수품 11 번째메시지가도착... 15 36 초 전
돈 썩어돌때 살만한 명품아이템 32 치킨집흑형 16 3 분 전
오픈채팅 엄마빌런.jpg 12 Udbehsush 32 32 분 전
왠지모르게 믿음직한 식당.jpg 67 Udbehsush 40 44 분 전
자동차 창문으로 병따는 법 31 요약없을시ㅂㅁ 35 49 분 전
(혐) 오늘자 축구선수 프로의식 레전드 36 던파 30 59 분 전
[데이터주의][35.81MB] 7/6 ~ 7/12 개드립 베스트댓글 모음집 47 우라늄핵직구 101 1 시간 전
갑자기 생각나는 클리앙 레전드.clien 85 NMNSe 76 1 시간 전
"어이, 자리라고 말을 하면 들어 먹어야...!" 37 말이많아 39 1 시간 전
간밤에 아들이 230만원을 결제했습니다. 81 SAMSUNG 32 1 시간 전
논란의 브라질 여가수 65 SAMSUNG 31 1 시간 전
2.00MB) Microsoft가 서피스 발표하는 만화.cartoon 39 퉤퉤퉤에엣 45 1 시간 전
참치캔 활용법.gif 50 Udbehsush 41 1 시간 전
특이한 이름 끝판왕.jpg 65 Udbehsush 45 1 시간 전
그린란드상어드립넷 33 SAMSUNG 38 1 시간 전
현 시각 제주도. 48 개소리전문대 44 1 시간 전
노래방 사과후 다시만난 이효리,비,유재석 64 엄복동 54 1 시간 전
??? : 오빠 김정은 딱 거기까지였던거네요 51 발째연속오르가즘 38 1 시간 전
냄새나던 찐따 49 SAMSUNG 35 1 시간 전
전남친이 물어봤다는 맛집 ‘오사카 모미지’ 다녀옴.gif 58 콜린스코빌드 56 1 시간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